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28621-728630 / 783,9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네스, 최대주주 국민은행으로 변경

      코스닥 등록기업인 코네스의 최대주주가 국민은행으로 변경됐다. 코네스는 20일 담보에 대한 구상권 행사로 인해 최대주주가 이태석에서 국민은행으로 변경됐다고 공시했다. 국민은행은 지분 13.08%로 최대주주가 됐다. [한경닷컴]

      연합뉴스 | 2001.04.20 00:00

    • [美 금리 0.5%P 인하] 美國경제 연착륙 '구원' .. 배경

      ... 애널리스트들은 "내달 15일 공개시장위원회에서 최소한 0.25%포인트 추가로 내릴 가능성이 크다"며 "이번 금리인하로 기관투자가들의 증시 자금유입이 두드러질 것"으로 전망한다. 절묘한 시기 선택도 효과의 극대화를 가져다주고 있다. 주가가 떨어지는 시점이 아닌 오를 때 메가톤급 호재를 선사했다는 점에서다. 달리는 말에 채찍질을 하는 격이다. ◇ 빠른 경기회복은 아직 불투명 =이번 금리인하는 자금시장의 숨통을 어느 정도 틔워줄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급격한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유동성 '봇물'..'급등장세' 향후 진로는

      ... 본격적인 상승추세로의 전환 가능성도 조심스럽게 거론하고 있다. ◇단기랠리 가능성=지난 1월 장세와 최근 증시가 여러모로 흡사하다. 미국의 금리인하는 지난 1월에도 ''기습적''으로 이뤄졌다. 외국인의 폭발적인 매수도 비슷하고 주가 수준도 비슷하다. 거래대금도 급증했다. 기술적 지표상 주가 단기 골든크로스가 발생한 점도 유사하다. 1월과 달리 경기 저점에 대한 확인이 상당부분 진행됐다는 점은 고무적이다. 신용규 대신경제연구소 수석연구원은 "바닥권 탈피에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美 감세조치 취할땐 한국경제 연말 회복 .. 전경련, 세계경제 전망

      ... 금리를 전격 인하한 것은 경제가 생각보다 악화되고 있다는 의미이나 금리인하후 감세조치를 취할 경우 4.4분기부터 경제가 빠르게 회복될 가능성이 있다"며 "미국경제가 1.5% 성장할 경우 우리는 4% 성장을 예측할 수 있으나 미국 주가가 떨어질 경우 3% 전망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경태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원장은 "미국은 신경제의 기술이 구경제로 확산되면서 일본처럼 경제가 붕괴될 가능성은 없으나 경기회복이 U자형일지 V자형일지는 좀더 두고 봐야 한다"고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코스닥 75線 장중 돌파] '1분기 실적' 玉石가려질것

      ... 벌써 나오고 있다. 1월 랠리때와의 유사점은 많다. 우선 미국의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전격적인 금리인하 조치가 그렇다. 지난 1월 주식시장 개장전날에도 FRB는 급격한 금리인하 단행으로 투자자들을 놀라게 했다. 최근 주가의 낙폭이 컸던 것도 비슷하다. 지난 2월27일 82.41까지 급등했던 코스닥 지수는 미국의 나스닥 시장 폭락과 환율급등 및 국내기업의 실적악화 소식 등이 겹치며 지난 4일 70선 밑으로 폭락했다. 다음 새롬기술 한글과컴퓨터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외국인 6700억 순매수..작년 3월3일이후 최대

      ... 이처럼 폭발적인 매수세를 보이고 있는 것은 미국증시의 안정에 따른 것으로 지난 1월의 외국인에 의한 유동성장세를 연상시킨다고 분석했다. 강인호 글로벌에셋자산운용 상무는 "작년 3월 외국인이 사상 최대의 순매수를 기록했을 때 종합주가지수가 900대에 달했고 외국인의 비중이 20%에 그쳤던 점을 감안하면 이날 순매수강도는 사상 최대규모를 뛰어 넘는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미국증시의 안정을 바탕으로 주요 외국인 펀드가 주식비중을 상향조정하고 있는 점을 감안하면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그린스펀 '화려한 부활' 예고

      ... 쏟아진 비난들이었다. 용퇴를 촉구하는 재야 경제학자들도 있었다. 그린스펀이 1999년 하반기부터 작년초까지 금리를 여섯차례나 인상,경기 침체와 증시 폭락을 초래했다는 게 비난의 핵심이었다. 또 작년 하반기부터 경기가 하강하고 주가는 폭락하는 데도 금리인하를 주저하다가 상황을 더 악화시켰다는 불만도 터져 나왔다. 나이(75세)가 많아 경제를 보는 혜안을 잃어버렸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1987년에 블랙먼데이를 수습하고 1991년초에는 미 경제를 침체에서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이네트 인디시스템, 나란히 상한가

      ... 가운데 B2B 솔루션업체 이네트와 인디시스템이 상한가에 올라 눈길을 끌고 있다. 20일 이네트와 인디시스템은 각각 2만1,800원과 1만800원을 기록하며 전날에 이어 가격제한폭까지 상승했다. LG증권의 오재원 연구원은 "이들 업체의 주가 강세는 산자부 B2B시범사업자 선정에 따른 향후 실적 호전 기대감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최근 이네트가 참여한 코리아B2B컴소시엄은 산자부 B2B시범사업자 선정에서 물류를 비롯한 4개 부문에서 수주권을 따냈다. 인디시스템은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개인, 매도 늘리며 코스닥에 하락압력

      개인이 매도물량을 늘리면서 코스닥지수에 하락압력을 가중하고 있다. 20일 코스닥시장에서 개인은 120억원의 매도우위를 보이고 있다.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수 덕분에 주가 낙폭이 확대되지는 않고 있다. 코스닥지수는 오전 10시 50분 현재 73.75로 1.57포인트, 1.54% 하락했다. LG투자증권 전형범 책임연구원은 "단기 급등에 따른 차익실현 매물과 주말을 앞둔 경계성 차익매물이 출회 되고 있다"고 말했다. 전 책임연구원은 "기업실적이나 ...

      한국경제 | 2001.04.20 00:00

    • 증시, 상승출발후 매도우위로 되밀려

      주가가 사흘 내리 상승출발했으나 이내 전날보다 오히려 밀렸다. 20일 종합주가지수는 금리인하 효과가 이어진 뉴욕 증시의 훈풍을 이어받는 듯 했으나 추가매수세가 따라붙지 않고 오히려 단기급등에 따른 차익매물이 나오면서 되밀리고 있다. 개장직후 증시는 뉴욕 증시가 IBM, 인텔 등이 실적호조를 보임으로써 컴퓨터 및 반도체업종에 매수세가 모아지면서 나스닥이 5% 가까이 오른 것 등이 호재로 받아들였다. 종합지수는 4.35포인트, 0.77% 오른 567.66에 ...

      한국경제 | 2001.04.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