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101-52110 / 54,7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후배와 숨진 아들 위해 대학 장학금 쾌척

      ... 출신 첫 노벨상 수상자가 돼달라고 `압력'을 넣었다"고 밝혔다. 정 전 교수의 기탁금은 앞으로 화학 및 과학교육과 화학 전공생 중 수석 입학생을 위한 장학금으로 쓰인다. 정씨는 이대 정교수로 근무하던 지난 87년 건강이 악화돼 은퇴했으며 이후 별다른 사회활동은 해오지 않았다. 또 김준손 할머니는 23일 연대 재학 중 숨진 아들의 이름을 딴 장학기금(이정일장학기금)으로 3억원을 흔쾌히 내놓았다. 할머니의 아들인 고 이정일씨는 지난 65년 건축공학과에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日자민당, '나카소네 후보 공인 않기로'

      일본 자민당은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총리의 은퇴요청을 거부한 나카소네 야스히로(中曾根康弘) 전 총리를 비례대표 후보로 공인하지 않을 방침이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자민당 간사장은 23일 이 문제에 대해 "최종적으로는 총리와 당 집행부가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간사장의 이같은 발언은 27일 열릴 당 선거대책본부 회의에서 나카소네씨를 공인하지 않기로 공식 결정하겠다는 뜻을 내비친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후쿠다 야스오(福田康夫)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고이즈미, 나카소네-미야자와 용퇴 요청

      ... 84) 두 전직 일본총리를 직접 만나, 내달 총선 출마 포기를 요청한다. 자민당 총재인 고이즈미 총리는 중의원 비례대표 후보에 대해 `73세 정년제'를예외없이 적용하기로 한 자민당 집행부의 뜻을 전하고, 이들에게 사실상의 정계은퇴를 요청할 것이라고 일본 언론들이 보도했다. 고이즈미 총리는 다음 달 9일 치러지는 총선거에서 `세대교체'를 유권자들에게호소, 자민당의 개혁이미지를 제고하려는 전략과 상충되는 두 원로 정객의 자발적인은퇴가 필요하다고 인식하고 있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프로야구 삼성, 이만수 코치 영입 포기

      ... 삼성팬들의 비난을 피하기 어려울 전망이다. 김 단장은 이 코치와 단 한번도 통화한 적이 없다고 밝혔고 이 코치도 삼성이에이전트를 통해 어떤 구체적인 조건도 제시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지난 82년 삼성 유니폼을 입고 데뷔해 16년간 삼성에만 몸담았던 이 코치는 국내 1호 홈런을 쏘아올리고 3년 연속(83-85년) 홈런왕을 차지했고 97년 은퇴한 뒤 미국으로 지도자 연수를 떠났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선수시절 MVP꿈 보험 영업으로 이뤘죠"..SK생명 보험설계사 표세랑씨

      ... FS(재무설계사·28)는 요즘 치러지고 있는 현대와 SK의 한국시리즈를 지켜보며 남다른 감회에 젖어든다. 서울고와 홍익대,상무를 거쳐 SK 와이번스 프로야구단에서 중견수로 활약했던 표 FS가 재무설계사로 변신한 것은 지난해 10월. "은퇴를 생각하면서 과연 어떤 직업을 택해야 하나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활동적이고 사람 만나는 것을 좋아하는 제 성격상 영업이 좋겠다는 생각에 자문을 구해보니 보험영업이 생각했던 것보다 전망도 좋고 의미도 있는 직업이더군요." 금융지식이나 ...

      한국경제 | 2003.10.23 00:00

    • 마하티르 "부시가 사실상 사과했다"

      ... 국가들이, 교리를 퍼뜨리는 방법은 세계에 테러를 가하는 것이라고 믿는 것처럼 보인다"면서 테러 행위에 대해 보복을 가하는 국가들은 무고한 사람들을 해치고 있다고 비난했다. 마하티르는 이어 WTO가 "부자들을 부유하게 하고 가난한 사람들을 가난하게 만드는 또 하나의 도구"라고 비난했다. 올해 22년간 집권후 은퇴하는 그는 개발도상국들에 대한 서방 국가들의 정책들을 자주 비판해 주목을 끌어왔다. (콸라룸푸르 AP=연합뉴스) smlee@yna.co.kr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프로농구] MVP 경쟁 치열..신인왕은 `한산'

      ... 선수후보로 꼽힌다. 끊이지 않는 부상끝에 결국 연골 수술까지 받으며 대표팀에도 합류하지 못했던서장훈도 재활과 체중 감량을 통해 한층 가벼워진 몸으로 코트에 나서 후배 김주성에게 내준 국내 최고 센터의 자리를 되찾겠다는 각오다. 은퇴 시기를 정해야 할 때가 가까워온 원년 MVP 강동희도 지난해 못이룬 우승꿈을 반드시 이루겠다는 각오로 조우현과 함께 림을 정조준하고 있다. 군복을 벗고 프로무대로 돌아온 현주엽도 MVP 판도에 큰 변수. 대학 시절 라이벌 연세대의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도쿄 증시, 올 최대 낙폭 기록

      도쿄(東京) 주식시장의 주가가 23일 올들어 최대의 낙폭을 기록했다. 이날 도쿄 증시에서는 나카소네 야스히로(中曾根康弘) 전 총리의 은퇴를 둘러싼자민당내의 마찰과 후지이 하루호(藤井治芳) 일본도로공단 총재가 수뢰혐의가 있는정치가의 실명을 거론했다는 주간지 보도 등이 전해지면서 정국불안에 대한 우려가높아져 주가가 전반적으로 약세로 돌아섰다. 이날 도쿄 주식시장의 닛케이(日經) 평균주가는 전날보다 554.46엔 내린 1만335.16엔에 폐장돼 미국 ...

      연합뉴스 | 2003.10.23 00:00

    • 루이스 피구, 내년 국가대표 은퇴

      포르투갈 축구스타 루이스 피구(30.레알 마드리드)가 내년에 국가대표에서 물러날 것이라고 밝혔다. 피구는 22일(한국시간) 현지 방송에 출연, "내년 유럽축구선수권대회가 끝나면국가대표팀에 작별을 고할 생각을 해왔다"고 말했다. 피구는 이 자리에서 "우리는 현실을 인식해야 한다"며 "포르투갈은 유럽 축구챔피언 자리를 차지했던 프랑스, 스페인, 독일 등의 국가에 비하면 자질과 경험이떨어진다"면서 포르투갈 대표팀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다. (리스...

      연합뉴스 | 2003.10.22 00:00

    • 프로야구 LG 사령탑에 이순철 .. 5억2천만원 계약

      ... 신인왕을 차지했던 이 감독은 3루수에서 외야수로 포지션을 옮겨가며 5차례(85, 88, 91-93년) 골든글러브를 수상했고 도루왕 3차례(88, 91-92년), 최다안타왕(92년)에 오르는 등 화려한 선수시절을 보냈다. 12년간 몸담았던 해태에서 98년 삼성으로 둥지를 옮긴 뒤 은퇴한 이 감독은 삼성 코치(99-2000년)를 거쳐 2001년부터 LG 주루 및 작전코치를 맡아왔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3.10.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