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121-42130 / 48,5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한국. 폴란드 중 어딜 응원하나"

      4일 월드컵축구대회 한국-폴란드 전을 앞두고 계명대(총장 신일희)측은 어느팀을 응원해야할지 몰라 난감한 모습이다. 하루 뒤인 5일 오전에 알렉산데르 크바스니에프스키 폴란드 대통령이 학교를 방문하기 때문이다. 한국의 월드컵 1승은 국민적인 숙원이지만 경기 종료 몇 시간 뒤에 학교를 방문하게 될 국빈을 생각하면 무작정 폴란드팀의 패배를 바랄 수는 없는 상황이다. 한 교직원은 "우리팀이 지는 것도 국민의 한 사람으로 결코 바랄 수 없는 일이지만 그렇다고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강창동 전문기자의 '유통 나들목'] 동대문은 월드컵 사각지대?

      만약 2002년 월드컵이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렸다고 가정해보자. 가장 짭짤한 재미를 보는 곳은 아마도 스페인광장 일대 명품가게일 것이다. 발렌티노 프라다 구치 페라가모 루이비통 등 유명 브랜드 상품 매장이 몰려있는 이곳은 웅장하지도 화려하지도 않은 그저 평범한 패션타운일 뿐이다. 그런데도 관광객들로 1백여개 점포가 항상 북적거린다. 이 도시에서 월드컵이 열려 해외 축구팬들까지 가세한다면 대박이 터질 게 틀림없다. 한국의 동대문 패션상권은 점포수(2만7천여개)나 규모로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월드컵] 日, 벨기에전 앞두고 월드컵 열기고조

      일본의 사상 첫 월드컵 16강 진출의 명운을가를 4일 벨기에전을 앞두고 한국과 비교해 다소 떨어졌던 일본내 월드컵 열기가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일본의 NHK방송은 물론 민방들은 이날 오전부터 각종 뉴스프로그램 등을 통해저녁 ... TV의 경우 오락게임기인 플레이스테이션 컴퓨터 그래픽을 이용해 `가상 게임'을 내보내기도 했다. 각종 방송에 나온 축구 전문가들은 벨기에의 장대수비를 제대로 공략하지 못할경우에는 일본이 승점을 기록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내다보는 신중한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기념주화도 판매급증 .. 11개 품목중 4종류만 남아

      전국이 월드컵 열기로 달아오르면서 월드컵 기념주화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한국과 일본에서 동시에 발행된 2002월드컵 기념주화는 발행직후 인기를 끌다 잠시 판매가 주춤했던 게 사실. 그러나 월드컵이 개막되면서 다시 관심을 ... 기념주화는 1온스 금화,2분의1온스 금화등 모두 14종으로 99.9% 순도의 순금과 같은 주화로 발행됐다. 도안에는 축구의 역사와 함께 한·일 공동개최를 강조하는 양국의 지도가 들어가 있다. 현재 한국의 기념주화는 총 11개 품목중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쌍용정보통신 숨은 공신..IT월드컵의 성공적 운영

      '정보기술(IT) 월드컵'으로 불리는 이번 대회에서 쌍용정보통신이 숨은 공로자로 평가받고 있다. 4일 부산에서 열린 한국-폴란드전의 대회 시스템 운영을 맡은 이 회사는 서울 코엑스에 위치한 IT커맨드센터와 부산 주경기장의 'IT ... 연동,운영하는데 성공했다. 이날 IT커맨드센터는 미디어 정보시스템을 이용,경기 종료 후 전체 경기결과를 재집계해 국제축구연맹(FIFA)과 한·일 월드컵조직위에 전송했다. 또 경기결과를 한국과 일본 전역 20개 경기장에 출력배포 전용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현대重 '고맙다 월드컵'...덴마크 왕자 등 해외VIP 잇단 방문

      현대중공업이 해외VIP들의 산업시찰 명소로 인기를 끌고 있다. 월드컵과 함께 기업이미지가 높아지는 '월드컵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는 셈이다. 4일 현대중공업에 따르면 지난 1일 요아킴 덴마크 왕자가 덴마크의 울산경기 일정에 ... 엔진사업본부장 등과 함께 상호 협력관계 강화문제를 논의했다. 같은 날 토고 명예영사와 브라질 산토스시 대표단을 비롯 아시아축구연맹(AFC) 인사 1백여명과 80여명으로 구성된 홍콩 축구 관광객도 현대중공업을 찾았다. 현대중공업 건설장비사업부는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日문부상 "월드컵 空席 문제 FIFA 책임 크다"

      도야마 아쓰코(遠山敦子) 일본 문부과학상은 4일 월드컵 입장권 잔여분이 대량으로 발생한데 대해 국제축구연맹(FIFA)이 책임을 져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도야마 문부과학상은 이날 오전 각의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입장권 공석이 ... 유감"이라면서 "FIFA의 책임이 크다"고 분노를 표시했다. 한편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는 각의에서 월드컵 티켓 잔여분문제에 대해 최선을 다해 대처하라고 해당 부처에 지시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오기 지카게(扇千景) 국토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한국축구 기적일군 최고 승부사 .. '벽안의 거인' 히딩크 누구인가

      6월4일 한국 축구의 새 장이 열렸다. 그 선봉에 벽안의 네덜란드인 거스 히딩크 감독이 있었다. 1998년 프랑스 월드컵에서 한국 대표팀에 0-5란 뼈아픈 패배를 안긴 '적장'이 그로부터 4년 뒤 월드컵 사상 첫 승이라는 위업을 한국팀에 선사했다. 1946년생인 히딩크는 무명 선수에서 명장으로 변신한 대표적 케이스. 지난 1967년 네덜란드 1부리그 그라프샤프에서 프로선수 생활을 시작,PSV에인트호벤을 거쳐 2년간(1976∼1977년) 미국축구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숫자로 본 월드컵] 퐁텐느 역대 최다 13골 .. 58년 스웨덴 대회

      2002 한.일 월드컵 축구대회의 득점왕은 누가 될 것이며 몇 골을 기록할 것인가. 지난 98년 프랑스대회 때까지 16회 열린 역대 월드컵에서 가장 많은 골을 기록한 선수는 58년 스웨덴 대회 당시 13골을 기록한 프랑스의 퐁텐느였다. ... 브라질과 66년 영국대회에서 각각 9골을 넣은 아데미르(브라질)와 에우제비오(포르투갈) 순으로 이어진다. 역대 월드컵 중 가장 적은 골을 기록하고도 득점왕이 된 대회는 34년 이탈리아, 62년 칠레대회다. 두 대회에서는 4골을 넣은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월드컵 유니폼=최수종, 치어리더=슈" 가장 잘 어울리는 연예인에 뽑혀

      네티즌은 월드컵 대표팀 유니폼이 가장 잘 어울릴 것 같은 남자 연예인으로 탤런트 최수종을 꼽았다. 인기도 조사 전문 인터넷 사이트 VIP(www.vip.co.kr)가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3일까지 이용자 1만6천여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소문난 축구광이자 한·일 월드컵 개막전에서 KBS-TV의 해설자로도 활약한 최수종이 전체 응답자의 33.6%로부터 클릭을 받았다. 만능 엔터테이너 임창정은 15.1%의 득표율로 2위에 올랐고 ...

      한국경제 | 2002.06.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