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9741-399750 / 465,5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亞-阿 각료회담 개막 .. 경협증진 방안 협의

      ... 2005년 반둥에서 열리는 양 대륙 정상회담을 앞두고 열리는 것으로, 양측의 협력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번 회담은 특히 최빈국을 포함, 전세계 100여개국, 43억인구가 몰려있는 대륙간의 접촉으로, 과밀인구와 정치불안,부패, 서방선진국 및 국제금융기구와의 관계등의 문제점을 공유하고 있는 해당국가 각료회담이라는 점에서 회담결과에 관심이모아지고 있다. 하산 위라유다 인도네시아 외무장관은 이번 각료회담과 관련, "우리는 아시아와아프리카 대륙의 ...

      연합뉴스 | 2003.07.29 00:00

    • WTO 비공식 각료회의 몬트리올서 개막

      ... 시스템의 근본적인 개혁을 위한 이번 협상에 보다 더 많은 유연성을 보여줄 것을 촉구하며 참가국들의 타협과 양보를 주문했다. 그는 "우리는 일정한 타협을 향해 협상할 준비가 돼 있는 회원국들이 필요하며,핵심분야의 주요 결정에 대해 정치적 결단을 내릴 수 있는 각료들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수파차이 총장은 특히 몬트리올의 `미니 각료회의'가 칸쿤 WTO 각료회의를 앞두고 어느 정도의 성과를 거둘 수 있는지 가늠하는 잣대가 될 것이라며 이번 회의에상당한 의미를 ...

      연합뉴스 | 2003.07.29 00:00

    • 盧 "난 386-非386 구분안해" .. 안희정, 陰謨論 해명나서

      ... 잇따라 청와대 개편을 공개 촉구하고 나서자 청와대 흔들기가 더 이상 확산돼선 안된다는 뜻을 전하고 청와대 내부의 동요 가능성을 막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민주당 안희정 국가전략연구소 부소장은 이날 "어른들을 잘 모시고 갈 것이며 정치를 배우면서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한 월간지 인터뷰에서 '세대교체론'을 주장해 파문을 일으켰던 그는 "나는 정대철 대표의 보좌관 수준에 불과하다"며 "언론에서 언급된 '신당 사무총장'은 과장되게 보도된 것"이라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3.07.29 00:00

    • 안희정 "찾아가 뵙겠습니다"..鄭대표 "나중에 보자" 퇴짜

      민주당 안희정 국가전략연구소 부소장은 29일 "어른들을 잘 모시고 갈 것이며 정치를 배우면서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한 월간지 인터뷰에서 '세대교체론'을 주장해 파문을 일으켰던 그는 "나는 정대철 대표의 보좌관 수준에 불과하다"며 "언론에서 언급된 '신당 사무총장'은 과장되게 보도된 것"이라고 밝혔다. 안 부소장은 28일 민주당 김원기 고문과 이상수 사무총장을 만나 최근의 언론 보도내용과 '386 음모론' 등을 해명한 데 이어 29일에는 ...

      한국경제 | 2003.07.29 00:00

    • 김운용 사퇴권고안 처리 안팎

      국회 평창동계올림픽유치지원특위(위원장 김학원.金學元)가 29일 김운용(金雲龍) 의원에 대해 공직사퇴권고결의안을 채택한 것은 유례없는 일이어서 향후 사태의 추이가 주목된다. 김운용 의원은 즉각 `정치공세'라며 사퇴의사가 없다고 못박고 자신의 유치방해설을 처음 제기한 한나라당 김용학(金龍學) 의원과 유치위 고위관계자들을 명예훼손혐의로 무더기 고소하는 것으로 반격했다. 그러나 김학원 위원장은 김 의원이 사퇴권고에 응하지 않을 경우 박관용(朴寬用)국회의장과 ...

      연합뉴스 | 2003.07.29 00:00

    • [권영설의 '경영 업그레이드'] 경쟁에 대하여

      ... 갖춰야 한다. '나는 어떻게 움직일까'가 아니라 '남들은 어떻게 움직일까'를 전략적으로 고려해야 할 최우선 명제로 바꾸어야 한다는 얘기다. 그러기 위해서는 경영자들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내부의 일보다는 외부의 일,나라 정치보다는 외교쪽을 더 중시하는 더 큰 스케일이 필요하다. 그래야 내 일,우리 사업이 아니라 경쟁자의 소리가 들리고 경쟁국의 움직임이 보일 것이다. 경쟁자가 없는 무경쟁,독점은 경영자들의 꿈일 뿐이다. 무하유지향이 현실에서 볼 ...

      한국경제 | 2003.07.29 00:00

    • [국제유가] OPEC 산유량 유지조짐 소폭하락

      ... 이라크를 침공하기전 하루 250만 배럴을 생산, 세계 산유량의3%를 차지했던 이라크는 지난 6월 현재 국내 수요를 간신히 충족시킬 정도인 하루 64만 배럴을 생산한 것으로 나타났다. OPEC 회원국중 나이지리아와 베네수엘라에서의 정치적 불안정으로 향후 산유량이 제한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OPEC회원국들은 오는 31일 빈에서 회동을 가질예정이다. 뉴욕 프루덴셜 증권의 아론 킬도우 거래 담당자는 "OPEC는 이번주 특별한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

      연합뉴스 | 2003.07.29 00:00

    • 훈 센 총리 재집권 … 캄보디아 총선 집권당 승리

      훈센 총리가 이끄는 집권 캄보디아인민당(CPP)이 지난 27일 실시된 총선에서 승리,재집권에 성공했다. 이에 따라 훈센총리는 지난 98년 집권 이후 추진해온 정치 및 사회안정과 대외원조를 통한 경제발전 정책을 지속할 수 있게 됐다. 그러나 이번 총선은 선거운동 기간 중 수십명이 정치적 동기에 의해 살해되거나 부상당해,민주주의 정착에 한계를 드러냈다. 키우 칸하리트 정부대변인은 29일 "75% 개표결과,CPP가 하원 전체 1백23석 가운데 최소 ...

      한국경제 | 2003.07.29 00:00

    • 김운용 공직사퇴 거부

      ... 권고안일 뿐 사법적 근거는 없다. 밀어붙이기식 주장만 가지고서 방해설을 만들어냈다. 이를 밝히기 위해 검찰에 김용학 의원 등을 명예훼손 혐의로 사법조치하게 됐다. 유치방해설은 한나라당과 평창에 지역구를 둔 김용학 의원의 추악한 정치적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정치공세이다. -- 진상조사가 제대로 안됐다는 말이냐. ▲진상조사를 하려면 몇백억원씩 쓰고 수십명이 돌아다닌 유치위 등도 조사해야하며, 이번 유치전에서 평창이 받은 표에 대한 분석을 포함한 IOC 내부의 ...

      연합뉴스 | 2003.07.29 00:00

    • '캄' 총선서 훈센 집권당 승리

      ... 배제한 뒤 야당인 삼랭시당과의 연립정부 구성 가능성도 시사했다. 현재 63석의 의석을 갖고 있는 CPP는 이번 선거에서 82석 이상을 차지할 경우 단독정부를 구성할 수 있으나 단순과반수에 그칠 경우 연정 수립이 불가피할 것으로 정치 관측통들은 내다봤다. 그러나 이번 선거에는 630여만명의 유권자 가운데 80% 가량만이 투표, 예상투표율 90%보다는 10%포인트 낮은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관측통들과 외교소식통들은 투표 당일 수도 프놈펜의 푼신펙당사 인근에서 수류탄 ...

      연합뉴스 | 2003.07.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