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0861-140870 / 159,9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영국 노동당 지지율 상승

      ... 그같이 전했다. 여론조사소 모리가 이 신문의 위촉에 따라 조사한 바에 따르면, 응답자들의 40%가 새로운 총선에서 노동당에 투표하겠다고 답한 반면, 보수당와 자민당의 경우는각각 31%와 21%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당 지도자별 인기도를 살펴보면 블레어 총리 지지자들이 42%로 제일 많았고,다음으로 찰스 케네디 자민당 당수 18%, 이언 던컨-스미스 보수당 당수 15%의 순(順)이었다. (런던 AFP=연합뉴스) hcs@yonhapnews

      연합뉴스 | 2003.09.22 00:00

    • 부산정개추 통합신당 참여키로

      ... 비롯한 상임집행위원들은 22일 부산시 연제구 부산정개추 회의실에서 회의를 갖고 부산정개추가 정치개혁이라는 큰 틀에서 통합신당에참여하고 자체적인 창당 일정도 함께 맞춰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상임위원들은 또 통합신당이 상향식 공천과 정책정당화, 인터넷정당 지향 등 정치개혁을 실행해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 이와 함께 부산정개추와 희망연대, 개혁국민정당 부산시위원회 등 부산신당추진연대회의 대표자들은 이날 오후 같은 장소에서 모임을 갖고 신당연대와 통합신당이잘 연계될 ...

      연합뉴스 | 2003.09.22 00:00

    • "盧대통령 제명 여론 있다" ‥ 민주당 김경재 의원

      ... 말했다. 김 의원은 이날 오후 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대통령이 탈당을 독립변수로 활용하려하는데 우리가 대통령의 탈당을 독립변수로 활용해야 한다"며 "윤리위에서 제명절차를 밟으면 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만일 그런 일이 생기면 대통령이 소속 정당으로부터 제명당하는 최초의 사례가 될 것"이라며 "통합신당의 김근태 고문도 (노 대통령을) 오지말라고 하니 자칫하면 미아가 될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중국서 올해 자연재해로 약 2천명 사망

      ... 베이징(北京)에서 열린 자연재해복구와 관련한 회의에서 각종 자연재해로 이재민 631만 명 발생했고, 5천70만 헥타르의 농경지가 피해를 봤다고 밝혔다. 민정부는 전국의 자연 재해 피해 지역에 40여팀을 파견해 구호와 구조에 나서는한편 3억2천500만 달러를 지원했다. 양 부부장은 지방 관리들에게 자연재해 복구 지원금을 착복하지말고 10월10일까지 피해 주민에게 정당하게 분배하라고 지시했다. (베이징=연합뉴스) 조성대 특파원 sdcho@yna.co.kr

      연합뉴스 | 2003.09.22 00:00

    • 한화갑 전대표, "통합신당 성공하지 못할 것"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는 22일 "민주당에서 분당한 `통합신당은 노무현(盧武鉉)대통령 정당'이기 때문에 절대 성공할 수없다"고 말했다. 한 전 대표는 이날 오후 민주당 전북도지부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김원기.정동영의원 등은 노무현 당을 만들기 위해 민주당을 호남당 이라고 매도하고 있다"며"그들은 지역구도 타파를 외치면서 실질적으로는 (신당을 창당함으로써) 또 다른 지역구도를 조장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그는 또 "이들은 말로는 개혁을 ...

      연합뉴스 | 2003.09.22 00:00

    • 민주.신당 '지지도 조사' 촉각

      민주당과 통합신당은 신당 출범 직후인 22일 신당을 포함한 정당지지도에 대한 일부 언론의 여론조사 결과가 보도되자 촉각을 곤두세웠다. 4개 언론사 여론조사 결과 단순 정당지지도면에서 한나라당이 민주당과 신당을 큰 차이로 앞질러 1위를 차지한 가운데 민주당은 조선일보 경우만 제외하고 3개 언론사 여론조사에서 통합신당보다 2.7-10.6%포인트 차이로 앞섰다. MBC의 경우 단순 정당지지도가 한나라당 27.8%, 민주당 18.3%, 통합신당 11.1%로 ...

      연합뉴스 | 2003.09.22 00:00

    • 박대표 "총선지도부 조기 선출"

      ... 준비를 맡고, 최고위원회 산하 인재영입기구에서 인물영입과 공모, 사고지구당 개편작업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자유당과 군사정권에서도 살아남은 민주당을 우리가 공천해 당선시킨 대통령 집권기에 소멸시킬 수는 없으며, 정통민주정당을 없애고 새로 만드는 `권력자의 당'에 부나비처럼 뛰어들 수는 없다"며 "합리적 진보와 중도.보수층의 폭넓은 지지를 받는 민주당이 총선에서 급진개혁신당보다 많은 지지를 받을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기자 man...

      연합뉴스 | 2003.09.22 00:00

    • "권력자黨에 뛰어들수 없다"..박상천 대표, 인재영입기구 곧 설치

      ... 보강하겠다"면서 "사무총장을 비롯해 핵심당직자 임명을 서둘러 당직을 정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청와대 권력이 만든 '태풍'이 민주당이라는 집을 통째로 부셔버리지 못하도록 막아내고 당원과 함께 당을 지켜야 한다"며 "정통 민주정당을 없애고 새로 만드는 '권력자의 당'에 부나비처럼 뛰어들 수 없다"고 노무현 대통령을 겨냥했다. 그는 "(노 대통령이) 결단을 빨리 내려달라는 내용은 유효하다"고 강조했다. 박 대표는 한나라당과의 정책공조여부와 관련,"당장 한나라당과 ...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통합신당 수석부총무 김덕배

      ... 확정할 예정이다. 다만 4명의 정책조정위원장직의 경우 민주당 의원들의 추가 합류가 예상되고 국정감사 기간 활동이 없는 만큼 국감이 끝나는 시점에 인선이 이뤄질 것이라고 정세균(丁世均) 정책위의장이 전했다. 통합신당은 또 `원내정당화' 구현 차원에서 대(對) 언론 창구를 국회에 두기로하고 브리핑제를 실시키로 했다. 김 원내대표는 "원내는 정책, 당은 홍보및 선거조직으로 각각 체계화하기로 했다"며 "당에 대한 정치노선, 국민대중에 대한 선전 같은 것은 신당에선 ...

      연합뉴스 | 2003.09.21 00:00

    • 라트비아 EU가입 확정...국민투표 찬성 67%

      ... 대통령도 "현명한 결정에 축하한다"며 "라트비아는역사의 새로운 장으로 전환했다"고 환영했다. 그러나 이날 EU 가입 확정과 함께 집권 연정의 `라트비아 제1당'이 레프세 총리가 퇴진하지 않을 경우 연정을 탈퇴하겠다고 밝혀 집권연정이 위기를 맞았다. 이에 대해 레프세 총리는 "소수 정부로 국정을 운영할 것"이라며 `라트비아 제1당'이 빠진 3개 정당으로 연정을 계속 꾸려나갈 것임을 시사했다. (리가 AP=연합뉴스) lkw777@yna.co.kr

      연합뉴스 | 2003.09.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