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451-52460 / 54,4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 아시안게임] '영광의 얼굴들' 잇달아 은퇴

      올림픽 등 각종 국제대회에서 한국인의 자긍심을 높였던 태극전사들이 부산아시안게임을 마지막으로 속속 스포츠 무대를 떠난다. 스타들의 은퇴 행렬 선봉에는 김영호(대전시도시개발공사)가 있다. 김영호는 2년전 시드니올림픽 남자플뢰레에서 금메달을 따내 한국펜싱의 가능성을 보여준 선수. 유종의 미를 거두고자 은퇴를 미뤘던 김영호는 부산 아시안게임 4강에서 맞수 중국의 왕하이빈에게 덜미를 잡혔지만 후배들이 금메달 5개를 따는 기대 이상의 성과를 올려 한결 ...

      한국경제 | 2002.10.11 00:00

    • 한국축구, 결승 좌절 상처 깊어

      ... 공격수들은 빠른 스피드로 측면을 호쾌하게 돌파했지만 문전에서 볼을 어떻게 처리해야 할 지 망설이는 모습을 자주 보였고 볼을 받아줘야 할 포워드진은 위치 선정을 제대로 못해 허둥댔다. 이제 한국축구의 간판 스트라이커 황선홍이 대표팀 은퇴를 선언했고 든든한 맏형 홍명보도 더 이상의 대표팀 합류가 어려운 상황에서 `스트라이커 부재'라는 당면과제가 떨어진 셈이다. 하지만 이번 대회를 통해 큰 경험을 쌓은 최성국과 청소년대표팀의 스트라이커 정조국이 커가고 있고 김두현이 ...

      연합뉴스 | 2002.10.11 00:00

    • [LPGA] 박세리, 첫날 3타차 2위

      ... 약간 흔들렸으나 퍼트가 매우 좋았다"며 "(퍼트) 라인과 빠르기가완벽했고 자신감도 있었다"고 말했다. 박세리는 "아니카가 바로 뒤에 있었기 때문에 잘 쳐야 했다"며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을 의식하기도 했다. 미키 라이트(은퇴)가 보유한 LPGA 한 시즌 최다승 기록(13승)에 도전장을 낸 소렌스탐 역시 6언더파 66타를 치며 파트리샤 므니에 르부크(프랑스), 재니스 무디(스코틀랜드), 에밀리 클라인(미국)과 함께 박세리를 바짝 추격했다. 김미현(25.KTF)은 ...

      연합뉴스 | 2002.10.11 00:00

    • [부산 아시안게임] (럭비) 30代 노장들 '금빛 다짐'

      국가대표 은퇴를 앞둔 한국 럭비팀의 30대 노장들이 오는 13일 오후 2시 울산공설운동장에서 아시안게임 15인제 최종전에서 일본과 한판 승부를 겨룬다. 지난 98년 방콕아시안게임에서 일본을 격파하고 금메달을 땄던 멤버인 용환명,박진배,백인성,김재성(이상 삼성SDI),김광제,유민석,김동선(이상 한전),성해경(포항강판) 등이 그 주인공. 4개팀이 풀리그를 치러 우승팀을 가리는 이번 대회 15인제에서 한국과 일본은 나란히 2연승을 달리고 있는 가운데 ...

      한국경제 | 2002.10.11 00:00

    • [이 아침에] 내가 바라게 된 것들 .. 金香淑 <소설가>

      ... 자주 마음이 무거워지곤 한다. 대학입학시험을 앞두었을 때에는 '공부 잘하라'는 당부만 하면 됐지만 앞으로는 남편 노릇,직업인으로서의 자세며 아버지로서의 마음가짐 같은 것도 조금씩 알려 주어야 할 것만 같아 '참 부모 노릇엔 은퇴 시기란 없는 거구나' 싶다. 대학에만 들어가면 부모 노릇도 끝날 것 같았지만 선배들의 말을 들어보면 천만의 말씀이란다. 초보 어른이 되어 어른 역할을 배워 나가는 자식들을 지켜보는 일의 어려움은,대학입시 때와는 또 다른 힘든 일이라고 ...

      한국경제 | 2002.10.11 00:00

    • [아시안게임] 떠나는 한국스포츠 별들

      별들이 진다. 올림픽 등 각종 국제대회에서 `승전고'를 울리며 한국인의 자긍심을 높였던 태극전사와 낭자들이 부산아시안게임을 마지막으로 속속 아쉬운 작별을 고하고 있다. 하나둘씩 무대 뒤로 떠나는 스타들의 은퇴 행렬의 선봉에는 김영호(대전시도시개발공사)가 있다. 김영호는 2년 전 시드니올림픽 남자플뢰레에서 금메달을 찔러 한국펜싱의 신기원을 연 주역. 안방에서 유종의 미를 거두고자 은퇴를 미뤘던 김영호는 4강에서 맞수 왕하이빈(중국)에게 덜미를 ...

      연합뉴스 | 2002.10.11 00:00

    • "망가질수록 아름다운 아줌마예요" .. '굳세어라 금순아' 배두나

      ... 변모된 탓이다. 그러나 배두나의 정금순은 씩씩하지만 낭만성을 잃지 않고 있다. "단순하거나 전형적인 캐릭터와 스토리는 싫어요. 아줌마의 캐릭터는 복합적이죠.이 코미디도 그저 웃기는데 그치지 않고 찝찝한 기분을 남기죠." 은퇴한 배구선수이자 어설픈 주부인 금순은 사기행각에 걸려든 남편 한준태(김태우)를 구출하기 위해 눈물겨운 투쟁을 벌이면서 가족애를 깨달아 간다. 초반부의 금순은 엄마와 아내로서는 빵점이다. 우는 아기 때문에 잠을 깨자 남편에게 "내다버리든지 ...

      한국경제 | 2002.10.10 00:00

    • 퇴직과학자 활용 기술정보분석사업 실시

      과학기술부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은 퇴직과학자 활용 기술정보 분석사업을 위해 22명의 은퇴 과학자를 선발해 정보분석 교육을 실시했다고 10일 밝혔다. 과기부와 KISTI는 이달 안으로 정보분석 대상과제 220개를 골라 내년 2월까지 과제별 보고서를 만들 계획이다. 선발된 22명은 정부출연연구소나 민간기업 연구소에서 일했던 56세에서 68세 사이의 전직 과학자들로 구성돼 있다. 과기부는 "퇴직 과학기술자의 연구경험과 전문지식을 활용해 ...

      연합뉴스 | 2002.10.10 00:00

    • 민주 '후단협' 내부갈등..경선비하 발언 김영배회장 교체론

      민주당 김영배 의원의 국민경선 비하발언을 계기로 후보단일화협의회가 내부 갈등을 빚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노무현 후보의 선거대책위측은 김 의원의 정계은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친노(親盧)와 반노(反盧)진영간 감정의 골이 더욱 깊어지는 양상이다. ◆후단협 불협화음=회장교체론이 제기되자 김 의원이 회장직을 사퇴하는 등 난기류에 빠져들고 있다. 장태완 의원이 9일 "의원들이 자기 욕심만 내세운다"며 탈퇴의사를 밝힌데 이어 일부 의원들의 이탈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02.10.10 00:00

    • [아시안게임] 하키 이은영.신석교, 동반우승 이끈다

      "우승한뒤 명예롭게 은퇴한다." 한국 여자하키의 대들보인 이은영(KT)과 남자하키의 듬직한 수비수 신석교(31.성남시청)가 우승에 강한 애착을 보이고 있다. 한국은 현재 남녀가 결승에 진출, 동반우승을 노리는 가운데 이들은 대표팀에없어서는 안될 핵심 선수인데다 이 대회를 마치고 선수생활을 접는다는 공통점을 안고 있다. 먼저 11일 중국과 결승을 다투는 맏언니 이은영은 국내 하키사에 한 페이지를장식할 대기록을 남기겠다며 벼르고 있다. 10년째 ...

      연합뉴스 | 2002.10.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