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8431-78440 / 84,5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광주 무등파크호텔 운영 ㈜대의산업 파산선고

      광주지법 제10민사부(재판장 김관재 수석부장판사)는 20일 광주 신양파크호텔과 무등파크호텔의 운영권자인 ㈜대의산업에 대해 직권으로 파산선고를 내렸다. 재판부는 결정문에서 "지난달 24일 채권자 집회에서 정리계획이 인가되지 않아 회사정리절차(법정관리) 폐지 결정을 내린 데 이어 절차에 따른 후속 조치로 파산선고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특히 "지난해 5월 기준으로 ㈜대의산업의 자산은 489억원인데 반해 부채는 689억원으로 채무초과 상태가 ...

      연합뉴스 | 2002.07.20 00:00

    • "약수터옆 방갈로등 건축불허 적법"

      ... "약수 오염이나 자연경관이 심하게 훼손되지 않는데도 근린생활시설 건축허가를내주지 않는 것은 부당하다"며 원모씨가 강원도 평창군수를 상대로 낸 산림형질변경허가반려처분 취소 청구소송 항소심에서 원심을 깨고 원고패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약수터 위쪽 30m 지점에 식당과 방갈로 등 근린생활시설을 건축할 때 오수처리배관을 약수터 아래쪽으로 내고 30인용 정화조를 설치한다 하더라도 식당운영 과정에서 약수와 인근 소하천의 수질이 오염되지 않는다고 단정할수 ...

      연합뉴스 | 2002.07.19 00:00

    • 헌재 "보상금 기준 평균임금 고시해야"

      헌법재판소 전원재판부(주심 송인준 재판관)는"산업재해보상보험법 등에서 위임한 평균임금을 고시하지 않아 기본권을 침해당했다"며 김모씨 등이 낸 헌법소원에 대해 8대1의 의견으로 위헌 결정을 18일 내렸다고 19일 밝혔다. 재판부는 결정문에서 "근로기준법에 규정돼 있지 않은 평균임금에 대해서는 노동부장관이 산업재해보상보험법 및 근로기준법 시행령에 따라 이를 결정.고시해야할 의무가 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또 "법률이 행정입법을 당연한 전제로 규정하고 ...

      연합뉴스 | 2002.07.19 00:00

    • 안동수 전장관 헌법소원 각하

      헌법재판소 전원재판부(주심 주선회 재판관)는 18일 안동수 전 법무장관이 "서초구 선거관리위원회가 무료법률상담소 현수막에 대해철거명령을 내린 것은 위헌"이라며 낸 헌법소원 사건을 각하했다고 19일 밝혔다. 재판부는 "현수막 철거명령의 정당성 여부는 지역구 국회의원 입후보 예정자이던 청구인이 무료법률상담을 하는 행위가 사전선거운동인가에 대한 판단이며, 이는헌법재판소 관할이 아니라 1차적으로 법원의 과제"라고 밝혔다. 안 전 장관은 90년 3월부터 ...

      연합뉴스 | 2002.07.19 00:00

    • 헌재 "경찰 관행적 알몸수색 위헌"

      경찰이 피의자를 상대로 관행적으로 해온 '알몸수색'은 헌법에 위반된다는 헌법재판소 결정이 나왔다. 헌재 전원재판부(주심 송인준 재판관)는 18일 민주노총 여성조합원 박모씨 등 3명이 "경찰관에 의한 알몸 신체검사행위는 헌법상 신체의 자유를 침해한다"며 제기한 헌법소원 사건에서 재판관 전원일치 의견으로 위헌 결정을 내렸다. 이에 따라 신체수색의 근거 규정인 '경찰관직무집행법'과 '행형법' 등의 개정이 불가피해졌고, 경찰이 피의자 신체검사를 실시할 ...

      연합뉴스 | 2002.07.18 00:00

    • 헌재 "퇴직후 범죄이유 급여환수 위헌"

      공무원이 퇴직후 반국가적 범죄를 저지른 경우에도 퇴직급여를 환수할 수 있도록 규정된 공무원연금법은 헌법에 위반된다는 헌법재판소 결정이 나왔다. 헌재 전원재판부(주심 김영일 재판관)는 18일 공무원연금관리공단이 국가보안법위반 혐의로 유죄판결을 받은 고영복 전 서울대 사회학과 교수의 퇴직급여를 환수한것은 부당하다"며 고씨가 제기한 헌법소원 사건에서 재판관 전원일치 의견으로 위헌결정을 내렸다. 재판부는 결정문에서 "공무원 급여제한 사유를 퇴직후 범죄에 ...

      연합뉴스 | 2002.07.18 00:00

    • "인질범 생명 빼앗더라도 인질 보호해야"..법원 판결

      ... 제4민사부는 18일 세 모녀 인질극 사건으로 숨진 송 모(당시 33세.여)씨의 딸 2명이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국가는 원고들에게 각각 7천100여만원과 이에 대한 이자를 지급하라"고 원고 일부승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을 통해 "경찰관이 인질극을 강제진압하는 경우 인질의 생명을최우선적으로 고려해 작전을 수행해야 하며 인질의 생명이 위태로운 상황에 이르면부득이 인질범의 생명을 빼앗는 한이 있더라도 인질의 고귀한 생명을 보호할 책무가있다"고 ...

      연합뉴스 | 2002.07.18 00:00

    • 세 모녀 인질극 사건 유족, 국가 상대 손배소 승소

      ... 제4민사부는 18일 세 모녀 인질극 사건으로 숨진 송 모(당시 33세.여)씨의 딸 2명이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국가는 원고들에게 각각 7천100여만원과 이에 대한 이자를 지급하라"고 원고승소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을 통해 "사건 당시 진압장비도 없는 경찰관들이 투입돼 인질범에게 욕설을 하는 등 화를 돋우고 아무런 안전조치 없이 원시적인 방법으로 진압을 실시, 송씨가 인질범이 휘두른 흉기에 찔려 숨지게 했다"며 "국가는 경찰관들의 위법한 ...

      연합뉴스 | 2002.07.18 00:00

    • "전윤수 성원건설회장 30억 손해배상" .. 법원

      ... 30억원,대한종금 대표였던 송석상씨와 안승우씨 각각 10억원,대한종금 감사였던 양재봉씨와 손종문씨가 각각 3억원이다. 김문환 대한종금 전 대표 등 4명은 불법 대출이 본격화되기 전 회사를 떠났다는 이유로 책임을 묻지 않았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전윤수 피고 등은 대출한도를 이미 초과한 대주주 성원건설과 계열사에 수백억원을 불법적으로 지원토록 압력을 행사했고,그 결과 대한종금은 성원건설 부도로 대출금의 상당부분을 날려 결국 파산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김태철 ...

      한국경제 | 2002.07.18 00:00

    • "도로 낙하물로 인한 차량파손 국가 40% 책임"

      ... 제2민사부(재판장 최진수 부장판사)는 18일 대한민국이 L보험주식회사를 상대로 낸 구상금소송 항소심에서 "대한민국은 보험사에 22만1천560원을 지급하라"고 판결, 당초 55만3천900원을 지급하라는 원심을 깨고 대한민국의 일부 승소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도로에 떨어진 철구조물이 도로 수로원의 순찰에서 발견되지 않았고 신고가 접수되지 않았다는 이유로 도로의 점유 관리자인 대한민국이 철구조물을 제거하기 불가능했다고 보기 어렵다"며 "보험계약자의 손해를 보상한 보험사에 구상금을 ...

      연합뉴스 | 2002.07.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