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8931-128940 / 148,9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4월 민간고용 감소 둔화

      ... 줄어든 것이며, 블룸버그가 집계한 전문가들의 예상 감소폭 64만5천명에도 훨씬 못 미치는 것이다. 건설을 포함한 생산 부문에서는 26만2천명이 줄었고 이중 제조업에서는 15만9천명이 감소했다. 서비스업에서는 22만9천명의 일자리가 사라졌다. 종업원 수가 499명을 넘는 대기업에서는 7만7천명이 줄었고 중간규모 기업은 23만1천명, 소규모 기업은 18만3천명이 각각 감소했다. ADP가 집계하는 민간부문의 고용 규모는 지난 3월까지 사상 최대 규모의 감소 ...

      연합뉴스 | 2009.05.06 00:00

    • 李대통령 "朴대표 중심으로 쇄신.단합해야"

      ... 대표가 "(재보선 패배 이후) 당에서 제일 먼저 한 게 쇄신과 단합"이라고 말하자 "지혜로운 사람이 전화위복의 계기를 만드는 법"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이 대통령은 "여야 합의로 경제법안이 통과됐고 추경도 통과돼 앞으로는 서민들 일자리 만들기에 이를 잘 활용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어쨌든 선제적인 조치를 하는 데 국회도 협조를 했으니 선제적으로 잘 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며 "온 세계가 한국이 가장 잘하고 있다고 하는 데 우리는 그렇게 ...

      연합뉴스 | 2009.05.06 00:00

    • 李대통령, 박희태 힘싣고 친박 끌어안고

      ... 미처리 경제 관련 법안을 처리해야 하는 상황에서 지도부가 중간에 교체될 경우 입법작업의 동력이 크게 약화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이 대통령이 박 대표에게 "여야 합의로 경제법안이 통과됐고 추경도 통과됐다. 앞으로는 서민들 일자리 만들기에 이를 잘 활용해야 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경제살리기 노력을 당부한 것도 이런 맥락으로 풀이된다. 이 대통령이 박 대표에게 힘을 실어줌에 따라 당분간 `당정청 전면 개편론'은 수면 아래로 가라앉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대통령은 ...

      연합뉴스 | 2009.05.06 00:00

    • [직업방송-취업매거진]대기업 해외인재 영입 잇따라

      ... 농림어업숙련자, 전문직·기술직 등은 전년 동기보다 취업자 수가 각각 9만4천명, 1만4천명, 8천명 증가했습니다. 고용사정이 악화됐는데도 상용근로자 수가 증가하고 있는 이유는 첨단분야나 선도기술쪽 직종이나 전문직의 경우 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일자리가 안정적으로 늘고 있기 때문으로 보여집니다. 고용의 질이 조금씩 좋아지고 있다는 소식은 좋은소식이긴 한데요. 문제는 자영업자나 일용직 취업자 수가 줄고 있다는 것인데 이들 취약계층에 대한 정부의 지원이 절실해 보이는데요? 정부지원 ...

      한국경제TV | 2009.05.06 00:00

    • 상의, '일자리 나누기' 정책 설명회

      대한상공회의소는 7일 서울 남대문로 상의회관 의원회의실에서 '일자리 나누기 실천사례 및 정부 지원정책 설명회'를 연다. 서울지방노동청과 고성과작업장혁신센터와 공동으로 개최하는 이번 설명회는 일자리 나누기에 대한 기업의 이해를 높이고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설명회에서는 서울지방노동청이 일자리 나누기에 대한 정부 지원 내용을, 고성과작업장혁신센터는 성공사례를 소개한다. 한편 대한상의는 일자리 나누기 확산을 위해 지난 4월부터 전국 20개 지방 ...

      한국경제 | 2009.05.05 00:00 | 김현예

    • thumbnail
      일자리 창출 '3대 난관'에 부딪혀…'100만명 실업' 쇼크

      고용대란을 막기 위한 정부의 일자리 창출 · 유지노력이 '벽'에 부딪혔다. 경제지표 호전 속에서 "4월 실업자가 100만명을 넘을 것"(윤증현 기획재정부 장관)으로 우려되는 등 고용지표는 나아질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지만 추가경정예산 삭감으로 고용창출 목표 수정이 불가피해졌다. 여기에 비정규직 근로자의 대량 실직을 막기 위해 추진했던 비정규직법안 처리가 지연되고 기업 구조조정에 따른 실직자 양산도 우려돼 기존 일자리 지키기도 어려워질 가능성이 커졌다. ...

      한국경제 | 2009.05.05 00:00 | 이태명

    • 일자리 예산 삭감…55만개 목표 빨간불

      정부가 사상 최대 규모의 추가경정예산(28조4000억원)을 통해 의욕적으로 추진했던 대규모 일자리 창출 계획이 반쪽짜리로 전락하게 됐다. 5일 본지가 지난달 말 국회를 통과한 추경안 가운데 일자리 부문을 떼어내 집계한 결과 정부는 당초 희망근로 프로젝트와 사회서비스 일자리 등에서 모두 55만개의 신규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했으나 관련 예산이 대폭 축소되면서 목표치가 30%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 취약계층에 단기 일자리를 제공한다는 ...

      한국경제 | 2009.05.05 00:00 | 정종태

    • [동정] 강석희(미국 캘리포니아주 어바인시장) 등

      ... 클린턴,로널드 레이건 등 전직 대통령과 전설적인 권투선수인 무하마드 알리,비디오 아티스트인 고 백남준씨 등이 받았다. 언론사사회ㆍ산업부장 세미나 ▷배인준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회장은 7~8일 제주 서귀포KAL호텔에서 '경제위기 상황의 일자리 창출과 노사안정 방안'를 주제로 '2009 사회 · 산업부장 세미나'를 개최한다. 외교부 배우자회 자선바자회 ▷정완용 외교통상부 배우자회 회장은 7일 서울 서초구 외교안보연구원에서 '어려운 이웃돕기 자선바자회'를 연다. 올해로 ...

      한국경제 | 2009.05.05 00:00

    • thumbnail
      與 종합상황실 초선 팀장 4인방은 '정책 아이디어 뱅크'

      ... 대책을 내놓는 계기가 됐다"고 설명했다. 복지 · 민생 분야를 맡은 유일호 의원은 기초생활수급 제도의 빈틈 때문에 생활보장을 못 받는 취약계층 지원을 추경 사업에 반영한 데 이어 장애인 등 연금 사각지대 점검에 나섰다. 거시 · 일자리팀장 나성린 의원 등도 청년 일자리 창출과 간호사 등 서비스업 고용 확대 대책 등에 힘을 쏟고 있다. 종합상황실 핵심관계자는 "팀장들이 자유로운 주제를 갖고 수시로 부처 실무자를 불러 난상토론하는 과정에서 현장에 밀착된 대책이 ...

      한국경제 | 2009.05.05 00:00 | 김유미

    • 병원 영리법인화 빨리 허용해야

      ... 정비 및 표준화 신속 추진 등 구체적인 대안을 내놓았다. 황인학 전경련 산업본부장은 "우리나라는 총 부가가치에서 차지하는 서비스산업 비중이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회원국 가운데 최하위인 57% 수준에 불과한 데다 서비스업 규모도 영세해 생산성이 선진국에 비해 낮다"며 "제조업에 비해 부가가치가 높고 고용 창출 효과가 큰 서비스산업을 키워야 내수가 살아나고 일자리도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훈 기자 tae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5.05 00:00 | 김태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