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1-260 / 48,3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강인에 쏟아진 여전한 환호성…대표팀 내분 여파 '이젠 안녕'(종합)

    아시안컵 후폭풍 속 올해 첫 국내 A매치 매진…'협회 책임' 여론은 들끓어 지난달부터 축구계 안팎을 뜨겁게 달군 국가대표팀 내분 사태의 당사자인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팬들의 여전한 응원을 받으며 '탁구 게이트'의 여파를 씻어냈다.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2024년 축구 대표팀의 첫 국내 A매치인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태국과의 경기가 열렸다. 지난달 7일 카타르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

    한국경제 | 2024.03.21 22:22 | YONHAP

  • thumbnail
    '선제골' 손흥민 "결과 아쉬워…팬들 꼭 웃게 해드릴 것"

    ... 위로받았습니다. 잘해야겠다는 책임감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 웃게 해드리겠습니다." 태국전에서 선제골을 넣은 한국 축구대표팀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무승부' 결과에 아쉬움을 드러내면서도, 팬들에게 감사 ... 인터뷰를 접한 팬들은 실시간 방송 댓글 창을 통해 응원 댓글을 쏟아냈다. 21일 황선홍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3차전에서 전반전을 1-0으로 ...

    한국경제 | 2024.03.21 22:17 | 김세린

  • thumbnail
    어수선한 수비에 월드컵 예선 첫 실점…황선홍호, 불안한 출발

    슈팅 25개 날렸으나 1골로 태국과 무승부…'A매치 데뷔' 주민규는 새 옵션 경쟁력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우승 불발 이후 황선홍 '임시 사령탑' 체제로 재정비에 나선 축구 국가대표팀이 '복병' 태국에 승점 1을 따는 데 그치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황선홍 올림픽 대표팀 감독이 지휘한 축구 대표팀은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3차전에서 태국과 1-1로 비겼다. 대표팀은 ...

    한국경제 | 2024.03.21 22:13 | YONHAP

  • thumbnail
    한국 축구, 손흥민 선제골에도 태국과 월드컵 예선 1-1 무승부(종합)

    ... 이후 첫 A매치서 6만 관중 앞 또다시 졸전 올림픽 본선행도 노리는 황선홍 임시감독, 첫 스텝부터 꼬여 안홍석 최송아 이의진 = 한국 축구가 수비 불안과 골 결정력 부족을 노출하며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79계단 낮은 태국과의 안방 대결에서 무승부에 그쳤다. 황선홍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3차전 홈 경기에서 손흥민이 전반 ...

    한국경제 | 2024.03.21 22:06 | YONHAP

  • thumbnail
    "북한, 일본과 26일 평양서 월드컵 예선 개최 불가"

    북한이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4차전 일본과 경기를 26일 평양에서 개최하기 어렵다는 의사를 표명했다고 교도통신이 21일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교도통신은 "북한에서 일본의 '악성 전염병'이 ... "일본에서 감염자가 늘고 있는 연쇄상구균독성쇼크증후군(STSS)을 경계한 방역상 조치로 보인다"고 전했다. 일본 남자 축구대표팀은 이날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조별리그 3차전 북한과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일본 대표팀은 22일 ...

    한국경제 | 2024.03.21 22:02 | YONHAP

  • thumbnail
    한국 축구, 손흥민 선제골에도 태국과 월드컵 예선 1-1 무승부

    올림픽 본선행도 노리는 황선홍 임시감독, 첫 스텝부터 꼬여 안홍석 최송아 이의진 = 한국 축구가 수비 불안과 골 결정력 부족을 노출하며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79계단 낮은 태국과의 안방 대결에서 무승부에 그쳤다. 황선홍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3차전 홈 경기에서 손흥민이 전반 42분 뽑아낸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1-1 ...

    한국경제 | 2024.03.21 21:58 | YONHAP

  • thumbnail
    '선제골' 손흥민에 기대했는데…'태국전' 무승부 종료

    한국 축구대표팀이 '캡틴' 손흥민(토트넘)의 선제골에 이어 태국에 기습 동점 골을 허용하면서 무승부로 경기를 종료했다. 황선홍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3차전에서 전반전을 1-0으로 마친 뒤, 후반전에서 태국에 골을 내줬다. 앞서 손흥민은 전반 42분 이재성(마인츠)의 패스를 받아 왼발 논스톱 슈팅으로 마무리해 첫 골문을 ...

    한국경제 | 2024.03.21 21:57 | 김세린

  • [월드컵축구 전적] 한국 1-1 태국

    ◇ 21일 전적(서울월드컵경기장) ▲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 C조 3차전 한국 1(1-0 0-1)1 태국 △ 득점 = 손흥민(전42분·한국) 수파낫 무에안타(후16분·태국)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3.21 21:56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선제골' 이어 태국도 골…1-1 '팽팽' 싸움

    '캡틴' 손흥민(토트넘)의 선제골에 이어 태국이 첫 골을 넣었다. 황선홍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태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3차전에서 전반전을 1-0으로 마쳤으나, 후반전에서 태국에 골을 내줬다. 이로써 후반전에서 치열한 경기를 펼치던 대한민국과 태국은 1-1로 동점이 됐다. 앞서 손흥민은 전반 42분 이재성(마인츠)의 패스를 받아 왼발 논스톱 ...

    한국경제 | 2024.03.21 21:28 | 김세린

  • thumbnail
    도쿄서 또 북일축구…日 "닛폰" 함성에 조총련 "필승조선" 응수

    ... 국립경기장에서 21일 저녁 꽃샘추위를 잊게 하는 뜨거운 응원전이 펼쳐졌다. 이날 국립경기장에서는 북한과 일본 축구 대표팀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조별리그 3차전 경기가 열렸다. 양국 여자 축구 대표팀이 지난달 ... 만에 남자 대표팀이 다시 승부를 겨뤘다. 약 6만8천 명을 수용할 수 있는 도쿄 국립경기장 장내는 대부분 일본 축구팀을 상징하는 색상인 푸른색으로 채워졌다. 하지만 전반전 북한 골대 측 뒤편에는 북한팀 유니폼 색상과 같은 붉은색 ...

    한국경제 | 2024.03.21 21: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