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791-16800 / 67,1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 결국 부자 주머니 털어 재정적자 메운다

      ... 39.6%로, 메디케어 부가세율은 3.8%에서 5.0%로 올리기로 했다. 펀드매니저의 성과급과 부동산 투자자, 암호화폐 투자자 등의 세금 부담도 커진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시절 21%로 낮아진 법인세율은 다시 28%로 오른다.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이득을 본 에너지기업의 세제 혜택은 줄어든다. 미국 기업들이 해외에서 벌어온 수익에 부과되는 세율도 10.5%에서 21%로 인상된다. 워싱턴포스트는 “부자와 대기업에 증세하면 향후 10년간 4조7000억달러의 세수를 ...

      한국경제 | 2023.03.10 17:57 | 노유정

    • thumbnail
      프란치스코 교황 "우크라 전쟁, 여러 제국 이해관계 탓 발발"

      방송사 인터뷰서 언급…"러시아 탓만은 아니야" "교회 다스릴 능력 상실하면 사임할 것" 프란치스코 교황(86)이 우크라이나 전쟁은 러시아뿐 아니라 여러 제국(empire)의 이해관계에 의해 발발했다고 말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프란치스코 교황은 10일(현지시간) '라 레푸블리카' 등 이탈리아 현지 매체에 공개된 인터뷰 발췌문에서 "우크라이나 전쟁은 러시아 제국뿐 아니라 다른 여러 제국의 제국주의적 이해관계에 의해 촉발됐다"고 말했다. 스위스 ...

      한국경제 | 2023.03.10 17:51 | YONHAP

    • 바이든, 9100조원 예산안 발표…'부자증세'에 공화당 반발

      ... 수익에 부과되는 세율도 10.5%에서 21%로 인상된다. 펀드매니저들의 성과급과 부동산 투자자, 암호화폐 투자자 등에 대한 세금 부담도 높아진다. 트럼프 행정부 시절 35%에서 21%로 낮췄던 법인세율은 다시 28%로 오른다.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이득을 본 석유·가스 회사의 세제 혜택은 줄어든다. 워싱턴포스트는 “(부자·대기업 증세로) 향후 10년간 4조7000억달러의 세수와 8000억달러의 절감 효과가 있다”고 분석했다. 반면 ...

      한국경제 | 2023.03.10 17:15 | 노유정

    • thumbnail
      바이든, 핀란드 대통령과 '깜짝 회담'…나토 가입 지지 재확인

      ... 대통령이 이날 니니스퇴 대통령과 설리번 보좌관이 만나는 자리에 들러 "핀란드의 신속한 나토 가입에 대한 미국의 강력한 지지를 재차 표명했다"고 밝혔다. 그는 미국과 핀란드 두 정상이 나토 가입 문제 외에도 "러시아의 침략에 맞서 우크라이나를 계속 지원하겠다는 약속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덧붙였다. 핀란드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계기로 군사적 중립국 지위를 포기하고 나토 가입 절차를 진행해 왔으나, 튀르키예와 헝가리의 동의를 얻지 못해 가입이 지연돼 왔다. 핀란드의 ...

      한국경제 | 2023.03.10 16:54 | YONHAP

    • thumbnail
      러 와그너 수장 "정부 연락채널서 차단당해…크렘린궁이 끊어"

      ...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프리고진의 이날 메시지는 그와 러시아 정부 관리들 사이의 불화를 보여주는 일련의 징후들 가운데 가장 최근에 나온 것이다. 프리고진은 지난 6일 와그너 부대에 대한 탄약 지원 부족 문제를 지적한 후 우크라이나내 러시아군 지휘본부 출입을 거부당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는 이에 앞서 소셜미디어 동영상을 통해 자신의 부대가 탄약을 지원받지 못하고 있다면서 "이것이 단순히 관료주의 때문인지, 또는 배신 때문인지 이유를 파악하는 중"이라고 ...

      한국경제 | 2023.03.10 16:02 | YONHAP

    • thumbnail
      "지난해 경남 실물경제, 코로나 부진 벗어나 뚜렷한 회복 조짐"

      ... 회복했고, 증가율 역시 전국 평균인 1.4%를 웃돈 것으로 나타났다. 기타 주력산업에도 훈풍이 불었다. 조선업의 경우 해상물동량 증가, 환경규제 강화 등으로 2020년 4분기 이후 늘어난 수주량이 점차 생산으로 전환되는 가운데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에 따른 지정학적 위기 고조로 전투기·무기 수요가 늘면서 항공·방위산업도 호조를 보였다. 자동차부품 역시 반도체 수급난 완화에 힘입어 팬데믹 기간 중 밀린 완성차 주문이 생산으로 이어지며 생산 증가세가 지속된 것으로 파악됐다. ...

      한국경제 | 2023.03.10 15:32 | YONHAP

    • thumbnail
      러 연해주에 러시아군 지원 위한 '드론 센터' 건립

      러시아 극동 연해주에 우크라이나 특별 군사작전을 지원할 무인항공기(드론) 센터가 마련될 예정이라고 10일(현지시간) 러시아 일간 코메르산트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연해주 정부는 우크라이나전에 투입된 러시아군 지원을 위한 여러 방안 가운데 하나로 지역 내 드론센터 건립이 추진되고 있다고 밝혔다. 센터에는 효과적인 드론 사용 기술을 개발하기 위한 훈련기지, 드론 설계 및 기술 현대화 등을 담당할 실험실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센터는 또 해외 ...

      한국경제 | 2023.03.10 15:12 | YONHAP

    • thumbnail
      카카오메이커스, 누적 거래액 7천억원 달성

      ... 폐선부지 활용 휴식 공간 조성 등을 위해 기금을 운용하고 있다. 이 밖에도 주문 제작 브랜드 ‘P.O.M(Peace Of Mind)’을 통해 수익금 기부를 위한 다양한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2022년 우크라이나 어린이 돕기,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 등 10차례의 캠페인을 통해 약 2억 7천 여 만원을 기부했으며, 지난 2월 튀르키예 지진피해를 돕기 위한 제품을 출시해 약 1억 8천 여 만원을 유니세프에 기부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도움이 ...

      한국경제TV | 2023.03.10 11:32

    • thumbnail
      러시아 '고려인 민족학교' 재정난에 개교 3년 만에 폐교 위기

      코로나19·우크라 사태로 지원 대부분 끊기자 임대료도 못 내 연해주 유일 러 정부 인가 한글 교육기관…"관심·지원 절실" "돌파구를 찾지 못하면 학기가 끝나는 오는 5월 이후로는 운영을 포기해야 할 처지입니다…" 고려인 동포 ... 1만5천루블(26만원)씩 내는 원비로 관리비 등을 겨우겨우 충당했다. 이후 코로나19 상황은 다소 진정됐지만 2022년 2월 우크라이나 사태가 발발하면서 한국 기관·단체 관계자 등이 방문하기가 더욱 어려운 상황이 됐다. 3개월 뒤인 그해 5월부터는 ...

      한국경제 | 2023.03.10 10:55 | YONHAP

    • thumbnail
      러, 아껴온 '킨잘' 미사일로 대공습…지상전→공중전 전환하나

      러 보유 분량의 10% 쏟아부은 셈…우크라군 "어쨌든 성과 필요했을 것" NYT "킨잘은 상대적으로 빠른 생산 가능…전세엔 큰 영향 없을 듯" 러시아가 그동안 제한적으로 사용하던 극초음속 미사일 '킨잘'을 무더기로 쏟아부어 우크라이나 각지를 공습하면서 그간 교착 상태인 지상전에서 공중전으로 눈을 돌리려는 것인지 관심이 쏠린다. 미국 일간지 뉴욕타임스(NYT) 등 외신들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공군은 러시아가 지난 9일(현지시간) 수도 키이우 등 ...

      한국경제 | 2023.03.10 10: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