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211-42220 / 48,5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대통령 "국민에 가장 큰 선물"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4일 한국 축구 대표팀이 월드컵 사상 첫승을 거둔데 대해 "여러분은 국민에게 가장 큰 선물을 주었다"면서 "이제 16강에 들어갈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졌다"고 거스 히딩크 감독과 대표팀선수들을 격려했다. 김 대통령은 이날 밤 부산 아시아드 경기장에서 열린 월드컵 D조 예선 첫 경기에서 우리나라 대표팀이 폴란드 대표팀에게 2대 0으로 승리하자 선수대기실을 찾아 "여러분에게 정말 뭐라고 감사의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면서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야간근무자들 "안타까워" .. "한.폴란드전 꼭 보고싶었는데..."

      "축구경기도 좋지만 일을 하지 않을 수 없지 않습니까." 4일 현대자동차 야간 근무자 김익조씨(42)는 "비록 경기를 못보지만 16강 진출을 바라는 간절한 마음은 모두 하나 같다"며 이같이 말했다. 밤시간에도 공장을 돌려야 ... 이들은 안타깝기 그지없었지만 묵묵히 자신의 일에 몰두했다. 울산 창원 반월 등 제조업 공단들에는 한국과 폴란드의 월드컵경기에 온국민의 시선이 집중된 시간에 경기를 보지 못하고 일에 열중한 근로자들이 많았다.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은 한국전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모이자~ 여의도.대학로.잠실로...'거리응원' 광고전 치열

      한국과 폴란드의 월드컵 경기가 열린 4일 밤. 여의도 잠실 대학로 등 서울 거리는 '붉은악마'를 비롯 수만명의 축구팬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이들은 전광판을 통해 경기를 관람하면서 한국팀이 폴란드 골문을 위협할 때마다 함성을 질러댔다. 외국 언론들도 한국의 거리 응원이 신기하다며 앞다퉈 보도하고 있다. 축구팬들을 거리로 불러내 함께 응원하게 만든 기업들의 '고지(告知)광고'가 위력을 발휘하고 있다. 수 차례의 평가전을 거치면서 '경험 마케팅'의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韓.中.日 응원삼국지...4일 붉은악마.추미.울트라닛폰 동시 함성

      '붉은 악마' '울트라 닛폰' '추미' 한국 일본 중국의 월드컵 첫 경기가 벌어지는 4일. 그라운드 밖에서는 한일중 3국의 응원 3파전이 벌어진다. 한국의 붉은 악마, 일본의 울트라 닛폰, 중국의 추미가 주인공이다. 이들은 ... 조직화되지 않아 정확한 숫자는 알 수 없지만 어림잡아도 수만명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축구없이는 못산다는 중국내 축구광이 전국적으로 8천만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그 숫자는 수백배로 늘어날 수도 있다. 중국축구협회에 따르면 이번 월드컵때 ...

      한국경제 | 2002.06.03 22:04

    • 정통부, 영문판 인터넷백서

      정보통신부는 3일 한국의 인터넷 산업 현황을 정리한 "영문판 2002 한국인터넷백서"를 발간했다. 70쪽 분량의 이 책은 인터넷정책 인터넷 이용현황 인터넷 비즈니스 인터넷 기반구조 등으로 구성됐다. 정통부는 월드컵 축구가 열리는 경기장과 국제행사장,국내 주재 외국 대사관 등에 이 책자를 배포할 예정이다. 강현철 기자 hc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03 09:57

    • [월드컵] 터키, 세계축구변방에서 중심으로

      ... 일디라이 바슈튀르크가 주도한 공격도 순식간에 상대 수비를 허물 정도로 빨랐다. 전반 샤슈가 터뜨린 선취골은 이같은 터키축구의 힘을 세계에 알리기에 충분했다. 대회직전 부상으로 선발출전을 못한 오칸 부르크가 가세하고 이날 4차례나 옐로카드를 받지만 않았어도 승부를 예측할 수 없었다는게 경기를 지켜본 전문가들의 대체적인 지적이었다. 터키축구는 사실 이번 월드컵대회전 유럽무대에서의 활약으로 어느 정도 실력을 인정받았고 브라질과 함께 C조에서 16강에 오를 것으로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월드컵] 한국축구, 반세기 숙원 푼다

      ... 환희가 뒤엉킨 축구사에 한 획을 긋기 위한 대장정에 돌입한다. 4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펼쳐질 2002한일월드컵축구 본선 D조리그 폴란드와의 경기에서 한국은 54년 스위스월드컵 이후 단 한차례도 이루지 못했던 첫 승을 위해 지금까지 ... 한국축구는 이제 `아시아의 맹주'라는 허울을 벗어던지고 세계무대로 나아간다. 한국은 96년 일본과의 2002월드컵축구 공동개최권을 따냈고 7개의 축구전용경기장을 새로 건립하는 등 역대 개최국에서 유래를 찾아 보기 힘들 정도로 막대한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월드컵] 터키.브라질 축구팬, 베를린서 충돌

      터키와 브라질 축구팬 수백명이 3일 독일 수도 베를린 시내에서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경기를 시청하다가 패싸움을 벌였다. 터키인 약 400명과 브라질 응원단 60여명은 이날 시내 포츠다머 플라츠에서 야외 대형 TV 스크린으로 터키-브라질간 경기를 보다가 브라질이 페널티킥으로 2-1로 앞서는 순간 충돌을 시작했다고 현지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병력 150명을 동원해 싸움을 뜯어 말렸으며 부상자나 연행자가 있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베를린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월드컵] 브라질, 삼바축구 위력 회복

      브라질은 더 이상 종이호랑이가 아니었다. 언제 세계축구계를 지배했느냐는 듯 2002월드컵축구대회 남미지역 예선에서 온갖 수모를 당한 브라질이었지만 호나우두가 부상에서 회복, 전력에 가세하면서 월드컵 4회 우승국의 위용을 되찾았다. 3일 울산 문수경기장에서 열린 C조 리그 터키와의 첫 경기에서 보여 준 삼바축구의 가공할 공격력은 브라질을 변함없는 우승후보 대열에 올려놓기에 충분했다. 관중들은 브라질 선수들의 현란한 개인기에 한 눈 팔 틈도 없이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전시회에도 잇단 '골~골인!' .. 월드컵 열기 축구장에만 있다?

      ... 출품작 중에는 백남준 아르망(프랑스) 척 클로스(미국) 등 국내외 유명 작가들의 작품이 많다. ◆미술로 보는 월드컵=서울 사간동 갤러리 현대는 '미술로 보는 월드컵'전을 4일부터 16일까지 갖는다. 갤러리 현대와 조선일보 미술관에서 ... 디자이너인 지해씨는 올해 파리의 '봄 여름,오트 쿠튀르 패션쇼'에 출품했던 'Follow Me'를 다시 내놓는다. 축구공을 구성하는 5각과 6각의 조각 형태를 파란색 실크 위에 문양화한 작품이다. 축구 마니아인 김창열의 '월드컵 축구'는 ...

      한국경제 | 2002.06.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