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611-52620 / 64,7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야 지도부 영남권 공략 총력전

      여야는 22일 4.30 재보선의 핵심승부처로 부상한 경북 영천지역으로 지도부를 총출동시켜 유세대결을 펼친다. 경북 영천은 영남권 민심의 바로미터로 꼽히는 선거구로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은 각각 `영남권 교두보 확보'와 `텃밭 사수'를 목표로 내걸고 총력 유세지원에 나설 방침이다. 우리당 문희상(文喜相) 의장은 이날 오전 경북 영천시 정동윤(鄭東允)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염동연(廉東淵) 장영달(張永達) 유시민(柳時敏) 한명숙(韓明淑) 의원 등이 참석한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참정연 "염홍철시장 당원으로 인정못해"

      ... 찬동의지를 찾아볼 수 없다"고 비판했다. 참정연은 이어 "염 시장 입당에 대한 당원들의 문제제기는 정당하다"며 "염 시장이 당원자격을 얻기 위해서는 우리당 대전시당이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열어 그의 입당신청을 심사하거나, 당지도부가 중앙위원회를 개최해 특별입당을 의결하는 절차를 밟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참정연을 주도하는 유시민(柳時敏) 상임중앙위원은 최근 상임중앙위원회에서 염 시장 입당에 대해 별다른 반대 의사를 나타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미국 재정적자 심각성 우려 점증

      ... 절반 수준으로 줄이겠다고 공약한 상태다. 그린스펀 의장은 적자 축소를 위해 예산 책정시 재원을 어떻게 충당할지를 밝히는 시스템을 부활시킬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워싱턴 포스트는 그린스펀 의장이 적자축소 방안으로 공화.민주당 지도부가 증세에 합의할 수 있을 것임을 처음 언급했다고 보도했다. 증세는 기업과 가계에 부담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민감한 사안이다. 그린스펀 의장은 그러나 "미 경제가 단기적으로 긍정적"이라면서 일각에서 성장 둔화와 고용 위축이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후진타오 "사회불안 용납못해"..반일시위 경고

      ... 조화로운 사회환경을 창출하기 위한 노력을 주도해 나가기 위해 개혁과 안정 사이에서 균형을 잘 유지해야 한다"면서 사회불안을 절대 용납하지 않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이와 관련, 중국문제 전문가들은 홍콩 신문들과의 인터뷰에서 중국 지도부는 반일 폭력시위가 공산당 타도 운동으로 비화되는 것을 우려해 시위 확산 저지에 본격 나서고 있다고 풀이했다. 베이징대학의 중일관계 전문가들은 "중국 지도부는 시위 초기 반일 여론을 일본과의 협상무기와 국제사회 동정심 획득의 도구로 활용하려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속타는 박근혜‥ 경북영천 재선거 與우세

      ... 끼치고 있다. 한나라당이 영천을 뺏길 경우 당내 미칠 파장은 엄청날 것으로 예상된다. 당장 선거 패배가 박 대표의 책임론으로 비화되면서 당이 분열의 소용돌이에 휘말릴 수 있다. 더군다나 당내 '반(反)박근혜'측은 조기전당대회를 통해 지도부의 재선출을 요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심지어 당이 깨질 수 있다는 얘기까지 나오고 있다. 박 대표는 이런 상황을 돌파하기 위해 '영천사수'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지난해 총선 때 위력을 떨쳤던 '박풍(朴風)'점화에 나서고 있다. ...

      한국경제 | 2005.04.22 00:00 | 홍영식

    • 수도권 최대 격전지 성남 중원‥ 여야 지도부 총출동

      ... 지난해 '4·13총선'에서 20%대의 만만찮은 득표율을 얻은 정형주 경기도당 위원장이,민주당은 여성 첫 경찰서장을 지낸 김강자 후보가 표밭을 갈고 있다. 5선경력의 김태식 전 국회부의장(무소속)도 가세,열기를 더해주고 있다. 지도부의 지원 유세 경쟁도 달아오르고 있다. 열린우리당 문희상 의장은 지난 12일에 이어 21일 이곳을 찾아 조성준 후보의 지지를 호소했다. 문 의장은 열린우리당이 이겨야 지역 최대 현안인 재개발사업의 안정적 추진이 가능하다는 점을 집중 ...

      한국경제 | 2005.04.21 00:00 | 홍영식

    • 고이즈미 "역사인식 무라야마 담화를 공유"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는 20일 중국 지도부가 대규모 '반일(反日)시위'의 원인을 일본 정부의 '역사인식'에 둔 것과 관련 "무라야마 도미이치(村山富市) 전 총리의 담화와 역사인식을 공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1995년 발표된 '무라야마 담화'는 일제 식민지지배에 대해 '통절한 반성과 마음으로부터의 사과'를 표명, 일본 정부의 과거사인식으로는 가장 수긍할만한 것으로 평가돼왔다. 고이즈미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여야 대표토론에서 ...

      연합뉴스 | 2005.04.21 00:00

    • 불법대선자금 낙마정치인 뭐하나

      ... 앞당겨 이달 초 귀국했다. 이 전 의원은 귀국하자마자 "당이나 정부가 요구하는 일이 있다면 어떤 것이든지 맡아 미력이나마 열심히 할 용의가 있다"며 적극적인 정치 재개 의사를 밝혔다. 이를 위해 이 전 의원은 열린우리당 지도부 등 여권 핵심 인사들을 두루 만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아직 복권이 안된 상태다. 노 대통령의 측근으로 지난해 12월 만기출소한 안희정씨는 지난달 15일부터 고려대 최장집 교수가 소장인 고려대 아세아문제연구소에서 연구원 ...

      한국경제 | 2005.04.21 00:00 | 이재창

    • 염홍철 與입당‥ 또 '철새' 논란

      ... 문희상 의장은 "참여정부의 지역균형발전과 행정중심 복합도시 건설에 천군만마를 얻은 기분"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당내 개혁성향 의원들은 반발하고 있다. 송영길 의원은 "당선만을 위해 왔다 갔다 하는 '철새정치식'의 행태는 반대하며 지도부의 무원칙한 태도가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정봉주 의원은 "당이 정체성을 잃은 것 같아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한나라당은 염 시장과 열린우리당을 싸잡아 비난했다. 김무성 사무총장은 "충절의 고장 충청도에 사쿠라같은 '배신의 꽃'이 ...

      한국경제 | 2005.04.20 00:00 | 양준영

    • 임종석 "국보법 대체입법 있을수 없는 일"

      ... 의원의 이 같은 언급은 오는 29일로 예정된 국회 법사위의 국가보안법 폐지안 및 개정안 상정을 앞두고 당내 개혁진영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것으로 해석돼 국보법 개폐문제와 관련한 당내 논란을 가속화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임 의원은 "당 지도부 일각에서 국보법 당론변경 가능성과 여야합의를 위해 대체입법을 검토해야 한다는 의견이 있다"고 전제하고 "이는 국보법 폐지가 갖는 당위적, 역사적 의미를 훼손하는 것일 뿐 아니라 당론의 존재 자체를 부정하는 무책임한 주장"이라고 비판했다. ...

      연합뉴스 | 2005.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