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3,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스코, 이시우 단독 체제...장인화, 2주만에 초고속 인사

    ... 유임됐습니다.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으로 이계인 포스코인터내셔널 글로벌사업부문장이 승진했습니다. 김준형 포스코퓨처엠 사장과 유병옥 포스코홀딩스 부사장은 서로 자리를 바꿔 앉았습니다. 포스코그룹 계열사 대표의 임기는 1년으로 매년 재신임 절차를 거칩니다. 포스코그룹 관계자는 이번 인사에 대해 "전문성과 세대교체를 바탕으로 한 경영안정성과 연속성이 핵심"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번 인사는 장인화 포스코 전 사장이 포스코그룹 회장 후보로 내정된 지 13일 만에 이뤄졌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4.02.21 18:29

  • thumbnail
    '4연임' 손경식 경총회장 "노동개혁 청사진 제시하겠다"(종합2보)

    ... 조세 경쟁력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최저한세는 다국적기업의 조세 회피를 방지하기 위한 제도로, 특정 국가에서 최저 세율보다 낮은 실제 세율이 적용될 경우 다른 국가에 그만큼 추가로 과세권을 부여하는 제도다. 이날 경총 정기총회에서 이동근 상근부회장과 22명의 비상근부회장, 감사 등 임원이 재신임됐고, LG화학 차동석 사장이 비상근부회장으로 새롭게 선임됐다. 쿠팡, 유한양행 등 10개 신규 회원사의 가입도 가결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21 15:19 | YONHAP

  • thumbnail
    손경식 경총회장 만장일치로 연임…"노동시장 선진화 집중"

    ... 불합리한 노동 관행 개선에 앞장서고, 중대재해지원센터를 설치해 소규모 사업장을 위한 산업재해 예방을 지원하겠다는 구상도 전했다. 이날 정기총회에서 이동근 상근부회장과 22명의 비상근 부회장, 감사 등 임원은 회장 추천을 거쳐 재신임 됐다. LG화학 차동석 사장이 비상근 부회장으로 새롭게 선임됐으며 쿠팡, 유한양행 등 10개 신규 회원사의 가입도 가결됐다. 온라인 유통 시장 1위 기업인 쿠팡은 사실상 작년부터 경총의 회원사로 활동했으며, 이날 이사회 의결을 ...

    한국경제 | 2024.02.21 13:19 | 최수진

  • thumbnail
    손경식 경총회장 만장일치로 연임…"노동시장 선진화에 집중"(종합)

    ... 구성해 불합리한 노동관행 개선에 앞장서고, 중대재해지원센터를 설치해 소규모 사업장을 위한 산업재해 예방을 지원하겠다는 구상도 전했다. 이날 정기총회에서 이동근 상근부회장과 22명의 비상근부회장, 감사 등 임원은 회장 추천을 거쳐 재신임됐다. LG화학 차동석 사장이 비상근부회장으로 새롭게 선임됐다. 쿠팡, 유한양행 등 10개 신규 회원사의 가입도 가결됐다. 온라인 유통 시장 1위 기업인 쿠팡은 사실상 작년부터 경총의 회원사로 활동했으며, 이날 이사회 의결을 ...

    한국경제 | 2024.02.21 11:59 | YONHAP

  • thumbnail
    녹색정의당 원내대표에 심상정…"총선 승리 뒷받침"

    ... "의원단이 국민 기대에 충분히 부응하지 못한 점도 큰 이유였다. 비례대표 1번이었던 류호정 의원의 탈당으로 정의당을 지지하고 성원했던 국민께 큰 실망을 드린 점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 말씀을 올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녹색정의당이 재신임을 받을 수 있도록, 남은 3개월을 3년처럼 달리겠다"고 강조했다. 경기 고양시갑이 지역구인 심 원내대표는 2013∼2015년에도 원내대표를 지냈다. 류 전 의원이 당선된 2020년 총선 때는 당 대표였다. 앞서 배진교 ...

    한국경제 | 2024.02.20 10:16 | YONHAP

  • thumbnail
    윤방섭·김정태 3년 만에 '리턴 매치'…15일 전주상의 회장 선거

    ... 연장자 우선 원칙에 따라 당선됐다. 새 회장은 오는 15일 오후 3시 90여명이 참여하는 의원 총회에서 투표로 결정된다. 윤 회장은 "전주상공회의소를 위해 누가 더 필요한 사람인지 판단해달라"면서 "선거를 통해 의원들의 재신임을 받겠다"고 밝혔다. 김 수석부회장은 "화합과 통합을 기치로 하나 된 전주상의를 만들겠다"면서 "회원들의 권익 보호를 위해 대변인 역할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윤방섭 회장은 지난 선거에서 당선된 후 매표 논란이 불거지면서 일부 ...

    한국경제 | 2024.02.14 09:48 | YONHAP

  • thumbnail
    축구협회, 이번 주 클린스만 평가 시작…"최대한 빠르게 진행"(종합)

    ... 판단'도 경질 여부에 영향을 줄 거로 본다. 차기 축구협회장 선거가 내년 1월 열리는 가운데, 정 회장은 4선에 도전할 생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클린스만호가 올해 9월 시작되는 월드컵 3차 예선에서도 부진하다면 그를 재신임한 정 회장으로서는 할 말이 없게 된다. 한국 축구는 지난 10일 개최국 카타르의 우승으로 끝난 카타르 아시안컵에서 4강 성적을 냈다. 손흥민(토트넘), 이강인(파리 생제르맹), 김민재(뮌헨) 등 유럽 무대에서도 '톱 레벨'로 인정받는 ...

    한국경제 | 2024.02.12 17:59 | YONHAP

  • thumbnail
    클린스만 경질될까...축구협회, 이번 주 평가 시작

    ... 감독에게 지급해야 한다. 이는 축구협회의 올해 예산 1천876억원의 3.7%에 해당한다. 여기다 클린스만 사단의 코치진에게 지급해야 하는 돈까지 고려해야 한다. 차기 축구협회장 선거가 내년 1월 열리는 가운데, 정 회장은 4선 도전을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클린스만호가 올해 9월 월드컵 3차 예선에서도 부진하다면 그를 재신임한 정 회장이 4선에 불리해질 수 있다. (사진=연합뉴스) 박근아기자 twilight1093@wowtv.co.kr

    한국경제TV | 2024.02.12 16:45

  • thumbnail
    축구협회, 이번 주 클린스만 평가 시작…"최대한 빠르게 진행"

    ... 판단'도 경질 여부에 영향을 줄 거로 본다. 차기 축구협회장 선거가 내년 1월 열리는 가운데, 정 회장은 4선에 도전할 생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클린스만호가 올해 9월 시작되는 월드컵 3차 예선에서도 부진하다면 그를 재신임한 정 회장으로서는 할 말이 없게 된다. 한국 축구는 지난 10일 개최국 카타르의 우승으로 끝난 카타르 아시안컵에서 4강 성적을 냈다. 손흥민(토트넘), 이강인(파리 생제르맹), 김민재(뮌헨) 등 유럽 무대에서도 '톱 레벨'로 인정받는 ...

    한국경제 | 2024.02.12 16:25 | YONHAP

  • thumbnail
    파월 "올해 첫 6개월간 인플레 지속 하락해야 금리인하"

    ... 없다"면서 "(연준은) 정치를 절대 고려하지 않고 있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롬 파월 의장은 지난 2017년 도널드 트럼프 당시 대통령의 지명으로 이듬해부터 임기를 시작한 뒤 2021년 조 바이든 대통령이 재신임하면서 2026년까지 두 번째 임기를 수행하고 있다. 한편 미국 경제에 대해 파월 의장은 "의회가 부여한 최대 고용과 물가 안정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면서 "현재 전반적인 경제가 강하고, 노동시장이 강하면서 인플레이션이 하락하고 있다"고 ...

    한국경제TV | 2024.02.05 1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