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61-4770 / 5,0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 아시안게임] (8일의 하이라이트) 양궁.사격.사이클서 금메달 수확

      ... 나선다. 윤미진은 예선 60?에서 아시아 타이기록을 세우는 등 첫날 열린 장거리 예선을 1위로 통과해 금메달을 딸 가능성이 높다. ▲축구 한국이 바레인과 4강 티켓을 놓고 격돌한다. '4강 신화'의 주역 박지성을 플레이메이커로,이동국과 김은중을 공격 전방에 내세워 대량 득점 행진을 잇겠다는 계획이다. ▲사이클 한국 사이클의 간판스타 조호성이 매디슨에서 금메달을 노린다. 매디슨은 2명이 한조가 돼 계주식으로 진행하는 경기.파트너 전대홍도 컨디션이 좋아 금메달 ...

      한국경제 | 2002.10.07 00:00

    • [아시안게임] 한국축구, 박지성가세 공격력 업그레이드

      ... 가능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박지성이 가세해 새로 꾸려지는 공격라인이 첫 선을 보이는 무대는 8일 울산 문수경기장에서 열리는 바레인과의 8강전. 박지성이 월드컵때 한솥밥을 먹었던 측면공격수 이천수와 최태욱, 그리고 중앙공격수로 나설 이동국, 김은중과 얼마나 호흡을 잘 맞추느냐가 한국의 4강행 여부,나아가 대승 여부를 결정할 전망이다. ▲8강 대진표 중국 ─────┐ ├─────┐ 일본 ─────┘ │ │ 태국 ─────┐ │ ├─────┘ 북한 ─────┘ ...

      연합뉴스 | 2002.10.06 00:00

    • 귀뚜라미보일러㈜, 대구방송 `인수'

      귀뚜라미보일러㈜(대표 이동국)가 대구지역 민영방송인 TBC(대구방송)의 경영권을 인수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5일 TBC에 따르면 귀뚜라미보일러㈜가 지난 4일 자산관리공사로부터 ㈜청구의 대출채권(질권포함) 530억원을 인수했다. ㈜청구는 TBC 주식 30%를 소유한 지배주주였으나 지난 96년 부도로 회사정리절차를 밟고 있다. 귀뚜라미보일러㈜는 내년 이후 질권을 소유권으로 전환해 사실상 지배주주로 나설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법상 지배주주는 ...

      연합뉴스 | 2002.10.05 00:00

    • 남자축구 8강진출

      3일 저녁 마산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아시안게임 축구 한국 대 말레이시아 전에서 이동국(오른쪽)이 후반 4번째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한국경제 | 2002.10.04 09:14

    • [부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8강...야구 2연승

      ... 진출했다. 또 프로 야구선수로 구성된 한국의 "드림"팀도 까다로운 상대인 대만을 7 대 0으로 완파해 우승 전망이 밝아졌다. 한국 축구는 3일 경남 마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회 A조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김은중이 2골, 최태욱과 이동국이 각각 1골씩을 터뜨린데 힘입어 말레이시아를 4 대 0으로 완파하고 조1위(승점 9)를 확정했다. 한국은 B,C,D조의 2위 중 가장 성적이 좋은 팀과 오는 8일 울산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8강전을 치른다. 김은중을 중앙 공격수,이천수와 ...

      한국경제 | 2002.10.04 00:00

    • 축구..한국남자, 8강 진출

      한국남자축구가 3연승을 거두고 부산아시안게임 8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3일 경남 마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회 A조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김은중이 2골, 최태욱과 이동국이 각각 1골씩을 터뜨린데 힘입어 말레이시아를 4-0으로 완파하고 조1위(승점 9)를 확정했다. 한국은 B,C,D조의 2위 중 가장 성적이 좋은 팀과 오는 8일 울산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8강전을 치른다. 김은중을 중앙 공격수, 이천수와 최태욱을 좌우 날개로 내세운 한국은 미드필드를 ...

      연합뉴스 | 2002.10.03 00:00

    • [아시안게임] 한국축구 화끈한 공격축구 선보인다

      ... 말레이시아,오만과 나란히 2승1패가 된다 하더라도 골득실에서 앞서 있어 1위가 유력하다. 현재 한국은 9골을 넣고 2골을 내줘 승점이 7인 반면 말레이시아는 1,오만은 2에 머물고 있기 때문. 박 감독은 컨디션이 좋은 이천수와 이동국,빠른 발에다 재치가 돋보이는 최성국을 최전방라인에 포진시켜 초반에 대량득점해 일찌감치 승패를 가른다는 작전을 세웠다. 특히 이천수는 최근 골감각이 향상됐고 키커로서의 자신감도 완전히 회복했기 때문에 이번에도 해결사로서 활약해 줄 것으로 ...

      한국경제 | 2002.10.02 00:00

    • [아시안게임] 한국축구, `최종전도 대승하겠다'

      ... 밟겠다는 각오를 피력하며 2일 오전 선수촌을 나가 마산에 여장을 풀었고 오후에는 마산 공설운동장에서 전술훈련을 하며 전력을 가다듬었다. 박항서 감독은 이번에도 화끈한 공격축구를 편다는 구상이다. 컨디션이 절정에 오른 이천수와 이동국, 빠른 발에다 재치가 돋보이는 최성국을 최전방라인에 포진시켜 초반에 대량득점해 일찌감치 승패를 가른다는 작전이다. 특히 이천수는 타고난 빠른 발에다 골감각까지 향상됐고 키커로서의 자신감도 완전히 회복했기 때문에 이번에도 해결사로서 ...

      연합뉴스 | 2002.10.02 00:00

    • [아시안게임] "北서 이동국.이천수 인기"

      "북측에서 잘 알려진 남측 선수는 이동국과 이천수 선수입니다" 1일 저녁 경상남도 양산시 양산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북한-파키스탄전 축구 경기를 관전하러온 조선올림픽위원회(NOC) 동행자 직책의 리수호(46)씨는 후반전 시작직전 기자와 잠시 만난 자리에서 "북측에서 인기있는 선수라고는 딱히 누구라고 말할 수는 없고 남측처럼 그렇게 인기선수라는 것은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팀이나 조직이 다 같이 잘해야 잘하는 것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10.01 00:00

    • [부산 아시안게임] (축구) 박항서號, 오만 5대2 대파

      한국 축구가 사실상 8강에 진출을 확정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아시안게임 축구대표팀은 30일 양산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예선 A조 2차전 오만과의 경기에서 조성환 김두현 이동국 이천수(2골)가 소나기골을 퍼부어 5-2로 승리했다. 이로써 한국은 조 선두로 나서며 8강 진출을 사실상 확정지었다. 한국은 오는 3일 있을 말레이시아와의 예선 최종전에서 비기기만 해도 조 1위가 된다. 한국은 이날 경기에서 전반 초반에 상대 수비들의 맨투맨 마크에 ...

      한국경제 | 2002.09.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