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711-52720 / 65,0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대표 23일 중국 방문

      한나라당 박근혜 대표가 중국 공산당 초청으로 5박6일 동안 중국을 방문하기 위해 23일 출국한다. 박 대표는 이번 방중 기간에 중국 지도부와 만나 북핵문제를 비롯한 양국 현안 전반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5.22 00:00 | 양준영

    • thumbnail
      한나라당, 주도권 내손에 … "기살어"

      ... 5·18민주화운동 희생자 관련 대책도 먼저 내놓을 정도로 한나라당은 순발력을 발휘하고 있다. 이 같은 한나라당의 변화는 4·30 재·보선 압승이 가져온 자신감에 기인한다. 박근혜 대표,강재섭 원내대표,맹형규 정책위의장 등 지도부의 호흡이 잘 맞는 것도 상승세의 요인으로 꼽힌다. 강 원내대표는 의원들이 정책이슈를 선점하고 입법화할 수 있도록 원활한 의사소통 분위기를 만들고,맹 의장은 순발력 있게 대응하면서 정책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독도문제와 강원도 ...

      한국경제 | 2005.05.22 00:00 | 양준영

    • 열린우리당 "음메, 기죽어" ‥ 야당에 끌려다녀

      ... 견해도 있다"고 말한 것에 대한 반격인 셈이다. 재보선 패배의 원인을 놓고 한달 가까이 논쟁이 계속되자 급기야 여당의 정책기능을 걱정하는 당내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6월 임시국회 전략을 논의하기 위해 지난 20일 열렸던 원내지도부 대책회의에서 "당정협의회를 보다 내실화해야 한다"는 데에 참석자들이 의견을 모은 것도 이 같은 맥락이다. 양도소득세 실거래 과세방침 등 최근 주요 현안에서 여당이 이슈를 선점하지 못한 채 정부측에 끌려다닌 인상을 보여준 것에 대한 ...

      한국경제 | 2005.05.22 00:00 | 박해영

    • 與 계파별 세불리기 본격화

      ... 한편 내달 26일에는 새 조직의 창립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친노(親盧)' 성향의 국민참여연대(국참연)도 기존의 지역별 조직기반 강화를 위해 전국을 25개 권역으로 나눠 권역별 운영위원장을 다시 선출하고 내달 중 상임의장 등 새 지도부 선임도 마무리할 예정이다. 또 현재 3천500명 수준인 회원 숫자도 8월말까지 대폭 늘리고 `친노' 성향의 당 외곽단체인 `생활정치네트워크 국민의 힘'과 통합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재야운동 출신 ...

      연합뉴스 | 2005.05.22 00:00

    • 박대표 내일 방중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대표가 중국 공산당 초청으로 중국을 방문하기 위해 23일 출국한다. 박 대표는 대표 취임 이후 두 번째 해외 방문인 이번 방중을 통해 중국 지도부와 만나 북핵문제를 비롯한 양국 현안 전반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박 대표는 23일부터 사흘간 베이징(北京)에 머물면서 탕자쉬안(唐家璇) 외교담당 국무위원과 왕자루이(王家瑞) 공산당 대외연락부장 등 당정 고위 인사들을 잇따라 만나 북핵 문제에 대한 나름대로의 해법을 전달하고 ...

      연합뉴스 | 2005.05.22 00:00

    • 그린스펀 "위안화 재평가 미국무역적자 해소 도움안돼"

      ... 인민은행이 통화정책 수단으로 미국채를 매입하는 수요를 줄이는 효과를 낼 것이라는 점도 상기시켰다. 그린스펀 의장은 이날 연설의 상당 부분을 에너지와 주택시장 `거품' 쪽에 집중시켰다. 한편 중국 방문을 막 끝내고 귀국한 토머스 도나휴 미상공회의소(암참) 회장은 19일 의회에 출석해 중국이 환제도를 개혁할 것이라는 점을 낙관한다고 말했다. 그는 베이징에서 중국 지도부를 잇따라 면담했다. (뉴욕 AFP.로이터=연합뉴스) jksun@yna.co.kr

      연합뉴스 | 2005.05.21 00:00

    • 황우석 줄기세포 연구 세계적 논쟁 가열

      ... 양당 의원 약 200명이 공동발의한 줄기세포 연구 금지 완화법안을 내주초부터 심의하기 시작하면 민주당과 공화당의 온건파의 찬성론과 공화당 강경파와 사회적 보수주의층의 반대론이 격돌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련, 공화당 의회 지도부는 소속 의원들에게 반대당론 투표를 강요하지 않고 "소신투표"를 허용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며, 부시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하더라도 290명 이상이 찬성하면 재가결할 수 있다고 CNN은 전했다. 백악관측도 공화당이 의회 다수당이지만, ...

      연합뉴스 | 2005.05.21 00:00

    • 체코 하원의장 "北에 6자회담 복귀 촉구할것"

      오는 21일부터 나흘간 북한을 방문하는 루보미르 자오랄레크(Lubomir Zaoralek) 체코 하원의장이 20일 "북한 지도부가 하루속히 핵문제 해결을 위한 6자회담에 복귀해 한반도의 긴장을 완화할 것을 촉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자오랄레크 하원의장은 방북에 앞서 자유아시아방송(RFA)과의 전화 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지난 4월 제 61차 유엔인권위원회에 공식의제로 상정된 북한인권결의안의 채택에 참여하기도 한 자오랄레크 의장은 "과거 공산독재 ...

      연합뉴스 | 2005.05.20 00:00

    • "세계은행, 경제성장에 초점 둬야"

      ... 빈곤 문제의 해결을 위해 사회복지정책보다는 경제성장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은행 내부 보고서가 지적했다. 독립적 지위에서 세계은행의 업무를 감시하는 `운영평가부(OED)'는 최근 연례 보고서를 통해 이임을 앞둔 제임스 울펀슨 총재 지도부가 교육과 의료 분야 지원에 역점을 둬온 점을 비판했다고 파이낸셜타임즈(FT)가 19일 보도했다. 어제이 치버 OED 부장 대리는 "그간 기록이 성장에 더 주목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면서 "단지 사회복지 분야에 더 많은 돈을 쓰는 것으로는 ...

      연합뉴스 | 2005.05.20 00:00

    • 與 "6월국회 중산층.서민 입법 중점"

      열린우리당은 6월 임시국회에서 중산층과 서민을 중심으로 민생을 챙기는 국회로 운영키로 방침을 정했다. 우리당은 20일 오전 국회 귀빈식당에서 문희상(文喜相) 의장과 정세균(丁世均) 원내대표 등 지도부가 참석한 가운데 상임중앙위.원내대책 연석회의를 갖고 6월 임시국회 대책을 논의, 이같이 결정했다고 오영식(吳泳食) 공보담당 원내부대표가 밝혔다. 오 원내부대표는 "중산층과 서민을 중심으로 민생을 챙기는 국회로 운영한다는 방침에 따라 그 내용을 구체화하고, ...

      연합뉴스 | 2005.05.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