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3141-123150 / 148,9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년 고용률 14년간 하락..IMF때 보다 낮아

      ... 22.5%로 하락했으며, 1995년 34.6%였던 25~29세 고용률도 작년에 22.9%로 낮아졌습니다. 여성 고용률은 1999년 37.5%에서 지난해 41.8%로 상승했지만 같은 기간 남성 고용률은 44%에서 39%로 떨어졌습니다. 고용부는 청년층이 선호하는 양질의 일자리 감소하고 인구구성이 변화하는 등 노동의 수요와 공급 불일치 때문에 장기적인 청년층 고용부진 현상이 나타난 것이라고 진단했습니다. 박영우기자 ywpark@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8.27 00:00

    • thumbnail
      [대전·충청]대전시, 도시형 유개승강장 新모델 선보여

      ... 센서 등을 개발해 8월 실용신안권을 확보하여 올해안으로 40개소에 설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승강장 명품화 사업으로 시화 게시, 음악방송 시설 등을 확대하고 시설물의 대대적 확충에 따른 청결한 시설물 유지를 위해 광고권을 부여한 전문청소를 실시할 예정이다. 오는 9월부터는 지역상생발전기금을 투입해 시민편의 제공과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이라는 이중적 효과의 승강장 클린사업단을 운영할 방침이다. 대전=백창현 기자 chbaik@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08.27 00:00 | ch100

    • thumbnail
      [글로벌 워치] 올해 성장률 8% 넘어…물가급등에 출구전략 열차 탄 '슈퍼 코끼리'

      ... 내다봤다. 체탄 아야 모건스탠리 이코노미스트는 "인도 경제성장률은 내년부터 2015년까지 연평균 9.5%에 이를 것이며 중국도 인도의 이 같은 성장세를 따라잡진 못할 것으로 보인다"며 "인도에선 2020년까지 약 1억3600만개의 일자리가 새로 생겨날 것으로 추정되지만 같은 기간 중국의 일자리는 약 2300만개 늘어나는 데 그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인도 경제를 떠받치는 핵심 축으로는 풍부한 천연자원과 정보기술(IT) 업계를 중심으로 한 폭넓은 전문 인재풀,12억명의 ...

      한국경제 | 2010.08.27 00:00 | 이미아

    • 1조4천억 투입된 포스코 신제강공장 어쩌나

      ... "신제강공장 특성상 건물높이를 낮추는 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하부공사를 하면서 원만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할 수 밖에 없었다. ◇지역경제 '휘청' = 1조4천억원이 투입된 신제강공장 공사 중단으로 수천명의 근로자가 당장 일자리를 잃게되고 수백개의 관련업체들이 납품지연 등으로 부도 위기에 몰리는 등 포항지역 경제가 타격을 입고 있다. 포항시는 신제강공사 공사 중단으로 포항지역의 기회손실 비용이 연간 4천600억원에 이르고 납품지연에 따라 설비회사 126개사와 ...

      연합뉴스 | 2010.08.27 00:00

    • 청년 고용률 사상 최악…IMF 때보다 낮아

      ... 취업연령대에 몰려 있는 25세 이상 29세 이하 고용률은 같은 기간 62.6%에서 67.5%로 높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성별로는 여성 고용률이 1999년 37.5%에서 지난해 41.8%로 상승했지만 남성 고용률은 44.0%에서 39.0%로 낮아졌다. 고용부는 고학력화가 진행된 데다 청년층이 선호하는 양질의 일자리가 감소하면서 노동시장의 수요 공급 불일치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고 진단했다. 윤기설 노동전문기자 upyk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08.27 00:00 | 강황식

    • 김무성 "김태호 결정적 하자 없어"

      ... 답변까지 발목을 잡으면 혼란은 책임은 야당에 돌아간다는 것을 상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하루속히 안정적인 내각을 꾸려 국정공백을 최소화하고 민생을 챙기는 것"이라며 "세계 경제가 더블딥 위기로 진입하고 있고, 대북문제에 관련해 주변국과의 외교관계도 복잡하며 서민경제 회생과 일자리 창출 등 시급한 현안이 한두개가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kbeomh@yna.co.krshin@yna.co.kr

      연합뉴스 | 2010.08.27 00:00

    • 월드컵 성공리에 치른 남아공에 경제위기 찾아오다

      ... 전망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높은 실업률도 경기둔화를 부추기고 있다.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지난달 발간한 보고서에서 남아공의 실업률이 25.2%로 조사대상 60개국 중 가장 높다고 밝혔다.게다가 16~24세 연령층에선 절반이 일자리가 없다.이에 따라 남아공 국민들의 3분의 1 이상이 하루 2달러 미만의 소득으로 생활하고 있다.OECD는 “남아공 경제가 성장하기 위해선 높은 실업률 문제를 가장 먼저 해결해야만 한다”고 강조했다. ◆월드컵 개최가 남긴 막대한 ...

      한국경제 | 2010.08.27 00:00

    • 日 "2년간 비정규직 28만8천명 실직"

      일본 후생노동성은 2008년 10월부터 내달까지 2년간 28만8천408명의 비정규직 근로자가 일자리를 잃을 것으로 집계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후생노동성은 27일 일본의 5천560개 사업장을 조사해 이같이 밝히면서 이는 지난 7월 조사 때보다 3천156명이 늘어난 수치라고 전했다. 가장 많은 비정규직 실직자를 낸 지역은 도요타 공장이 있는 아이치현으로 모두 4만6천414명에 달했고 도쿄(1만7천688명), 나가노현(1만1천551명), 시즈오...

      연합뉴스 | 2010.08.27 00:00

    • thumbnail
      사우디인, 스리랑카 가정부에 못박아 고문

      ... 못이 손, 발 등에 박혀있었다. 한 개의 못은 눈 위에서 발견됐다고 덧붙였다. 현재 여성의 몸에 있는 못은 수술로 모두 제거됐다. 스리랑카 해외고용국에 의하면 지난 해 약 140만 명의 스리랑카인이 중동에서 일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일자리의 대부분이 가정부로 이처럼 신체적 학대를 당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스리랑카 외무성은 사우디 측에 이 문제에 대한 조사를 요청하고 있다. 한경닷컴 강지연 인턴기자 jiy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08.27 00:00 | jiyun

    • 대-중소기업 협력·청년실업대책 다음주 발표

      대.중소기업 상생협력방안과 청년실업 대책이 다음주 발표될 예정이다. 관련 부처에 따르면 정부는 집권 후반기 정책을 '친서민 중도실용'에 집중하기로 함에 따라 대.중소기업의 하도급과 동반성장에 주안점을 둔 협력방안과 일자리와 눈높이의 격차를 줄이는 청년 실업 대책을 다음주 연달아 발표할 계획이다. 정부 관계자는 "대.중소기업 상생 협력의 핵심은 하도급인만큼 이 문제를 개선하고 동반 성장을 위한 틀을 마련하는데 중점을 뒀다"며 "청년 실업의 경우 ...

      한국경제TV | 2010.08.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