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3081-73090 / 85,1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람 사잣밥' 사건 백인 피고인에 종신형

      ... '사잣밥'이 되기전 숨이 끊겼는지 여부는 재판 과정에서 확인되지 않았으나 사람을 사자먹이로 던져넣었다는 잔인성 때문에 남아공에서 전 국민적 관심을 받아왔다. 치살레 시신은 이후 사자보호구역에서 유골과 갈가리 찢겨진 옷들만 발견됐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이 저지른 잔인한 행위는 중형에 처함이 마땅하다고 판시했다고 현지 통신 사파(SAPA)는 전했다. 남아공은 지난 96년 사형을 폐지한 바 있다. 한편 스콧-크로슬리측은 항소할 의사를 밝혔으며 그는 이날 공판에 앞서 옥중 ...

      연합뉴스 | 2005.10.01 00:00

    • "회사돈으로 위자료 낸 최원석씨 5억 배상하라"

      ... 동아건설 파산관재인이 최원석 전 회장 등 경영진을 상대로 "배인순씨 명의의 부동산을 회사돈으로 부당하게 비싸게 사들여 손실을 냈다"며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피고들은 원고에게 5억3천여만원을 지급하라"고 원고 일부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 최원석과 이사 2명은 최씨의 이혼한 처 배씨에게 위자료를 지급하기 위해 고가에 빌라를 사들였으므로 상법상 자신과 제3자 이익보다 회사의 이익을 우선시한다는 이사의 충실의무를 거스른 책임을 져야 한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5.09.30 00:00

    • 日고법, 고이즈미총리 야스쿠니참배 위헌판단

      ... 헌법위반이며 '공적(公的) 행위'라고 판단했다. 오사카고법은 이날 대만 출신 등 188명이 총리와 일본 정부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소송 항소심에서 고이즈미 총리의 야스쿠니신사 참배가 정교분리를 규정한 헌법위반이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정교분리 원칙위반의 문제가 논란이 되고 있는 만큼 총리라는 공직에 있는 사람은 참배가 공적행위인지 여부를 명확히 밝혀야한다면서 "애매한 언동으로 일관할 경우 공적행위라고 인정되더라도 어쩔 수 없다"고 지적했다. 또 총리가 일본 ...

      연합뉴스 | 2005.09.30 00:00

    • 日오사카 고등법원 "고이즈미 신사참배 위헌"

      ... 받게 될 전망이다. 오사카고법은 이날 대만 출신 등 188명이 총리와 일본 정부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소송 항소심에서 고이즈미 총리의 야스쿠니신사 참배는 공적인 행위로 정교분리를 규정한 헌법을 위반한 것이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신사참배가 정교분리원칙을 위반하는 것인지가 논란이 되고 있는 만큼 공직자인 총리는 입장을 명확히 밝혀야 한다면서 "애매한 언동으로 일관할 때는 공적 행위로 인정받더라도 어쩔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원고들의 배상금 ...

      한국경제 | 2005.09.30 00:00 | 문희수

    • `대법관 제청' 가시화…대법원 변화 주목

      ... 구성 변화예상 = `누가 대법관이 되느냐' 못지 않게 `대법원 구성이 어떻게 변하느냐'도 초미의 관심거리다. 이 대법원장이 취임식 후 기자간담회에서 "대법관이 법원행정처장을 겸직하는 현행 제도 아래서는 법원행정처장 직을 마친 후 재판부로 돌아가야 하는 대법관이 외부 영향을 받을 우려가 있다"며 법원행정처장과 대법관을 분리할 방침을 밝힌 것도 향후 인사의 변수다. 일단 다음달 10일 유지담ㆍ윤재식ㆍ이용우 대법관이 퇴임한 뒤 후임 대법관 3명의 추천과 대법원장 ...

      연합뉴스 | 2005.09.30 00:00

    • 1500억 '기저귀 소송' 국내업체 첫 승리..대한펄프, 유한킴벌리 눌러

      ... 안쪽에 부착한 '샘 방지용 날개(플랩)' 특허를 무단으로 사용했다며 아기 기저귀 '하기스' 제조사인 유한킴벌리가 같은 기저귀 '보솜이'를 만드는 대한펄프를 상대로 낸 600억원의 특허권 침해금지 청구소송에서 원고패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액체와 기체를 투과시키는 원고의 유체투과성 기저귀 날개는 일반적인 유체투과성과는 달리 액체만을 투과시키는 성질로 제한적으로 해석해야 한다"며 "반면 대한펄프측의 날개 재질은 액체를 투과시키지 않아 원고의 특허를 침해한 것이 아니다"라고 ...

      한국경제 | 2005.09.30 00:00 | 정인설

    • 동아건설에 5억원 갚아라 .. 최원석씨 배상 판결

      ... 서울중앙지법 민사32부(유철환 부장판사)는 30일 전 부인 배모씨에게 위자료를 지급하기 위해 부동산을 실제보다 비싸게 회사에 팔아 손해를 입혔다며 동아건설 파산관재인측이 최 회장 등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원고승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최 전 회장이 배씨에 대한 이혼 위자료 지급을 위해 빌라 사업을 할 계획이 없는 동아건설로 하여금 땅을 시가보다 비싸게 매입하게 한 것은 상법상의 충실의무를 위반한 것"이라고 밝혔다. 김현예 기자 yeah@h...

      한국경제 | 2005.09.30 00:00 | 김현예

    • "나이먹는 건 무죄...정년 연장하라 땅!땅!땅"

      ... 나정정씨(60)는 "앞으로도 10년은 더 일할 수 있는데 받아주는 곳이 없다"고 분개했다. 반면 정부 측을 대표해 나선 피고인 노여론은 "정부가 해야 할 일이 얼마나 많은데 노인들의 일자리까지 보장하라는 것이냐"며 발뺌하기에 바빴다. 결국 재판부는 검사 측의 의견을 받아들여 정부와 기업이 노년 일자리 문제 해결에 나서야 한다는 판결을 내렸다. 이날 재판에는 광운대와 홍익대 극예술연구회 소속 대학생들이 검사,피고인 등으로 분장해 참여했으며 대한은퇴자협회 회원 60여명도 시종 ...

      한국경제 | 2005.09.29 00:00 | 사회부2

    • 법원, 이학수씨 불출석시 강제구인 방침

      안기부 도청사건을 심리 중인 서울중앙지법 형사3단독 장성원 부장판사는 29일 "이학수 삼성 부회장과 김용철 전 삼성 법무팀장, 전 안기부 직원 임모씨 등이 다음 공판에 불출석하면 강제구인하겠다"고 경고했다. 재판부는 이날 오후 열린 2차 공판에서 이 부회장 등 3명이 증인으로 채택됐으나 회사 공식일정 참석이나 건강 등 사유를 담은 신고서를 제출하고 불출석하자 "증인 출석이 지연되면 신속한 재판 진행이 어려워진다"며 이 같이 밝혔다. 법정에 선 ...

      연합뉴스 | 2005.09.29 00:00

    • '나이 먹는 게 죄냐!' 풍자모의재판

      ... 시작한 모의 재판은 노인 편에서 기업과 국가 등을 상대로 정년연장의 필요성 등을 주장하는 `검사'와 기업과 정부 편에서 이들을 옹호하는 `변호사' 간 공방이 이어지면서 분위기가 무르익었다. 1시간여 동안 진행된 재판에서 `재판부'는 "노년층에게 조기퇴직을 종용하여 그들의 경제권을 빼앗고 향후 불어닥칠 인력난을 보지 못한 기업에 `한 치 앞을 보지 못한 죄'를 물어 세대 통합을 위한 YOU(`Young and Old United')운동 3만6천500 시간을 ...

      연합뉴스 | 2005.09.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