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071-23080 / 23,8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이스하키] 고려대, 한양대 잡고 첫 승

    고려대가 2002 코리아아이스하키리그에서 한양대를 잡고 첫 승을 올렸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에서 1위를 차지했던 대학 최강 고려대는 28일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한양대와의 첫 경기에서 김한성, 전진호 등 주포들이 고른 활약을 펼친데 힘입어 4-2로 승리했다. 고려대는 경기 시작한지 15초만에 김한성이 선제골을 넣은데 이어 4분44초에 김민규, 12분32초에 전진호, 16분37초에 김한빛이 각각 한골 씩을 추가하면서 1피리어드를 4-0으로 마쳐 ...

    연합뉴스 | 2002.10.28 00:00

  • [월드시리즈] 에인절스 지킨 '영건' 3인방

    ... 랙키(24)와 브랜던 도넬리(31), 그리고 프란시스코 로드리게스(20)다. 나이는 다르지만 이들은 모두 마이너리그에 머물다 올시즌 처음으로 빅리그에 진입한 연봉 20만달러짜리 신참들이다. 먼저 선발 등판한 랙키는 불과 4개월 ...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는 랙키에게 집중됐지만 이번 포스트시즌이 낳은 최고의 신데렐라는 로드리게스다. 지난 9월에야 빅리그로 올라온 로드리게스는 정규시즌에서 단 1승도 거두지 못했지만 포스트시즌에서는 중간계투로 나와 모두 5승을 따내며 ...

    연합뉴스 | 2002.10.28 00:00

  • [프로축구] 갈수록 흥미로운 순위 다툼

    ... 포항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하위권 팀들이어서 외면적으로는 갈길이 그렇게 힘들어 보이지는 않지만 조직력을 생명으로 하는 종목 특성상 허트러진 마음과 자꾸가라앉고 있는 팀분위기 속에서는 아무리 약체와의 경기에서라도 승리를 장담하기는쉽지 않다. 성남이 꿈에서 깨어나 얼마 남지 않은 정규리그 2연패에 도달할 지, 아니면 끝내 포위망에 갇히고 말 지 프로축구 막판이 더욱 흥미를 더하고 있다. (안양=연합뉴스) 박성제기자 sungje@yna.co.kr

    연합뉴스 | 2002.10.27 00:00

  • [프로축구] 유상철, 울산 막판 돌풍의 `핵'

    "더 이상 거칠 것이 없다." 4년만에 돌아온 유상철(31)이 정규리그 막판 레이스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울산 현대의 가속페달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지난 19일 성남과의 경기에 출전, 국내 프로무대에 화려하게 복귀한 유상철은 안양전(23일) 선제골에 이어 27일 부천전에서 또 다시 2골을 몰아치며 진가를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는 것. 유상철이 맹활약한 지난 3경기에서 승점 9를 챙긴 울산은 8위에서 2위권으로 큰 도약을 했고 현재의 ...

    연합뉴스 | 2002.10.27 00:00

  • 안정환, J리그 첫 골

    ... 산토스와 팀의 2-1 승리를 합작했다. 페루자-부산 간의 소유권 분쟁을 털고 일본에 진출, 지난달 28일 우라와 레즈와의 경기에서 J리그에 데뷔했던 안정환은 이날 정규리그 마수걸이 골을 터뜨리면서 `월드컵 4강 주역'의 위용을 일본 팬들 앞에서 선보였다. 이미 지난 9일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뉴레이디언트(몰디브)와의 홈경기에서 2골을 넣으며 득점포를 점검했던 안정환은 앞으로 산토스와의 호흡 속에 본격적인 골사냥에 나서리라는 기대를 ...

    연합뉴스 | 2002.10.26 00:00

  • [프로축구] 전남, 부산 꺾고 `역전 우승' 희망

    ... 드래곤즈가 부산 아이콘스를 꺾고 역전 우승의 불씨를 지폈다. 전남은 26일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린 2002삼성파브 K-리그 홈경기에서 후반 김도근과 김홍철의 연속골을 앞세워 디디가 1골을 만회한 부산을 2-1로 따돌렸다. 이로써 최근 ... 간격을 더욱 벌리며 선두 성남 일화(승점 37)를 바짝 따라붙었다. 성남이 지난 4경기에서 2무2패에 그치는 등 정규리그 막바지 들어 난조에 빠진 가운데 전남은 최근 입단한 `황새' 황선홍의 출격을 앞두고 천금 같은 승수를 추가함으로써 ...

    연합뉴스 | 2002.10.26 00:00

  • [프로농구] 동양, 개막전 승리로 기분좋은 출발

    ... 이끌며 기분좋게 출발했다. 동양은 26일 대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과의 2002-2003애니콜 프로농구정규리그 공식 개막전에서 톱니바퀴 처럼 돌아가는 조직력과 전광석화 같은 속공을 앞세워 서울 삼성을 77-62로 제압했다. ... 떼고 포 뗀' 여수 코리아텐더가 홈팀 인천 SK를 89-82로 꺾는 이변을 연출했다. 운영난에 허덕이며 간신히 리그에 참가한데다 개막 직전 팀의 기둥 전형수까지 울산 모비스에 팔아넘긴 코리아텐더는 이날 에릭 이버츠(21점.13리바운드)와 ...

    연합뉴스 | 2002.10.26 00:00

  • 코리아아이스하키리그 27일 개막

    '대학의 반란이냐 실업의 수성이냐' 한국성인아이스하키의 최강을 가리는 2002강원도컵 코리아리그가 오는 27일 목동링크에서 열리는 경희대-광운대, 한라 위니아-연세대 간의 경기를 시작으로 목동,고려대, 춘천 등을 순회하는 50여일간의 ... 이종훈, 신현대 등 고참들의 노련미를 앞세워 대회 2연패를 노린다. 주전들의 노쇠화 경향이 뚜렷하지만 지난 시즌 정규리그 3위에 머무르고도 플레이오프에서 저력을 발휘하며 우승을 이끈 노장들의 저력과 대학최고의 수비수였던연세대출신 루키 ...

    연합뉴스 | 2002.10.25 00:00

  • 성남-안양, 우승 분수령에서 격돌

    "더 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 2002삼성파브 K-리그 우승 문턱에서 주춤하고 있는 성남 일화와 선두 추격의 발판을 마련해야 할 안양 LG가 오는 27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격돌한다. 2라운드까지만 해도 성남의 우승에 이론이 없었던 올 시즌 정규리그는 부산아시안게임으로 인한 휴식기 이후 판도를 예측할 수 없는 안개 정국으로 빠져든 상황. 승점 37로 2위인 전남 드래곤즈(승점 30)와 3위권인 안양(승점 29) 등에 여유있게 앞서 있는 성남은 ...

    연합뉴스 | 2002.10.25 00:00

  • [프로야구] 기아-LG, 마운드가 승부 관건

    ... 8개 구단최강의 `원투펀치'를 보유하고 있다. 반면 LG는 선발진의 무게가 떨어지지만 든든한 허리와 현대와의 준플레이오프 2경기에 나서 3이닝을 퍼펙트로 막은 철벽 마무리 이상훈이 버티고 있어 불펜의 힘만은 최고 수준이다. 우선 정규리그 2위를 확정짓고 준플레이오프 기간 힘을 비축한 기아는 껄끄러운 현대 대신 비교적 손쉽다고 꼽은 LG가 올라온 것에 쾌재를 불렀다. 올 해 정규리그에서 현대와는 9승9패1무의 팽팽한 접전을 펼친 반면 LG에는 13승5패1무의 압도적인 ...

    연합뉴스 | 2002.10.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