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921-51930 / 64,4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노대통령-여야지도부 회동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29일 낮 청와대에서 각당대표 및 원내대표 등 여야 지도부와 오찬 회동을 갖고 국방개혁 등 국방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5.06.29 13:06

    • 노대통령, 여야지도부와 오찬회동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29일 낮 청와대에서 각당대표 및 원내대표 등 여야 지도부와 오찬 회동을 갖고 국방개혁 등 국방현안에 대해 논의한다. 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군구조 개편과 획득제도 개선 등 국방개혁 과제를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이를 위해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의 유임이 불가피하다는 입장을 설명할 것으로 알려졌다. 노 대통령은 특히 한나라당이 제출한 국방장관 해임건의안에 반대 의견을 피력하면서 총기난사 사건수습과 차질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노대통령 "성의를 다하고 싶다"..여야지도부 청와대 초청 오찬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여야 4당 지도부와의 29일 청와대 오찬은 특별한 격식을 갖추지 않은 채 `충분한 대화'를 위한 실무 오찬 형식으로 이뤄졌다. 윤광웅(尹光雄) 국방부 장관 해임건의안의 국회 표결에 임박, 정국이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뤄진 이날 오찬은 사안의 시급성 만큼이나 속도감있게 진행됐다. 오찬에서는 노 대통령만이 `인사' 수준에 불과한 인사말만 짤막하게 했을 뿐 다른 참석자들의 공식적인 발언이나 통상 의례적으로 이뤄지는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여야 지도부 서해교전 3주년 추모식 참석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대표 등 여야 지도부가 29일 평택 해군 제2함대 사령부에서 거행된 서해교전 희생자 제3주기 추모식에 참석했다. 박 대표는 맹형규(孟亨奎) 정책위의장, 김무성(金武星) 사무총장, 황진하(黃震夏) 박계동(朴啓東) 박 진(朴 振) 의원 등 소속 의원 20여명과 함께 추모식에 참석, 서해교전당시 숨진 윤영하 소령 등 6명의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당초 참석키로 했던 열린우리당 문희상(文喜相) 의장과 민주노동당 김혜경(金惠敬)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노대통령-여야지도부 오찬 발언록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국회의장 및 여야 4당 지도부와의 29일 청와대 오찬에서는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의 해임건의안 및 국방개혁 문제 등이 화두에 올랐다. 다음은 김만수(金晩洙) 청와대 대변인과 각당 대변인 등이 소개한 발언 내용을 재구성한 것이다. ◇윤 국방장관 해임건의안 ▲김원기 국회의장 = 해임건의안 처리에는 각각 생각이 다를 수 있으므로 이 자리에서 허심탄회하게 말해달라. ▲천영세 민주노동당 의원단대표 = 이 문제를 국회에서 해임건의를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與 해임건의안 총력저지 결의

      열린우리당은 29일 오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한나라당이 제출한 윤광웅(尹光雄) 국방부장관 해임건의안에 대한 총력저지를 다짐했다. 당 지도부와 의원들은 최근 윤 장관 유임에 대한 의지를 거듭 밝히고 있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에게 마치 화답 메시지를 보내려는 듯 한 목소리로 해임건의안 저지를 결의했다. 정세균(丁世均) 원내대표는 모두발언을 통해 "한나라당이 정치적 의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해임건의안 자체가 옳지 않다"며 "해임건의안은 단호하게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이총리 "병영문화 개선위해 추경 필요"

      ...) 국무총리는 29일 병영문화 개선과 관련, "침상을 침대형으로 바꾸는데 많은 돈이 필요한 만큼 국회에서 추경을 해서라도 빨리 바꿔주는게 좋겠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낮 청와대에서 열린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여야 지도부 오찬에 앞서 여야 지도부와 환담한 자리에서 "신세대 병영문화를 빨리 바꿔줘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총리는 "집에서 혼자 방을 쓰는 신세대 장병들이 열댓명이 엉켜 자는데 대해 적응을 못하고 스트레스가 많다"며 "현재의 예산대로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與 내달 금강산서 당직자 워크숍

      열린우리당은 내달 11일 금강산에서 1박2일 일정으로 당직자 워크숍을 개최키로 했다. 우리당 관계자는 29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당 지도부를 비롯한 국회의원 20여명과 당직자 30여명, 시.도당 관계자 50명 등 100명이 참여하는 워크숍을 금강산에서 개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이번 워크숍은 원내와 중앙당, 시도당, 정책연구원 등 우리당의 각 파트들이 모두 참여하는 행사"라며 "원활한 팀 플레이를 이끌어낼 방안을 집중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노 대통령 "해임건의 한나라당 주도권 잡기 의도"

      ... 대통령은 29일 한나라당의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 해임건의안 국회 제출과 관련, "한나라당이 주도권을 잡기 위한 의도로 보여진다"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김원기(金元基)국회의장과 이해찬(李海瓚) 총리 및 여야 지도부를 초청한 오찬 자리에서 이같이 밝히고 "내각제하에서 해임건의는 사실상 정권 불신임으로 대통령제하에서는 없는 개념"이라고 말했다고 김만수(金晩洙)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노 대통령은 이어 "4.30 재보선이후 여소야대 상황에서 사실상 ...

      연합뉴스 | 2005.06.29 00:00

    • thumbnail
      서해교전 전사자 3주기 추모식

      ... 바치고 장렬히 산화한 그대들의 애국정신과 살신성인의 군인정신은 뼛속깊이 각인돼 영원히 이어질 것"이라며 고인들을 추모했다. 추모식에는 윤광웅 국방장관과 이상희 합동참모의장, 남해일 해군참모총장, 리언 라포트 주한미군사령관 등 군 지도부들이 대거 참석했으며 정계에서도 열린우리당 장영달 상임위원과 한나라당 박근혜 대표, 김종인 민주당 부대표, 자민련 김학원 대표 등 여야 지도부 20여명이 참석해 애도했다. 서해교전은 지난 2002년 6월 29일 오전 10시께 연평도 ...

      연합뉴스 | 2005.06.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