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61-370 / 1,1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낮 최고 37도 '찜통 더위'에 전국 피서지에 인파 가득

      ... 수구경기장 등에는 휴일을 맞아 시민들이 경기를 관람했다.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더위를 피해 산을 찾은 등반객들도 곳곳에 보였다. 속리산과 설악산, 월악산국립공원 등 전국 국립공원마다 많은 탐방객이 찾아 녹음을 즐겼다. 피서 절정기를 맞아 전국에서 다양한 축제도 진행됐다. 경주엑스포공원에서 열린 '경주엑스포 여름 풀(Pool) 축제'엔 가족 단위 피서객들이 몰렸고, 용인 한국민속촌은 여름 축제인 '그해, 시골 여름'이 한창이다. 관광객들은 ...

      한국경제 | 2019.08.10 14:47 | 뉴스룸

    • thumbnail
      말복 앞두고 전국 찜통더위로 '헉헉'…피서지마다 인산인해

      ... 잊었다.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유명한 산에도 피서 등반객들로 붐볐다. 속리산과 설악산, 월악산국립공원 등 전국 국립공원마다 많은 탐방객이 찾아 녹음을 만끽했다. 공원 내 야영장과 계곡도 피서객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피서 절정기를 맞아 전국에서 다양한 축제도 열렸다. 경주엑스포공원에서 열린 '경주엑스포 여름 풀(Pool) 축제'에는 가족 단위 피서객들이 몰려 물놀이로 시간 가는 줄 몰랐다. 용인 한국민속촌은 여름 축제인 '그해, 시골 여름'이 ...

      한국경제 | 2019.08.10 14:16 | YONHAP

    • thumbnail
      "1박에 35만∼40만원…바가지요금 근절에 사활 걸어달라"

      강릉시, 바가지 숙박요금 비판 빗발치자 요금 점검 계획 발표 휴가철을 맞아 올여름에도 바가지요금이 피서객들의 공분을 사는 것과 관련해 강릉시가 뒤늦게 숙박업소에 대한 지도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 강릉시는 피서 절정기를 맞아 8∼14일 강릉 대표 관광지 주변 숙박업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숙박 영업자가 준수해야 하는 위생과 요금표 게시 여부, 적정하게 숙박요금이 책정됐는지 등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또 숙박 영업자 ...

      한국경제 | 2019.08.09 11:49 | YONHAP

    • 하나금투 "코스피 심리적 마지노선 1,900선 부근"

      ... 1,900선 부근에서 형성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용구 연구원은 "코스피 기업 실적 환경과 밸류에이션(평가가치)을 통한 코스피 지지선은 2,000선이지만 현재 수급 측면에서 '셀링 클라이맥스'(Selling Climax·매도 절정기) 통과 징후가 나타나지 않고 있다"며 "현 시장은 삼중고로 인한 심리적·수급적 언더슈팅(과도한 하락) 구간을 지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연구원은 "2011년 박스피(박스권+코스피) 장세에서 지수가 일진일퇴할 당시 중심선이 됐던 ...

      한국경제 | 2019.08.06 08:35 | YONHAP

    • thumbnail
      피서 절정 동해안 해수욕장 '무질서 극성'

      ... 강원 동해안 92개 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은 1천93만1천582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천83만8천147명보다 9만3천435명이 증가했다. 동해안 해수욕장 피서객은 지난달까지만 해도 지난해보다 적었으나 이달 들어 증가 추세를 보이다가 절정기에 접어든 3일과 4일 이틀간 396만8천126명이 찾으면서 지난해 수치를 훌쩍 넘어섰다. 이처럼 피서객이 늘어나면서 쓰레기 무단투기, 불법 주차, 바가지요금 등 피서지 무질서도 극성을 부리고 있다. 쓰레기 무단투기의 경우 올해도 ...

      한국경제 | 2019.08.06 07:01 | YONHAP

    • thumbnail
      폭염 속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 피서절정…이틀간 396만명

      피서 절정기를 맞은 8월 첫 휴일인 4일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과 곳곳에서 열린 여름축제장이 수많은 피서객으로 북적거렸다. 동해안을 따라 늘어선 강원도 주요 해수욕장은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다. 말 그대로 `물 반 사람 반`의 모습이다. 강원도환동해본부에 따르면 이날 도내 92개 동해안 해수욕장에 186만명이 찾은 것으로 잠정 집계했다. 이로써 올 여름 가장 많이 찾은 것으로 집계된 지난 3일(210만6천여명)과 이날 이틀간 모두 396만명이 ...

      한국경제TV | 2019.08.04 20:47

    • thumbnail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 피서절정…이틀간 396만명(종합)

      이날 186만명 집계…폭염특보 속 여름축제장도 북적 피서 절정기를 맞은 8월 첫 휴일인 4일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과 곳곳에서 열린 여름축제장이 수많은 피서객으로 북적거렸다. 동해안을 따라 늘어선 강원도 주요 해수욕장은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다. 말 그대로 '물 반 사람 반'의 모습이다. 강원도환동해본부에 따르면 이날 도내 92개 동해안 해수욕장에 186만명이 찾은 것으로 잠정 집계했다. 이로써 올 여름 가장 많이 찾은 것으로 집계된 지난 ...

      한국경제 | 2019.08.04 18:55 | YONHAP

    • thumbnail
      "더워도 너무 덥네"…바다·계곡·물놀이장 피서 인파 북새통

      ... 여름을 즐겼다. 인천의 대표적 피서지인 을왕리·왕산해수욕장에는 2000여 명이 찾아 물놀이를 하거나 해변에서 모래 놀이를 하며 더위를 식혔다. 충남 보령 대천해수욕장, 태안 만리포해수욕장 등 유명 해수욕장은 휴가 절정기를 맞아 많은 인파로 북적였다. 더위를 식히기 위해 유명산과 계곡을 찾는 발길도 이어졌다. 충북의 속리산 국립공원에는 이날 오전에만 6300여 명의 인파가 몰려 화양계곡, 쌍곡계곡 등 시원한 바람이 부는 계곡에서 더위를 식히거나 산행을 ...

      한국경제 | 2019.08.04 14:42

    • thumbnail
      펄펄 끓는 가마솥더위…바다·계곡 등 피서 절정

      ... 뛰어들어 여름을 즐겼다. 인천의 대표적 피서지인 을왕리·왕산해수욕장에는 2천여 명이 찾아 물놀이를 하거나 해변에서 모래 놀이를 하며 더위를 식혔다. 충남 보령 대천해수욕장, 태안 만리포해수욕장 등 유명 해수욕장은 휴가 절정기를 맞아 많은 인파로 북적였다. 더위를 식히기 위해 유명산과 계곡을 찾는 발길도 이어졌다. 충북의 속리산 국립공원에는 이날 오전에만 6천300여 명의 인파가 몰려 화양계곡, 쌍곡계곡 등 시원한 바람이 부는 계곡에서 더위를 식히거나 산행을 ...

      한국경제 | 2019.08.04 14:25 | YONHAP

    • thumbnail
      '피서 절정' 강원 해수욕장·축제장마다 발 디딜 틈없는 인파

      지난 3일 해수욕장 210만명 찾아…영서 '찜통더위' 피서 절정기를 맞은 8월 첫 휴일인 4일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과 곳곳에서 열린 여름축제장이 수많은 피서객으로 북적거렸다. 동해안을 따라 늘어선 강원도 주요 해수욕장은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다. 말 그대로 '물 반 사람 반'의 모습이다. 도내 92개 동해안 해수욕장에는 전날(3일) 210만6천여명이 찾아 올 여름 가장 많은 피서객을 기록한 데 이어 이날도 많은 인파가 몰렸다. 피서객은 ...

      한국경제 | 2019.08.04 13: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