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371-28380 / 31,5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카드한도액 초과한 해외여행자 급증...8월까지 5천7백명

    해외여행을 하면서 신용카드를 사용한 사람중 기준금액을 초과하거나 규정을 위반하는등 한도를 넘어 외화를 지출한 사람이 상당수에 이르고 있다. 15일 재무부가 국회예결위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올들어 8월까지 1인당 카드사용기준금액을 초과하여 지출한 해외여행자는 모두 5천6백88명이며 초과사용금액은 2천2백99만5천달러에 달했다. 또 신용카드를 이용하면서 허용된 여행경비이외에 다른 목적으로 5백달러이상을 추가사용하여 규정을 위반한 사람은 ...

    한국경제 | 1991.11.15 00:00

  • CMA 수익률 현수준 유지...재무부

    재무부는 1단계금리자유화에도 불구하고 CMA(어음관리구좌)의 수익률은 현수준을 유지하도록 CMA의 편입자산비율을 조정할 방침이다. 재무부관계자는 오는 21일부터 시행되는 금리자유화에 따라 기업어음금리가 자유화되면 이를 편입해서 운용하는 CMA의 수익률이 자동적으로 오르게 된다고 밝히고 그럴경우 CMA와 유사한 제2금융권의 실적배당상품인 BMF(통화채권펀드) 공사채형수익증권등과의 수익률차가 벌어져 자금이동등의 문제가 생기기 때문에 CMA의 ...

    한국경제 | 1991.11.14 00:00

  • "한국, 자본시장통제 계속하고있다"...미재무부 보고서

    재무부는 현재 한국정부가 환율을 조작하고 있다는 증거가 없다며 환율정책을 대체로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도 금융시장 개방이나 외환시장 자유화등에 대한 정책비젼이나 명백한 개념정립이 불충분하다고 보고 한국에 계속 압력을 가해 나갈 방침이라고 12일 의회에 보낸 보고서에 밝혔다. 미 재무부는 91년 하반기 "국제경제및 환율보고서"에서 "한국이 직접 환율을 조작하고 있다는 증거는 없다"고 말하고 "그러나 아직도 외환및 자본시장에 대한 통제를 ...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증권사 역외펀드 설립에 투신사, 강력반발

    ... 앞두고 국내 증권사들이 해외에서 역외펀드를 설립하려는데 대해 업무영역침해등을 이유로 적극 반대하고 나섰다. 13일 투신업계에 따르면 한투 대투 국투등 3개투신사들은 최근 대우 동양 쌍용등 3개 증권사가 역외펀드를 설립하려고 재무부에 해외출자승인을 요청한데대해 외국인 투자전용회사는 회사형 투자신탁으로 투신고유업무임을 주장,이에 반대하는 의견서를 관계당국에 즉각 제출하기로했다. 투신사들은 증권사가 지분 참여형식으로 역외펀드를 설정하려는 것은 국내 분업주의 ...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10월중 자금공급 늘고 은행수신은 줄어

    ... 자금공급이 7천4백억원 늘어난 것은 단자사들의 여신 증가때문인데 은행 과 증권사로 전환한 8개 단자사들이 발행어음, CMA(어음관리구좌), 기업어음 할인 범위를 일단 감축해야하는 9월말의 기준을 지킨뒤 할인을 다시 늘렸기 때문이다. 재무부는 단자사 기능조정방안을 통해 은행과 증권사로 업종을 전환한 8개 단자사들이 9월말까지 발행어음은 자기자본의 75%이내, CMA는 자기자본의 3배+통화 채 편입액이내, 기업어음할인은 업종전환일 현재 잔액의 90%이내로 지키도 록 지시했었다. ...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 미국, 한국 환율정책에 불만 >

    ... 자본 외환시장에 대한 미국의 개방압력은 앞으로도 계속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동안 우리정부가 취한 일련의 금리자유화 자본시장개방 외환자유화조치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평가는 여전히 불만스런 입장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미재무부가 12일 발표한 환율정책보고서에서도 이같은 미국의 불만이 그대로 나타나고 있다. 환율정책에 관해서는 환율을 직접 조작하고있다는 증거가 없다고 평가,일단 긍정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지만 환율결정시스템,외환및 자본규제,자본시장...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 국제면 톱 > 미국, "대한국 금융개발압력 계속"

    재무부는 한국의 환율정책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지만 한국에 대한 금융시장개방압력은 계속해 나갈것이라고 밝혔다. 미재무부는 12일 의회에 제출한 "91년하반기 국제경제및 환율보고서"에서 "한국이 직접적으로 환율을 조작하고 있다는 증거는 없다"고 밝히고 "그러나 외환및 자본시장에 대한 통제를 여전히 실시하고 있어 환율이 간접적으로 조작될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보고서는 한국내에서 외환거래은행들이 외환거래에 들어가기전 요구받고있는 실수증명은 ...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 1단계 금리자유화 무엇이 달라지나 >

    금리자유화가 오는 21일부터 시행됨에따라 앞으로 금리가 어느수준에서 결정되고 기업의 금융비용부담이 어떻게 변할지 주목되고있다. 재무부는 지난 8월 4단계자유화방안을 발표한뒤 첫단계시행시기를 놓고 한은등과 수차례 협의를 거쳐 오는 21일로 확정했다. 이번 1단계자유화조치는 오는 16일의 임시금융통화운영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관계규정이 손질되면 21일부터 각 금융기관들이 형편에 맞게 금리를 자유화 함으로써 발진하게 된다. 첫단계자유화대상금리는 ...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금리자유화 1단계 21일부터 시행

    1단계 금리자유화가 오는 21일 은행과 제2금융권에서 일제히 실시된다. 재무부와 한국은행은 지난 8월말에 확정된 4단계 금리자유화추진계획중 1단계조치를 16일 금융통화운영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오는 21일부터 실시키로 확정했다. 이번 자유화대상 금리는 여신의 경우 은행권에서 일시대 및 타입대를 포함한 당좌대출, 한은재할인대상을 제외한 상업어음할인 등이며 단자사에서는 기업어음 및 무역어음할인, 연체대출 등이다. 또 수신금리는 은행 CD(양도성예금증서), ...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미국, 한국 올해 70억달러 경상적자 예측

    미국은 올해 한국의 경상수지가 내수와 수입증가, 임금인상 등에 따른 수출경쟁력약화로 89년의 국민총생산(GNP) 대비 2.5% 흑자에서 올해에는 거꾸로 70억달러의 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예측했다. 미재무부는 14일 발표한 환율보고서에서 한국은 올해 무역에서 60억달러의 적자를 내 GNP의 2.5%수준인 70억달러의 경상수지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고 한국은 또 올해 9%의 GNP 성장을 기록할 것이나 여러가지 불안요인으로 인플레가 경제성장률을 ...

    한국경제 | 1991.11.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