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361-28370 / 31,5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장기대출금 단기전환땐 제재...금융당국

    금융당국은 21일부터 시행되는 금리자유화를 계기로 은행들이 수익만을 겨냥해서 지나치게 자금을 단기로 운용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이를 강력히 규제할 방침이다. 19일 재무부와 한은은 1단계 금리자유화로 당좌대출등 단기금리가 자유화됨에 따라 은행들이 당좌대출한도를 늘리는등 단기로 자금을 운용할 소지가 많고 그로인해 기업들의 금융비용부담이 가중될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에대한 제재방안을 마련키로 했다고 밝혔다. 재무부관계자는 금리자유화를 시행하기에 ...

    한국경제 | 1991.11.19 00:00

  • < 1면 톱 > 중국상품 조정관세 검토

    ... 기타신발 실내화 지팡이겸용우산 인조의 꽃 라디오 동물모형직물제완구 "금속제완구 배드민턴공 비및 브러시등 22개 품목이다. 그러나 이들품목가운데 수입규모 또는 수출증가율이 아주 낮거나 대중국수입비중이 높지않은 일부품목의경우 재무부와의 최종협의과정에서 조정관세부과대상에서 제외될것으로 보인다. 조정관세 부과가 최종결정되면 해당품목의 관세는 현행세율을 포함,최고1백%범위내에서 고율로 재조정된다. 올들어 9월말까지 우리나라의 대중국교역은 수출(간접수출포함)1...

    한국경제 | 1991.11.19 00:00

  • 부실채권의 대손상각처리 간이화...재무부

    재무부는 금리자유화를 계기로 은행들이 경영합리화를 유도하기위해 부실채권의 대손상각처리를 쉽게할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18일 재무부관계자는 이를 위해 은행들이 은행감독원의 승인을 받지않고 자유롭게 대손상각처리할수 있는 규모를 현재의 5천만원에서 내년부터 1억원으로 높이기로 했다. 1억원까지의 대손상각은 은행의 판단에 따라 자유롭게 하고 사후에 은행감독원에 보고만 하도록할 계획이다. 대손상각규모가 1억원을 넘을 경우에만 미리 은행감독원의 ...

    한국경제 | 1991.11.18 00:00

  • 외국인투자 급증...10월말 12억8천만달러

    올들어 외국인들의 대한투자가 꾸준히 증가,연말까지 투자액은 13억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18일 재무부가 발표한 외국인투자동향에 따르면 올들어 10월말까지 외국인투자실적은 2백52건에 12억8천2백만달러로 작년동기에 비해 건수로 8.2%,금액으로 88.3%가 증가했다. 이에따라 금년중 외국인투자실적은 13억달러를 초과,지난해의 8억달러를 크게 넘어설 전망이다. 산업별로는 제조업이 95건에 9억8천2백만달러로 작년동기의 1백9건 ...

    한국경제 | 1991.11.18 00:00

  • 시중은행, 금리자유화 앞두고 안내포스터등 배포

    ... 연체금리정도나 손질하고 당좌대출등 단기여신금리는 현수준을 고수하거나 소폭 올릴 방침이다. 주택은행도 당분간 타은행의 움직임을 종합판단,다음주에나 구체적인 금리조정계획을 확정할 방침. .단자사들은 금리자유화시한을 코앞에 두고 아직도 재무부의 의중을 헤아리지 못해 전전긍긍하는 모습들. 당초 재무부가 CP(기업어음)등의 금리를 완전자율화하기로 결정,단자사들이 CP금리등을 18.5%선에서 정하려했으나 제동이 걸렸다는 것. 이때문에 금리수준을 어느정도로 해야될지 갈팡질팡하고있어 ...

    한국경제 | 1991.11.18 00:00

  • 올들어 세계적 자금경색현상 가속

    ... 감소하고 있다. 이는 올들어 은행도산이 급증하고 예금보험기금(BIF)잔고가 올해말에 2억달러로 줄어들고 내년에는 46억달러 적자로 돌아설 것이라는 전망으로 은행에 대한 불신이 높아지고 있기때문이다. 직접금융은 활발해(민간+재무부)증권발행액은 지난해 5천8백16억달러에서 올상반기엔 7천4백19억달러(연율)로 늘어났다. 올하반기엔 9천6백억달러 (연율)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미연준리(FRB)는 은행신용을 유지하기위해 본원통화공급을 늘리고 재할인율은 ...

    한국경제 | 1991.11.18 00:00

  • 러시아공화국 연방화페발행권 장악...옐친 포고령

    ... 내용이 발표됐으나 그전문이 타스통신을 통해 16일밤 공개됐다. 정부결의문 가운데 하나는 러시아공화국내에 있는 화폐발행국과 그 모든 시설의 통제권을 러시아공화국으로 이관한다고 밝히고 있으며 또한 러시아공화국의 새로운 경제.재무부가 모스크바를 포함해 러시아공화국 지역내에 있는 연방재무부의 모든부처와 직원을 통제하도록 하고있다. 러시아공화국 관리들은 중앙정부가 급증하고 있는 예산적자를 메우기 위해 하루 24시간 계속해 화폐발행시설을 가동하고 있다고 불만을 ...

    한국경제 | 1991.11.17 00:00

  • 제2금융권, 금리자유화 대책마련 부심

    ... 최고6%포인트 인상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또한 증권업계는 회사채발행금리를 1%포인트 정도 올릴 계획이며 보험업계는 1년이상 초과대출기간에 대해 가산금리제를 신설하는 문제를 신중히 검토중인것으로 알려졌다. 단자업계는 재무부가 CMA(어음관리구좌)수익률을 현행 연14.5%수준에서 억제할 방침을 천명함에 따라 CP의 금리경쟁력 제고에 역점을 두고 상당폭의 매출금리인상을 추진중이다. 그러나 단자사의 CP대출금리가 과도하게 오를 경우 서로 경쟁상태에 있는 ...

    한국경제 | 1991.11.17 00:00

  • 금융당국 금리자유화 따른 지준기준선정등 구체안 마련

    ... 은행경영의 위험증대에 대비,자기자본충실도,적정유동성 확보여부등 구체적인 경영지도기준을 금융통화운영위원회에서 규정해 은행감독업무에 반영하는등 향후 은행경영합리화에 대한 사후감독을 대폭 강화하여 건전경영을 유도할 방침이다. 17일 재무부 한은에 따르면 김통운위가 정한 경영지도기준을 달성하지 못한 문제은행에 대해선 인원감축등 경영합리화추진의무를 부과하고 이익배당제한,신규업무 또는 투자 억제등 필요한 조치를 명령할 방침이다. 또 은행간 지나친 수익률경쟁이 벌어질 경우 ...

    한국경제 | 1991.11.17 00:00

  • 시은금리 확정 파장

    ... 자금초과수요가 해소되지않은 상황에서 기업들의 금융비용부담만 높일것이라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1단계 자유화대상이 단기여수신금리위주여서 그리 많진 않지만 실직적인 자유화의 시작이어서인지 은행들은 금리결정에 나름대로 고민한 흔적이 역력하고 재무부와 한은등 금융당국도 자유화이후의 금융시장동향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시중은행이 고심끝에 내놓은 1단계 자유화대상금리를 보면 예상을 크게 벗어나지는 않았다. 현행 규제금리보다 여신금리는 2-2.5%포인트,장기 수신금리는 1 1.5%포인트 ...

    한국경제 | 1991.1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