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891-12900 / 13,8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분양 3년 이내 종부세 배제

      미분양주택은 미분양기간이 3년 이내인 경우 종부세 합산과세에서 배제됩니다. 재정경제부는 이런 내용을 담은 종부세 시행규칙을 제정, 공포했습니다. 기존 미분양주택의 경우 2005년 6월 1일을 기준으로 미분양기간이 3년 이상인 경우 향후 1년간 합산 배제하고, 다음으로 미분양기간이 1-2년은 2년간, 1년미만인 경우는 3년간 합산배제됩니다. 최진기자 jchoi@wowtv.co.kr

      한국경제TV | 2005.05.31 00:00

    • 다가구 '1가구 1채' 간주 ‥ 대부분 종부세 피할듯

      다가구주택을 임대하고 있는 집주인들은 대부분 종합부동산세를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종부세 대상에서 제외되는 기준인 임대주택 호수(건설임대시 2채 이상,매입임대시 5채 이상)를 따질 때 다가구주택은 1가구를 1채로 간주하기로 했기 때문이다. 재정경제부는 31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종합부동산세법 시행규칙을 제정,공포했다. 시행규칙에 따르면 다가구주택은 건축법상 한 채의 단독주택이지만 세법상으론 1가구가 독립해 거주하도록 구획된 부분을 각각 하나의 ...

      한국경제 | 2005.05.31 00:00 | 차병석

    • 서울도 주택재산세 인하 도미노

      ... 재산세율을 20∼30% 내리더라도 세부담 상한제를 적용할 경우 11만가구 아파트중 70%는 여전히 상한선에 걸려 세부담 완화혜택을 보지 못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자치구의 이 같은 결정으로 세수 부족현상도 우려되고 있다. 국세인 종합부동산세 도입으로 올해 세수가 작년에 비해 30% 이상 줄어드는 중구는 올해 세수입이 13억5000만원 추가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서초구도 표준세율을 적용했을 때 지난해보다 세수가 91억원 줄어드는 상황에서 이번 결정으로 84억원 ...

      한국경제 | 2005.05.31 00:00 | 김철수

    • 서울도 주택세 인하 도미노

      ... 것으로 예상된다. 나머지 5만1000여가구는 여전히 주택세 상한에 걸려 세율인하 효과를 볼 수 없는 형편이다. 자치구 세수 부족도 우려되고 있다.양천구는 세율 인하로 올해 세수입이 작년보다 37억원 줄어들 전망이다. 국세인 종합부동산세 도입으로 올해 세수가 작년에 비해 320억원 이상 줄어드는 중구는 세수입이 13억5000만원 추가 감소할 것으로 추정된다. 서초구도 표준세율을 적용했을 때 지난해보다 세수가 91억원 줄어드는 상황에서 이번 결정으로 84억원이 추가 ...

      한국경제 | 2005.05.31 00:00 | 김철수

    • 행자부, 토지 과표상한제 도입 배경은

      ... 감면율이 적용될 것으로 예상했다. 예컨대 지난해 2억원이었던 과표가 올해 3억원으로 올라갔다면 상승분 1억원 중 상한선인 50%만 인정,과표를 2억5000만원으로 낮추는 방식이다. 과표 상한제 도입으로 올해부터 국세로 부과되는 종합부동산세(부동산 과다보유자에게 높은 세율을 매기는 세금)도 당초 예상(6900여억원)보다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따라 대규모 나대지를 보유하고 있거나 빌딩 부속 토지가 많은 기업의 경우 세금 부담완화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한국경제 | 2005.05.31 00:00 | 김철수

    • 주공 단지내 상가, `불황 몰라'

      ... 4실도 모두 분양됐고 같은 날 공급된 고양 풍동지구 단지내 상가 6실도 1실을 제외하고 모두 분양됐다. 이처럼 전반적인 상가시장 위축에도 단지내 상가가 성공적으로 분양되는 것은 공기업이 공급해 상대적으로 안전한데다 상가는 종합부동산세 대상에서 제외되는 등 세 부담도 다른 부동산에 비해 덜하기 때문이다. 또한 주공 단지내 상가는 대부분 500가구 이상으로 배후단지가 형성돼 있어 기본 수요가 탄탄하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힌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통상적으로 단지내 ...

      연합뉴스 | 2005.05.31 00:00

    • 급격한 재산세 부담증가 억제

      ... 인상분(18.58%)을 포함하면 평균 41.39%나 올라 세부담이 크게 늘어날 수 있기 때문이다. 행정자치부는 31일 재산세 기준 공시지가에 2년 인상분이 한꺼번에 반영되는데 따른 세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지방세인 토지분 재산세와 국세인 종합부동산세를 합친 보유세 총액이 전년 대비 10% 범위내에서 인상이 이뤄지도록 토지세 과표 인상분을 조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행자부는 이를 위해 오는 9월 올해 토지분 재산세를 고지하기 앞서 8월초까지 시.군.구 감면 조례안을 확정할 방침이다. ...

      연합뉴스 | 2005.05.31 00:00

    • 급격한 세부담 증가 억제

      공시지가가 오르면서 급격히 증가한 세금부담을 줄이기 위한 정부차원의 조치가 취해집니다. 행정자치부는 재산세 기준 공시지가에 2년 인상분이 한꺼번에 반영되는데 따른 세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토지분 재산세와 종합부동산세를 합친 보유세 총액을 전년 대비 10% 범위 내에서 조절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행자부는 "부동산 보유세 총액을 지난해보다 10% 증가한 3조5천억원으로 조정할 방침"이라면서 "이렇게 재산세와 종합부동산세 과표도 감액돼 결국 세부담도 ...

      한국경제TV | 2005.05.31 00:00

    • thumbnail
      부동산펀드·리츠도 종부세 ‥ 수익률 0.05%P 줄듯

      부동산펀드와 리츠(부동산투자회사)가 소유한 부동산도 6월1일 현재 소유 여부를 기준으로 올해 말쯤 부과되는 종합부동산세(종부세) 과세 대상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그 타당성을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소액·다수의 투자자들이 ... 운용하는 부동산펀드 내 부동산과 회사 소유 자체 부동산이 합산돼 내달 1일 현재 소유 중인 부동산을 기준으로 매겨지는 종부세가 부과된다. 종부세종합토지세 외에 일정 기준(업무용 토지의 경우 40억원)을 넘는 토지 및 주택 소유자에게 ...

      한국경제 | 2005.05.30 00:00 | 이상열

    • thumbnail
      전국 개별공시지가 18.9% 급등

      토지 관련 각종 세금(종합토지세.양도세.취득세)과 부담금의 부과 기준이 되는 개별공시지가(필지별 공식 땅값)가 지난해보다 18.94%나 급등했다. 이는 개별공시지가 조사가 시작된 지난 90년 이후 최고 상승률이다. 이에 따라 ... 1억3884만3600원으로 2년 연속 전국 최고를 기록했다. 한편 올해 개별공시지가 고시일이 예년보다 한 달 앞당겨지면서 종합부동산세 등 재산세(과세기준일 6월1일) 과표에 올해와 지난해 등 2년치 공시지가 상승분이 반영돼 세금 부담도 상대적으로 ...

      한국경제 | 2005.05.30 00:00 | 강황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