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581-52590 / 64,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니카라과도 '버스요금 인상 대통령' 축출위기

      ... 불거졌다. 볼라뇨스 대통려은 학생들의 시위가 격화하자 이날 밤 군과 경찰에 대해 만약의 사태에 대비, 특별경계 근무령을 발령했다. 이번 버스요금 인상 시위에는 볼라뇨스 대통령의 과거 청산 작업에 대해 집권 헌정주의자유당(PLC)의 지도부가 강력 반발, 의회를 장악한 좌파 산디니스타 민족해방전선(FSLN)과 연합해 볼라뇨스의 힘을 없애고 권력을 장악하기 위한 의도가 도사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볼라뇨스 정부는 기본적으로 유가가 급등한 상황에서 버스 요금 인상이 불가피한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中, 홍콩 신임 행정장관 임기 결정

      ... 유권해석을 의뢰받은 법제공작위원회도 해당 조항 부칙 규정에 따라 행정장관의 5년 임기 만료 전에 궐위가 생겼을 경우 새로 선출되는 행정장관은 전임자의 잔여임기 동안 재임할 수 있다는 의견을 밝힌 바 있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중국 지도부의 지지를 받고 있는 도널드 창(曾蔭權) 현 홍콩 행정장관 서리가 차기 행정장관으로 선출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홍콩 입법부와 현지 법률 전문가들은 과거 영국령 당시부터 논란이 돼 왔던 행정장관 임기 문제를 중국이 아니라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재보선 D-3 `불법선거' 공방 가열

      ... 사건과 관련해 지역 선관위를 항의 방문해 선관위의 적발사항과 검찰고발 내용의 공개를 촉구한데 이어 성남지청을 방문해 유권자에게 돈봉투를 건넨 혐의를 받고 있는 K씨에 대한 구속수사를 요구했다. 민주노동당 김혜경(金惠敬) 대표 등 지도부는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나라당과 열린우리당이 금권.관권 선거로 4.30 재보선을 진흙탕 싸움으로 몰아가고 있다"며 양당을 싸잡아 비난했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 김남권기자 mangels@yna.co.kr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집회시위 현장 경찰병력 배치 최소화

      ... 폴리스라인'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오는 5월1일 노동절 집회 때 폴리스라인 준수 운동을 처음으로 적용한 뒤 성과가 좋을 경우 이후 열리는 모든 집회에 확대 실시하기로 했다. 경찰은 지난 11일 민주노총 지도부가 경찰청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 문제를 논의한 결과 폴리스라인을 중심으로 한 평화적인 집회ㆍ시위 문화를 만들 필요가 있다는 데 공감대를 확인했다고 전했다. 김대식 경찰청 경비국장은 "최근 집회 및 시위에서 폭력발생 빈도가 크게 낮아지고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與-민주당 '목포시장 선거' 비방전

      ... 고백이다'는 말이 떠오른다"며 "열린당은 선거기간 내내 궤변을 일삼더니 최종 목표인 `민주당 말살과 김 전 대통령 죽이기'수순에 들어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배 위원장은 특히 "김 전대통령께서 지난 2월7일 동교동 자택을 방문한 민주당 지도부에게 `민주당만큼 훌륭한 정당이 어디 있느냐. 여러분이 잘 발전시켜달라'고 말했다"며 "50년 전통의 민주당은 대한민국 유일의 정통 민주정당이고, 김 전 대통령의 정당이며, 그 근간은 호남"이라고 말했다. 열린우리당과 합당문제 등과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한, '영천 사수' 막판 뒤집기 총력

      한나라당 지도부는 4.30 재보선을 사흘 앞둔 27일 `텃밭'인 경북 영천을 사수하고 김해를 `탈환'하는 등 영남권 국회의원 재선거 2곳을 석권하기 위해 총력전을 펼쳤다. 박근혜(朴槿惠) 대표는 이번 선거 최대의 `격전지'로 부상한 영천을 찾아 당원 집에서 전날 하룻밤을 묵은데 이어 이날도 이 지역의 시장과 상가를 잇따라 돌며 `표밭갈이'에 전념했다. 한나라당은 이번 선거운동 기간에 3차례나 이 지역을 찾아 `텃밭 사수' 의지를 강하게 표명한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한, 열린우리당 불법선거 주장

      한나라당은 27일 열린우리당 지도부가 충남 아산과 공주에서 불법 선거운동을 벌였다면서 "즉각 조사하라"고 선관위에 요구했다. 한나라당 이정현(李貞鉉) 부대변인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열린우리당 문희상(文喜相) 의장의 전날 충남 방문 일정 중 아산과 공주에서 각각 가진 지역 주민과의 간담회를 문제 삼아 "통상적인 정당활동 범위를 넘어선 불법 선거운동"이라고 주장했다. 이 부대변인은 "선거기간에 선거지역 내에서 선거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회합이나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여야 지도부 격전지 지원 계속

      여야 지도부는 26일 나흘 앞으로 다가온 4.30 재보선의 격전지 지원유세 활동을 계속 한다. 여야는 경기 성남중원, 충남 아산, 경북 영천 등에서 막판까지 접전이 계속되고 있다고 보고 남은 기간 이 지역에 대한 총력 지원전을 펼침으로써 부동표 흡수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열린우리당은 이날 문희상(文喜相) 의장을 비롯한 당 지도부가 충남 공주.연기, 아산 국회의원 재선거 지역을 잇따라 방문한다. 문 의장은 한나라당과 치열한 접전이 벌어지고 있는 ...

      연합뉴스 | 2005.04.26 00:00

    • [노사 지금이 변할 때다] (7) 조합원 과도한 기대심리도 문제

      ... 특별1호봉 승급 등을 추가로 따내 노조원들의 불만을 잠재워야 했다. 노동현장에 강경투쟁이 존재하는 데는 조합원들의 기대심리가 많이 작용한다. 조합원들은 회사측으로부터 많은 것을 받아내는 집행부를 지지할 수밖에 없다. 이에 따라 노조 지도부도 회사의 지불능력과 상관없이 과도한 요구를 하기 일쑤다. 그래야 노조원들로부터 인정받는 집행부가 되기 때문이다. 만약 회사 경영사정을 감안한다며 임금동결을 주장했다가는 당장 위원장 자리에서 쫓겨나야 한다. 대기업 노조의 파업행위를 ...

      한국경제 | 2005.04.26 00:00 | 윤기설

    • "통일은 무력 아닌 국민의 힘으로 이뤄야"

      ... 오후 서울대 문화관에서 통일포럼 주최로 열린 특강에서 "통일은 탱크나 대량살상무기 같은 무기로 이뤄지는 것이 아니라 청년과 장년, 노년이 모인 국민의 힘으로 이루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예멘 통일의 특징은 남ㆍ북예멘 양측의 지도부에 대해 국민들이 지속적으로 통일에 필요한 조건을 제시했다는 것"이라며 "우리는 탱크나 무기가 아닌 군중의 힘으로 통일을 이룩했다"고 강조했다. 살레 대통령은 이어 "우리는 한국의 통일을 위해 우리의 경험을 나눠줄 준비가 돼 있다"며 ...

      연합뉴스 | 2005.04.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