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200 / 85,6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저성과자 정직' 1·2차 징계 다른 판결, 왜?

      ... 기업들이 주목하고 있다. ○“PIP 점수만으로 징계 못 해” 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11부는 현대차가 중앙노동위원회를 상대로 낸 부당정직 구제 재심 판정 취소 소송에서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재판부는 “일부 징계 사유는 이중 징계에 해당하고, 나머지 부분만으로 정직이 정당하다고 보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현대차는 2009년부터 간부사원을 대상으로 직전 3개 연도 누적 인사평가 결과가 하위 1~2% 미만이면 ...

      한국경제 | 2024.07.05 17:29 | 민경진/곽용희

    • '이재명 습격범' 1심서 징역 15년

      ...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씨에게 징역 15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 5년을 명령했다. 김씨의 범행을 도와 살인미수 방조와 공직선거법 위반 방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75)에겐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이번 범행은 단순히 생명권을 박탈하려는 시도에 그치지 않고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피해자를 공격함으로써 선거의 자유를 방해해 자유민주적 기본 질서에 대한 사회적 합의와 신뢰를 심대하게 파괴하는 행위”라며 “어떤 ...

      한국경제 | 2024.07.05 17:25 | 권용훈

    • thumbnail
      뇌졸중 후 장애 생긴 모친 수시로 폭행한 아들 징역 3년

      ... 흉기로 위협하기까지 했다. A씨는 또 어머니에게 욕설하고 장애인을 비하하는 발언을 하면서 목을 조르기도 했다. A씨 어머니는 2년 전 뇌졸중으로 쓰러진 뒤 병원 치료를 받았으나 장애를 가지게 됐고, 올해 4월 퇴원 후 아들과 같이 살게 되면서 이처럼 수시로 폭행당한 것으로 드러났다. 재판부는 "어머니가 매우 큰 정신적, 육체적 고통을 느꼈을 것으로 보인다"며 "피고인이 누범 기간 중 또 범행한 점도 참작했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7.05 15:46 | YONHAP

    • thumbnail
      마약류 전과만 24차례…상습 투약·거래한 40대 2심서 형량 줄어(종합)

      ... 수사에 기여" 징역 7년→2년 선고 수감 중 의사에게 편지 보내 처방전 발급하게 한 혐의는 무죄 상습적으로 마약을 투약하거나 거래한 40대가 마약사범 수사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항소심에서 형량이 크게 줄었다.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민지현 부장판사)는 마약류관리법상 향정·교사 등 혐의로 기소된 40대 A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징역 2년을 선고하고, 범죄수익 838만7천원을 추징한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2월 경기 광명에서 ...

      한국경제 | 2024.07.05 14:08 | YONHAP

    • thumbnail
      황욱정 대표, 횡령에 KT 일감 청탁까지…1심서 징역 2년 6개월 [권용훈의 경제수사 X]

      ... 횡령·배임 등 혐의로 기소된 황 대표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다. 보석으로 풀려났던 황 대표는 이날 다시 수감됐다. 황 대표는 지난해 7월 법원에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가 올해 1월 보석으로 풀려난 바 있다. 재판부는 “공공적 성격을 갖는 KT로부터 수주를 받으면서 과거 인맥으로 알고 있던 이들에게 부정 청탁을 하며 법인카드 등 금전적 이익을 제공했다”며 “다분히 위법적인 방법으로 축적한 회사 이익을 자녀들이 ...

      한국경제 | 2024.07.05 12:56 | 권용훈

    • thumbnail
      상습 마약 투여 40대,항소심서 형량 줄어…이유가?

      10대 때부터 마약류 관련 범죄로 24차례 이상 기소된 40대가 항소심에서 형량이 크게 줄었다. 마약사범 수사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은 것.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민지현 부장판사)는 마약류관리법상 향정·교사 등 혐의로 기소된 40대 A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징역 2년을 선고하고, 범죄수익 838만7000원을 추징한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2월 경기 광명에서 B씨에게 필로폰을 제공하기로 약속한 뒤 이튿날 ...

      키즈맘 | 2024.07.05 12:51 | 김경림

    • thumbnail
      이재명 습격범, 1심서 징역 15년…"엄벌 필요성 매우 크다"

      ...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 씨에게 징역 15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 5년을 명령했다. 김 씨의 범행을 도와 살인미수 방조와 공직선거법 위반 방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75)에겐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이번 범행이 단순히 생명권을 박탈하려는 시도에 그치지 않고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피해자에게 공격함으로써 선거의 자유를 방해해 자유민주적 기본 질서에 대한 사회적 합의와 신뢰를 심대하게 파괴하는 행위"라며 "어떤 ...

      한국경제 | 2024.07.05 12:27 | 권용훈

    • thumbnail
      마약류 전과만 24차례…상습 투약·거래한 40대 2심서 형량 줄어

      2심 "검거 이후 협조해 마약사범 수사에 기여" 징역 7년→2년 선고 상습적으로 마약을 투약하거나 거래한 40대가 마약사범 수사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항소심에서 형량이 크게 줄었다.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민지현 부장판사)는 마약류관리법상 향정·교사 등 혐의로 기소된 40대 A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징역 2년을 선고하고, 범죄수익 838만7천원을 추징한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2월 경기 광명에서 B씨에게 필로폰을 ...

      한국경제 | 2024.07.05 11:43 | YONHAP

    • thumbnail
      '쌍방울 대북송금' 이화영 항소심 이달 26일 시작

      ... 7일 1심을 맡은 수원지법 형사11부(신진우 부장판사)는 이 전 부지사의 일부 외국환거래법 위반 및 뇌물 혐의를 제외하고 모두 유죄로 판단해 징역 9년 6월 및 벌금 2억 5천만원, 추징 3억 2천595만을 선고했다. 1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고위공무원으로서 지난 수십 년 동안 우리 사회에서 유력 정치인과 사기업 간의 유착관계의 단절을 위한 노력이 지속돼 왔음에도 이러한 기대를 저버렸다는 점에서 죄질이 불량하다"고 판시했다. 또 "외국환거래법 범죄(대북송금)의 ...

      한국경제 | 2024.07.05 11:36 | YONHAP

    • thumbnail
      '횡령·배임' KT 하청업체 대표 징역 2년6개월…법정구속

      피해액 26억원 인정…일부 자문료·성과급 지급 혐의는 무죄 'KT 일감 몰아주기' 수사는 구현모 무혐의로 일단락 횡령·배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KT 하청업체 대표에게 1심에서 실형이 선고됐다. 재판부는 검찰이 48억원으로 본 피해액 중 26억원을 유죄로 인정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4부(최경서 부장판사)는 5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배임 혐의로 구속 기소된 KDFS 황욱정(70) 대표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다. 재판 과정에서 ...

      한국경제 | 2024.07.05 1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