•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0 / 5,1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근혜도 섰던 321호 법정…이재명, 정치생명 건 변론

      박근혜·양승태 등 구속…이재용·우병우는 기각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6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심사)을 받는 서울중앙지법 321호 법정은 박근혜 전 대통령과 양승태 전 대법원장,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등 거물급 인사들의 명운이 갈렸던 곳이다. 이 대표도 이날 오전 10시 이 법정에서 유창훈 영장전담 부장판사를 향해 검찰 수사의 부당성과 불구속 수사의 원칙을 호소하며 정치생명을 건 변론에 나선다. 이 법정은 '국정농단 사태'로 수사받던 ...

      한국경제 | 2023.09.26 06:01 | YONHAP

    • thumbnail
      조국, 우병우 판례 인용해 '청와대 감찰 무마' 무죄 주장

      "같은 상황이지만 우병우 최종 무죄 확정…사실오인·법리오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측이 1심에서 일부 유죄로 인정된 '청와대 감찰 무마' 혐의에 대해 우병우 전 민정수석의 판례를 예로 들며 무죄로 뒤집어야 한다고 항소심에서 주장했다. 조 전 장관 변호인은 18일 서울고법 형사13부(김우수 김진하 이인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공판기일에서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에 대한 항소 이유를 이같이 밝혔다. 조 전 장관 변호인은 "1심 판단의 주요 근거는 ...

      한국경제 | 2023.09.18 18:17 | YONHAP

    • thumbnail
      박근혜, 정치 은퇴 수순?…유영하 "일선 나서지 않을 것"

      박근혜 전 대통령 측근인 유영하 변호사는 3일 "대통령께서 직접 정치 일선에 나서는 정치적인 활동은 안 하실 것"이라고 밝혔다. 유 변호사는 이날 오후 MBN 정운갑의 시사스페셜에 출연, 박 전 대통령이 최경환 전 경제부총리나 우병우 전 민정수석 등 내년 총선 출마를 희망하고 있는 이른바 '친박계' 인사들에 대한 지원 움직임을 보일 가능성에 대해 "없다고 본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변호사는 박 전 대통령이 광복절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한 ...

      한국경제TV | 2023.09.04 06:02

    • thumbnail
      유영하 "박근혜 전 대통령, 직접 정치 일선 나서진 않을 것"

      ... 기회" 박근혜 전 대통령 측근인 유영하 변호사는 3일 "대통령께서 직접 정치 일선에 나서는 정치적인 활동은 안 하실 것"이라고 밝혔다. 유 변호사는 이날 오후 MBN 정운갑의 시사스페셜에 출연, 박 전 대통령이 최경환 전 경제부총리나 우병우 전 민정수석 등 내년 총선 출마를 희망하고 있는 이른바 '친박계' 인사들에 대한 지원 움직임을 보일 가능성에 대해 "없다고 본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변호사는 박 전 대통령이 광복절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한 것을 두고 ...

      한국경제 | 2023.09.03 22:16 | YONHAP

    • thumbnail
      尹대통령, 광복절특사 검토…안종범·최지성 등 포함 주목

      ... 안종범 청와대 정책조정수석과 김종 전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등이 거론된다. 이들은 지난 신년 특사 때 대상자로 검토됐으나, 국민 여론이나 판결 내용 등을 고려해 막판에 명단에서 배제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조윤선 전 정무수석, 우병우 전 민정수석 등 국정농단 사건에 연루된 박근혜 청와대 참모들이 대부분 사면된 만큼 안 전 수석까지 사면될지 주목된다. 야권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를 석방해야 한다는 요구가 나오지만, 사면 대상 포함 가능성은 ...

      한국경제 | 2023.07.21 10:41 | YONHAP

    • thumbnail
      '물갈이론'에 '친박 출마설'까지…與 텃밭 영남 '뒤숭숭'

      ... 4일 대구시청에서 열린 당의 TK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해 "(대구 국회의원을) 싹 다 바꾸라고 하면 열심히 하는 의원들은 힘 빠진다"며 불편한 심기를 표출했다. 여기에 더해 TK에서는 최경환 전 경제부총리,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 안종범 전 청와대 경제수석, 유영하 변호사 등 무게감 있는 친박계 인사들의 출마설도 퍼지고 있다. 최 전 부총리는 경북 경산, 우 전 수석은 경북 영주·영양·봉화·울진, ...

      한국경제 | 2023.07.09 06:00 | YONHAP

    • '보수연합군' 띄운 최경환…불편한 與

      친박계 좌장이었던 최경환 전 부총리가 띄운 ‘보수 연합군’ 주장에 여권에서 엇갈린 반응이 나오고 있다. 최 전 부총리의 발언이 ‘비윤연대’를 통한 ‘친박계의 귀환’을 의미하는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면서다. 4일 정치권에 따르면 최 전 부총리는 지난달 30일 이준석 전 대표 등 당내 청년 정치인들과 만찬을 함께했다. 이 자리에서 그는 “내년 총선 승리를 위해 이준석&m...

      한국경제 | 2023.07.04 17:59 | 고재연/노경목

    • thumbnail
      '친박계 귀환' 달갑지 않은 여당…"총선 앞두고 악영향"

      옛 친박(박근혜)계 ‘올드보이’가 세 결집을 위한 기지개를 켜고 있다. 최경환 전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총선 출마 채비에 나선 데 이어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은 20일 대규모 심포지엄을 열었다. 당 내부에선 중도층 이탈을 우려해 이들의 활동 재개를 부정적으로 보는 기류가 강하다. 정치권에선 내년 4월 총선을 앞두고 이들의 출마설이 파다하다. 친박계 핵심이었던 최 전 부총리는 자신이 ...

      한국경제 | 2023.06.20 18:09 | 양길성

    • thumbnail
      과거 정부 인사들, 내년 총선 뒤흔들 변수로

      10개월 앞으로 다가온 내년 총선에 과거 정부의 핵심 인사들이 변수로 떠오르고 있다. 문재인 정부에서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박근혜 정부에선 최경환 전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출마 채비를 하고 있어서다. 양쪽 다 전직 대통령의 후광을 등에 업고 경합지보다는 텃밭에서 출마를 노리고 있다. 자신과 자신이 속했던 정권의 명예 회복을 위한 출마지만, 중도층 표심에는 부정적 영향을 줄 수 있어 양당 모두 촉각을 곤두세우는 ...

      한국경제 | 2023.06.14 18:21 | 노경목/전범진

    • thumbnail
      조국 출마설에 '술렁'…여권선 "우병우 출마보다 100배 땡큐"

      ... 자유의사'라고 보는 반면, 비명(비이재명)계에서는 '과거로 회귀하는 건 바람직하지 않다'며 부정적인 입장이 나오면서 민주당 내부에서 의견이 엇갈리는 분위기다. 국민의힘에선 조 전 장관이 총선에 나온다면 "우나땡(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 나오면 땡큐)의 100배"라는 반응이 나올 정도로 반기는 분위기다. 친명계로 분류되고 있는 장경태 최고위원은 14일 YTN라디오 '뉴스킹 박지훈입니다'에서 "조국 장관이 본인과 ...

      한국경제 | 2023.06.14 11:02 | 신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