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661-70670 / 84,9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보성 연쇄살인 70대 어부에 사형 선고

      전남 보성에서 남.여 여행객 4명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어부 오모(70)씨에 대해 사형이 선고됐다. 광주지법 순천지원 제1형사부(재판장 조휴옥)는 20일 살인혐의 등으로 구속 기소된 오씨에 대해 사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의자는 두차례에 걸쳐 자신의 성적욕구를 채우기 위해 배에 탄 10대와 20대 남.여 4명을 무참히 살해하고 체포된 후 자신의 범죄를 부인하는 등 재범의 우려가 있어 영원히 사회로부터 격리할 필요가 있다"고 ...

      연합뉴스 | 2008.02.20 00:00

    • 전군표.정상곤씨 20일 1심 선고공판

      ... 뇌물수수)로 구속기소돼 검찰로부터 징역 5년에 추징금 1억원을 구형받은 상태다. 전씨 변호인측은 그동안의 재판에서 "이번 사건의 유일한 직접 증거는 정상곤씨의 진술인데 경험과 상식에 견주어 볼 때 그의 진술에 신빙성이 전혀 없다"며 "재판부는 피고인에게 무죄를 선고함이 마땅하다"고 주장해 왔다. 전씨 변호인측은 또 정씨가 2천만원을 줬다고 주장한 2006년 10월10일 국세청 현관 CCTV에 정씨의 모습이 보이지 않는 점 등을 들어 정씨가 뭔가 다른 이유 때문에 전씨를 ...

      연합뉴스 | 2008.02.19 00:00

    • 항공대 교수, MS와 소송서 이겼다

      ... 영어로 작성되는데 프로그램이 이를 자동으로 인식,한글로 바꿔주도록 하는 기술(예를 들어 '대한민국'을 입력한다고 쳤는데 영어입력 모드여서 'eogksalsrnr'로 나오면 자동으로 '대한민국'으로 변환)이 이 교수의 특허.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한ㆍ영 혼용입력장치에 적용되는 한ㆍ영 자동전환 방법 특허발명에 있어 이 교수 특허와 한국MS 프로그램은 입력모드에 상관없이 입력된 어절을 단위로 한글인지 영문인지를 판정해 자동으로 변환시킨다는 점에서 원리가 동일한 만큼 ...

      한국경제 | 2008.02.19 00:00 | 박민제

    • `왕따' 직원 LG전자 상대 승소

      ... 뒤 소송을 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82단독 이태수 판사는 정씨가 회사의 집단 따돌림 등으로 우울증에 걸렸다며 구 대표와 당시 간부들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피고들은 원고에게 2천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들은 원고를 철저히 따돌리는 내용의 이메일을 다른 직원들에게 보내도록 지시하고 인격적인 모멸감을 들게 했으며, 원고에 대한 집단 따돌림을 알면서도 이를 묵인 내지 방치한 행위는 우울장애의 한 원인을 제공했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

      연합뉴스 | 2008.02.19 00:00

    • '왕따' 직원 회사상대 승소

      ... 대표와 당시 간부들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이겼다. 서울중앙지법 민사82단독 이태수 판사는 19일 정모씨가 회사 내 집단 따돌림 등으로 우울증에 걸렸다며 구자홍 대표 등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구 회장 등은 정씨에게 2000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당시 회사 간부들이 정씨를 철저히 따돌리는 내용의 이메일을 다른 직원들에게 보내도록 지시하고 인격적인 모멸감을 들게 함으로써 우울장애의 원인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2008.02.19 00:00 | 박민제

    • 두번째 국민참여재판 청주지법서 열려...배심원, 증인ㆍ피고인에 질문 쏟아내

      ... 배심원들은 평의에 들어갔으며 1시간20여분 뒤에 나와 제출한 결과는 검사의 판정승이었다.청주지법 형사21부(부장판사 오준근)는 배심원단의 의견을 받아들여 징역 6년을 선고했다.배심원단은 최소 5년에서 최대 7년6개월의 양형 의견을 재판부에 전달했으며 6년형이 다수였던 것으로 알려졌다.변호인 측이 강도상해 혐의자에 대해 집행유예 판결을 이끌어 낸 첫 번째 국민참여재판을 감안하면 검찰과 변호인 측이 1 대 1 무승부를 이룬 셈이다. 청주=박민제 기자/김규환 인턴기자 ...

      한국경제 | 2008.02.18 00:00 | 김병일

    • 변호사, 판사 상대 `10원 소송' 패소

      변호사가 공정한 재판을 받을 권리를 침해당했다며 재판장을 상대로 `10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지만 패소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11단독 마성영 판사는 "재판부가 진위가 의심되는 핵심증거를 검증하지 않고 재판했다"며 이모 변호사와 사건 당사자인 김모씨가 1ㆍ2심 재판장을 상대로 낸 10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고 18일 밝혔다. 고등학교 교사로 재직하던 김씨는 전학 알선을 미끼로 학부모 등에게서 200만원을 받았다고 고발당하자 ...

      연합뉴스 | 2008.02.18 00:00

    • 국내 두번째 국민참여재판 청주지법서 열려

      ... 배심원 후보자 가운데 재판에 참여할 배심원을 뽑는 배심원 선정절차에 이어 공판, 배심원들이 피고인에 대한 유ㆍ무죄 여부와 형량을 토의하는 '평의', 평의 결과를 토대로 재판장이 최종 결정을 내리는 '선고' 순으로 진행됐다. 재판부는 배심원의 의견을 받아들여 전 피고인에 대해 징역 6년을 선고했다. ◇배심원 선정 법원은 공판에 앞서 제1호 법정에서 비공개로 배심원 선정절차에 들어갔다. 법원은 이를 위해 지난달 말께 배심원 후보 예정자 명부에 등재된 관할 ...

      연합뉴스 | 2008.02.18 00:00

    • 大法 "쌍둥이폰으로 위치추적, 감청 해당안돼"

      ... 가입하고, 상대방의 휴대전화번호를 친구찾기 목록에 등록하면 서로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A씨는 B씨가 자신의 휴대전화가 복제당한 줄 모르고 정상적으로 사용하는 동안 그의 휴대전화 위치를 실시간으로 추적했다. 1심 재판부는 A씨에게 통신비밀보호법 위반 및 정보통신망 침해에 해당된다고 보고 징역 6월과 자격정지 1년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으나 2심 재판부는 통신비밀보호법 위반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대법원은 "통신비밀보호법이 금지하는 `전기통신의 ...

      연합뉴스 | 2008.02.18 00:00

    • 大法 "주거용 오피스텔, 양도세감면 특례 적용안돼"

      ... 신축주택을 취득한 사람들에게만 해당된다. A씨는 "주택건설사업자가 주거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은 오피스텔을 실제 주거용으로 사용하다가 양도했기 때문에 내가 양도한 오피스텔은 `신축주택'에 해당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1ㆍ2심 재판부는 모두 원고 패소 결정을 내렸다. 대법원은 "조세법률주의 원칙상 법문대로 해석해야 하고, 특히 명백히 특혜규정이라고 볼 수 있는 것은 엄격히 해석해야 한다"며 "이 사건 법률조항의 `신축주택'은 신축 당시 건축물의 용도가 주택인 경우만 ...

      연합뉴스 | 2008.02.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