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23,9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반도체 슈퍼乙' 찾은 이재용…'EUV 동맹' 강화

      그동안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만난 해외 기업인은 둘 중 하나였다. 삼성에 ‘일감’을 주는 고객사거나 삼성에 핵심 부품을 공급하는 협력사거나. 작년 5월 만난 젠슨 황 엔비디아 최고경영자(CEO)가 전자라면, 연말 방문한 네덜란드 ASML의 페터르 베닝크 CEO는 후자다. 이랬던 이 회장이 삼성의 고객사도, 협력사도 아닌 독일 자이스 본사를 찾아 카를 람프레히트 CEO를 만났다. 자이스는 ASML의 첨단 극자외선(EUV) 노광장비에 ...

      한국경제 | 2024.04.28 18:48 | 박의명

    • thumbnail
      [포토] 이재용 獨 자이스 본사 방문…반도체 공급망 직접 챙긴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앞줄 가운데)이 지난 26일 독일 오버코헨의 자이스(ZEISS) 본사에서 카를 람프레히트 자이스 최고경영자(CEO·왼쪽)에게서 회사 장비와 관련한 설명을 듣고 있다. 자이스는 초미세 공정에 필수인 첨단 극자외선(EUV) 노광장비 핵심 특허를 2000개 이상 보유한 업체다. 이날 만남에는 EUV 장비 독점 생산 업체인 ASML의 크리스토프 푸케 신임 CEO도 함께했다. 반도체 패권 경쟁이 심해지는 가운데 이 회장이 ...

      한국경제 | 2024.04.28 18:33

    • thumbnail
      이재용 회장, 'ASML 독점공급' 독일 광학업체 자이스 방문

      삼성전자는 28일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지난 26일(현지시간) 독일 오버코헨에 있는 자이스 본사를 방문해 칼 람프레히트 최고경영자(CEO) 등 경영진을 만났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 회장은 글로벌 광학 기업 자이스(ZEISS)와 반도체 분야 협력 강화 방안과 함께 두 회사의 중장기 기술 로드맵·반도체 핵심 기술 트렌드 등을 논의했다. 삼성전자와 자이스는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와 메모리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향후 ...

      한국경제 | 2024.04.28 14:15 | 유지희

    • thumbnail
      독일 자이스 찾은 이재용 회장…첨단 반도체 장비 협력 강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칼 람프레히트 자이스(ZEISS) CEO와 만나 파운드리와 메모리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첨단 반도체 장비 관련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확대하기로 약속했다. 삼성전자는 현지시간 26일 이재용 회장이 독일 오버코헨에 위치한 자이스 본사를 방문해 칼 람프레히트 CEO 등 경영진과 양사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28일 밝혔다. 자이스는 첨단 반도체 생산에 필수적인 EUV(extreme ultraviolet) 기술 관련 ...

      한국경제TV | 2024.04.28 14:01

    • thumbnail
      이재용, 독일 광학업체 자이스 방문…첨단반도체 협력 강화키로

      자이스, ASML에 EUV 광학시스템 독점 공급…초미세 반도체 '기술 심장부' 삼성전자 "자이스와 협력으로 차세대 반도체 성능개선·공정 최적화 제고"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글로벌 광학 기업 자이스(ZEISS)와 반도체 분야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삼성전자는 이 회장이 지난 26일(현지시간) 독일 오버코헨에 있는 자이스 본사를 방문해 칼 람프레히트 최고경영자(CEO) 등 경영진을 ...

      한국경제 | 2024.04.28 14:00 | YONHAP

    • thumbnail
      유일한 대기업 공개…삼성, 올 상반기 GSAT 실시

      ... 실시했으며, 모든 응시자의 네트워크 및 PC 환경을 점검했다. 삼성은 '능력 중심의 열린 채용'이라는 기조 아래 1957년 최초로 신입사원 공채 제도를 도입한 후 67년간 제도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삼성은 이재용 회장의 '더 많이 투자하고 더 좋은 일자리를 만들겠다'는 뜻에 따라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채용 규모를 확대해 왔다. 삼성은 2018년 3년간 4만명 채용, 2022년 5년간 8만명 채용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실제 ...

      한국경제 | 2024.04.28 13:33 | 이슬기

    • thumbnail
      '4대그룹 유일 공채' 삼성…'삼성고시' GSAT 시행

      ... 최초로 공채 제도를 도입한 이후 67년간 이어오고 있다. 특히 국내 주요 대기업 중 유일하게 공채를 유지하면서 대규모 일자리 창출과 공정한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은 "더 많이 투자하고 더 좋은 일자리를 만들겠다"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의 뜻에 따라 채용 규모를 확대해 왔다. 삼성전자의 경우 국내 임직원 수는 2019년 말 10만5천257명, 2021년 말 11만3천485명, 2023년 말 12만4천804명으로 꾸준히 늘었다. 최근 글로벌 빅테크, 금융사, ...

      한국경제TV | 2024.04.28 12:16

    • thumbnail
      실리콘밸리 찾은 최태원 SK 회장…엔비디아 젠슨 황 만나

      ... 직접 방문해 삼성의 HBM3E 12H(High·12단 적층) 실물에 '젠슨 승인(JENSEN APPROVED)'이라고 사인을 남겨 삼성 HBM 제품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는 평가가 나왔다. 지난해 5월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실리콘밸리를 방문해 글로벌 기업인을 만나면서 황 CEO도 만난 바 있다. 한편, 최 회장은 이번 출장에서 SK의 올해 경영 키워드 중 하나가 '글로벌 협력'인 만큼 황 CEO를 비롯해 AI와 반도체를 ...

      한국경제 | 2024.04.25 17:38 | 유지희

    • thumbnail
      실리콘밸리 찾은 최태원…엔비디아 젠슨 황 만나 파트너십 논의(종합)

      ... 또 삼성전자 부스를 직접 방문해 삼성의 HBM3E 12H(High·12단 적층) 실물에 '젠슨 승인(JENSEN APPROVED)'이라고 사인을 남겨 삼성 HBM 제품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는 평가가 나왔다. 지난해 5월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실리콘밸리를 방문해 글로벌 기업인을 만나면서 황 CEO도 만난 바 있다. 이를 놓고 일각에서는 엔비디아라는 고객을 겨냥한 K-반도체 기업 간 첨예한 기술 경쟁이라는 시각과 함께 엔비디아와 삼성전자, SK하이닉스의 ...

      한국경제 | 2024.04.25 17:09 | YONHAP

    • thumbnail
      '삼성 견제?'...최태원, 젠슨 황과 회동

      ... 방문해 전시된 삼성의 HBM3E 12H(High·12단 적층) 실물에 '젠슨 승인(JENSEN APPROVED)'이라고 사인하기도 했다. 이같은 행보가 삼성 HBM 제품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낸다는 평가도 나왔다. 이에 최 회장의 이번 만남이 삼성전자를 견제하려는 목적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지난해 5월에는 이재용 삼성 회장이 실리콘밸리를 방문해 황 CEO도 만나기도 했다. (사진=연합뉴스) 박근아기자 twilight1093@wowtv.co.kr

      한국경제TV | 2024.04.25 1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