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491-52500 / 64,8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노총, `노동자 대통령' 룰라 면담

      민주노총 지도부가 `노동자 대통령'인 루이스 이냐시오 룰라 다 실바 브라질 대통령을 만났다. 민주노총은 이수호 위원장 등 지도부가 24일 오후 3시15분부터 1시간 가량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한국을 방문중인 룰라 브라질 대통령과 비공개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제6차 정부혁신 세계포럼 참석을 위해 한국에 온 룰라 대통령은 "정부와 노동자간에는 늘 갈등과 투쟁이 있는 것"이라고 말하고 "우리는 정부와 노동운동 관계가 매우 원만하고 서로 존경한다"며 ...

      연합뉴스 | 2005.05.24 00:00

    • 태권도, 올림픽종목 사수 외교전 돌입

      ... 포함되지 않는 게 최선이지만 IOC 집행위원회의 최근 분위기와 지난 연말 전 종목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점 등에 비춰보면 '시험대'에 오르지 않고 총회를 무사 통과할 가능성은 희박하다. 따라서 세계태권도연맹(WTF) 지도부는 한결같인 '직(職)을 걸고' 사수에 나서겠다며 비장한 각오로 출사표를 던졌다. 내부적으로는 상당한 위기감이 존재하는 것도 사실이다. 조정원 WTF 총재는 오는 29일 이탈리아행 비행기에 올라 외교전을 시작한다. 이후 일정은 이탈리아 ...

      연합뉴스 | 2005.05.24 00:00

    • 체코 하원의장 북한방문후 내한

      ... 의장은 방북 기간에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최태복 최고 인민회의 의장, 박봉주 내각총리 등을 만나 북한의 6자회담 복귀를 촉구하는 유럽연합(EU)의 입장을 전달하고, 북핵 문제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알려져 북한 지도부의 분위기를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자오렐레크 의장은 25일 김원기 의장과 공식 회담 및 만찬을 함께하며 북핵문제와 한반도 정세에 관해 의견을 교환하며, 반기문(潘基文) 외교통상부장관도 만나 방북결과를 설명할 것으로 ...

      연합뉴스 | 2005.05.24 00:00

    • 김의장-與지도부 만찬

      김원기(金元基) 국회의장은 23일 저녁 문희상(文喜相) 의장과 정세균(丁世均) 원내대표 등 열린우리당 상임중앙위원단을 한남동 의장공관으로 초청, 만찬을 갖는다. 김 의장과 여당 지도부의 회동은 4.2 전당대회 이후 처음이다. 김 의장은 만찬에서 우리당 신임 지도부 출범을 축하하고 6월 임시국회의 원활한 운영과 상생정치의 정착을 위해 지도부가 앞장서 줄 것을 당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만찬에서는 4.30 재.보선 패배 이후 조성된 여권의 위기타개책과 ...

      연합뉴스 | 2005.05.23 00:00

    • 프랑스 월간지 라모네 "젊은층 무의식속 정치참여 유도해야"

      "젊은이들이 의식하지 못하는 가운데 정치에 참여하도록 유도해야 한다" 프랑스 월간지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이냐시오 라모네 사장 겸 주간이 2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민주노동당 지도부와 가진 간담회에서 밝힌 한국 젊은층의 `정치 무관심'에 대한 해법이다. 파리7대학 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이기도 한 라모네 사장은 프랑스의 반세계화 운동단체인 ATTAC(시민지원을 위한 금융거래 과세추진협회)를 주도하는 등 프랑스의 대표적 좌파 지식인중 한명. 라모네 ...

      연합뉴스 | 2005.05.23 00:00

    • 與 위기정국 탈출구 있나

      ... 열릴 예정인 의원워크숍에 더 큰 기대를 거는 모습도 보이고 있다. 이날 워크숍이 `17대 국회 1년 평가와 당의 진로'라는 주제로 열리는 만큼, 혁신위보다 더 직접적으로 노선갈등 봉합책을 모색해 볼 수 있다는 것이다. 우리당 지도부가 워크숍에 앞서 6개 정조위원회 별로 간담회를 갖고 의원들의 의원을 수렴키로 한 것도 6월 임시국회가 시작하기 전 위기탈출의 실마리를 마련해야 한다는 위기의식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정조위 간담회에서는 노선갈등 등 당내 문제보다는 ...

      연합뉴스 | 2005.05.23 00:00

    • 박근혜 대표 방중 출국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대표가 중국 공산당 초청으로 중국을 방문하기 위해 23일 오전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박 대표는 5박6일간의 이번 방중 기간에 중국 지도부와 만나 북핵문제를 비롯한 양국 현안 전반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박 대표는 방중 첫날인 이날 오후 베이징(北京)의 공산당 대외연락부 청사에서 왕자루이(王家瑞) 대외연락부장과 만나 북핵문제와 관련한 최근 북한의 움직임, 6자회담 재개 여부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

      연합뉴스 | 2005.05.23 00:00

    • 열린우리, 한전 지방이전 보류 검토‥ 왜?

      ... 발표시기를 늦춰가며 한나라당을 논의의 장에 끌어들이는 데 사활을 걸고 있는 것도 이런 맥락에서다. 여야가 함께 참여하면 나중의 역풍을 여당이 고스란히 떠안는 상황을 피할 수 있다는 판단이다. 그러나 야당이 참여할 리 만무하다. 여당 지도부는 23일에도 "한나라당이 건교위 참여를 거부하는 것은 정치파업 선언으로,25일 건교위 회의에 참석하라"(정세균 원내대표)고 거듭 촉구했지만 야당의 입장은 요지부동이다. 야당의 비협조로 여당이 모든 부담을 떠안아야 하는 상황에서 여권이 선택할 ...

      한국경제 | 2005.05.23 00:00 | 이재창

    • `속타는' 與 .. `담담한' 이광재

      ... 일정한 `선'을 그으려는 분위기가 감지되는데 이어 여권 일각에서 이 의원의 거취문제를 포함하는 `결자해지'의 필요성이 거론되고 있는 것은 이 같은 심각한 상황인식을 반영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 같은 분위기를 의식한 듯, 우리당 지도부는 23일 오전 상임중앙위원회에서 이 의원 문제에 대해 묵묵부답이었다. 이에 비해 이 의원은 "또 한차례 태풍이 불고 지나갈 것"이라며 오히려 담담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현 사태에 대한 상황인식을 놓고 당과 이 의원 사이에 ...

      연합뉴스 | 2005.05.23 00:00

    • 김의장-與지도부 내일 정국현안 논의

      ...) 국회의장은 23일 문희상(文喜相) 의장과 정세균(丁世均) 원내대표 등 열린우리당 상임중앙위원단과 만찬을 함께 하며 6월 임시국회 등 정국현안에 관해 의견을 교환한다. 김 의장은 한남동 의장공관에서 열릴 만찬에서 여당의 새 지도부 출범을 축하하고, 6월 임시국회의 원활할 운영과 상생의 정치 정착을 위해 지도부가 앞장서 줄것을 당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기만(金基萬) 의장공보수석은 22일 "4.2 전당대회를 통해 우리당 새 지도부가 출범했으나 재보선 등을 고려해 ...

      연합뉴스 | 2005.05.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