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171-42180 / 48,3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기장 空席 채우기 비상.. 경기당 10억원 손실

    월드컵경기장에서 무더기 공석(空席)이 잇따라 발생하면서 한국과 일본 양국의 월드컵조직위와 정부가 강력 항의하는 등 사태가 심각한 양상으로 발전하고 있다. 양국 조직위는 빈 자리를 채우기 위해 국제축구연맹(FIFA)에서 금지하고 있는 당일판매를 추진하고 학생 동원,무료 입장 등의 비상대책 수립에 들어갔다. 특히 공석사태가 입장권 판매대행사인 영국 바이롬사의 잘못으로 밝혀지고 있어 향후 손해배상 청구 등 후유증이 예상된다. 정부는 3일 청와대에서 ...

    한국경제 | 2002.06.03 00:00

  • 펠레, "남북 단일팀 구성 `평화사절'로 뛰겠다"

    '축구황제' 펠레는 3일 "오는 2006년 월드컵때 남북한이 단일팀을 구성할 수 있도록 평화사절로 뛰겠다"고 밝혔다. 삼성전자[05930] 디지털 TV인 `파브' 광고모델로 활동중인 펠레는 이날 낮 신라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 덧붙였다. 펠레는 "축구는 기본적으로 사람들을 서로 뭉치게 하는 성격을 갖고 있다"고 강조하고 "남북한이 FIFA(국제축구연맹) 회원국으로서 공동으로 팀을 구성해 경기에참여하고 교류를 확대한다면 머지않아 좋은 일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말...말...말...] "프랑스 2연패는 커녕 1승도 어려워 보인다"

    ... 설명하다 입에 익었는지 질문한 기자의 이름을 잘못 부르며) ▲"심판은 선수들이 재능을 발휘하도록 도와주는 사람이지 '경찰관'이 아니다." (개막전 주심을 맡았던 알리 부사임 국제심판,그라운드에서 심판의 역할에 대해) ▲"프랑스는 월드컵 2연패는 커녕 1승도 어려워 보인다." (프랑스의 괴짜 축구영웅 에릭 칸토나,BBC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그 심판은 퇴출시켜야 한다." (밀루티노비치 중국팀 감독,스페인-슬로베니아경기 주심이 편파판정을 했다며) ▲"독일이 ...

    한국경제 | 2002.06.03 00:00

  • 비에리.토티 '골폭풍' 예고 .. 'G조' 이탈리아-에콰도르

    ... 그동안 강호들에 밀려 지역예선에 처음 참가한 이래 40년만에 본선 무대를 밟은 에콰도르 역시 "결코 들러리는 되지 않겠다"며 강한 의지를 피력하고 있다. FIFA랭킹 6위에다 지난 월드컵까지 15번 출전해 3번이나 우승을 차지한 이탈리아와 FIFA 랭킹 35위로 월드컵에 처녀 출전한 에콰도르의 경기 승패는 축구 전문가가 아니라도 어느 정도 예측할 수 있다. 그러나 이탈리아는 삼각편대를 이루던 필리포 인차기의 부상으로 전력에 차질이 생겨 안심할 수 ...

    한국경제 | 2002.06.02 17:55

  • 16강고지 선점 양보없는 한판 .. 'G조' 크로아티아-멕시코

    98프랑스대회 3위에 오른 크로아티아와 저력의 멕시코가 3일 일본 니가타월드컵경기장에서 예선G조 첫 경기를 갖는다. 양팀은 이날 경기에서 승리하면 G조에 할당된 16강 티켓 두 장중 이탈리아가 가져갈 가능성이 큰 한장을 제외한 ... 팔렌시아를 두톱으로 포진시켜 16강 진출에 필요한 발판을 만들 것으로 예상된다. 허리에서는 헤수스 아레야노가 국제축구연맹(FIFA) 징계로 출장할 수 없지만 은퇴 이후 3년만에 복귀한 알베르토 가르시아 아스페의 경험에 기대를 걸고 ...

    한국경제 | 2002.06.02 17:54

  • [다산칼럼] 정치.경제도 축구처럼 .. 柳東吉 <숭실대 경제학 교수>

    터지는 골과 열광,세계는 흥분의 도가니다. 프랑스와 세네갈의 개막전은 이변을 연출했다. 그건 월드컵의 흥미를 배가시키기에 충분한 사건이었다. 국경일을 선포한 세네갈과 다급해진 프랑스,이런 명암은 앞으로 계속 이어질 것이다. ... 기대해 보자.평가전처럼 지고서도 만족할 여유는 없다. 하지만 실력 이상을 기대하는 건 과욕이다. 지금 우리는 축구에 열광하고 있지만,진정 축구를 사랑하는가를 한번 냉정히 따져보자.월드컵 분위기에 휩싸여 흥분하고 있는 것은 아닌가. ...

    한국경제 | 2002.06.02 17:45

  • [월드컵] 축구토토, 佛-세네갈전서 57배 고액배당

    월드컵 개막전을 대상으로 한 토토스페셜에서 57.88배의 고액배당이 터졌다. 스포츠토토㈜는 지난달 31일 프랑스-세네갈의 월드컵 개막전을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스페셜 10회차에서 전반 0-1, 최종 0-1 스코어를 정확히 예측한 ... 10만원을 베팅한 참가자로 모두578만8천원의 당첨금을 받게 된다. 한편 토토 스페셜 11회차는 오는 4일 한국축구대표팀의 폴란드와의 첫 본선 경기를 대상으로 발매되며 마감은 이날 오후 8시20분까지이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6.02 00:00

  • 직장인-회사-월드컵 함수 .. "봐도 못본척?"

    "보게 할까, 막을까, 아니면 같이 어울려 응원이나 할까". 2002년 한.일 월드컵 축구대회가 막을 올려 세계인의 이목이 한 경기 한 경기에쏠리고 있는 가운데 국내 업계에서는 직원들의 관심을 `업무'가 아닌 `월드컵'에 빼앗겨 자칫 근무기강이 느슨해지지 않을까 부심하고 있다. 반면 월드컵을 세계인의 축제로 끌어올리기 위해 온 국민이 나서 붐을 조성하고있는 마당에 "TV 시청 등으로 근무를 태만히 할 경우 엄정하게 조치한다"는 둥의 엄포성 지시도 ...

    연합뉴스 | 2002.06.02 00:00

  • [다산칼럼] 정치.경제도 축구처럼 .. 柳東吉 <숭실대 교수.경제학>

    터지는 골과 열광,세계는 흥분의 도가니다. 프랑스와 세네갈의 개막전은 이변을 연출했다. 그건 월드컵의 흥미를 배가시키기에 충분한 사건이었다. 국경일을 선포한 세네갈과 다급해진 프랑스,이런 명암은 앞으로 계속 이어질 것이다. ... 기대해 보자.평가전처럼 지고서도 만족할 여유는 없다. 하지만 실력 이상을 기대하는 건 과욕이다. 지금 우리는 축구에 열광하고 있지만,진정 축구를 사랑하는가를 한번 냉정히 따져보자.월드컵 분위기에 휩싸여 흥분하고 있는 것은 아닌가. ...

    한국경제 | 2002.06.02 00:00

  • [월드컵] 베컴, '킥의 달인' 명성 확인

    ... 그에게는 항상 '세계 최고의 키커' '황금발의 사나이' 등의 수식어가따라다닌다. 그는 지난해 11월 그리스와의 월드컵 지역 예선에서 게임 종료직전 골문 앞 25m에서 얻은 프리킥을 통렬하게 결승골로 연결시켰고 이로 인해 잉글랜드는 ... 마이클 오언과 함께 발군의 활약으로 팀을 본선으로 밀어올렸다. 180㎝의 훤칠한 키에 미남인 베컴은 여성팬이 가장 많은 축구스타로 인기팝그룹'스파이스 걸스'의 멤버인 빅토리아 애덤스를 반려자로 맞이했다. (사이타마=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6.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