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141-57150 / 63,6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나라 朴대행 "우리가 할일 할 것"

    ... 내려가고 있다. 특검 논란의 종말을 고하고 국민이 바라고 국민이 사랑하는 정치를 만들도록 노력할 것을 진심으로 바란다. --공포후 특검법 개정에 대해 논의하게 되나. ▲대통령 담화내용을 확인부터 하겠다. --노 대통령은 여야 지도부가 특검의 제한적 실시에 의견을 같이했다고 했는데. ▲대통령이 말한 것을 검토해서 우리가 할 일을 하겠다. --민주당과의 협상은 잘 이뤄졌나. ▲민주당은 특검이 제기된 후 두달간 한번도 안을 갖고와서 정식으로 얘기한 바없다. 여러 채널로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청와대 '결단의 시간'..거부냐.수용이냐

    ... 나가자는 한나라당측을 믿을 수 없다"는 의견이 대두됐기 때문이다. 여기에 "남북관계가 악화될 경우 관련 기업이 받게 되는 타격도 무시할 수 없다"는 의견도 제시됐다. 이에 따라 문희상 비서실장,유인태 정무수석 등은 여야 지도부와 잇따라 접촉,막후조율에 나서는 등 막판타협에 총력을 기울였다. 한나라당에 대한 압박작전도 병행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민주당이 '특검 절대불가' 입장에서 하겠다는 쪽으로 바뀐 것 아니냐"면서 "그쪽(한나라당)도 혹시 ...

    한국경제 | 2003.03.14 00:00

  • 야 "문제점 적시땐 수정"

    한나라당 박종희(朴鍾熙) 대변인은 14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대북송금 특검법에 문제가 있다고 보면 특검법을 공포하면서 구체적 내용을 적시할 경우 여야가 신속하게 이 문제를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당 지도부의 결론"이라면서 이같이 말하고 "이는 특검법 수정 용의가 있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특검법이 공포되고 특검 준비기간이 35일 가량 된다"며 "특검법에 문제가 생기면 이 기간에 여야가 머리를 맞대고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민주 신주류 '6월全大' 추진..개혁특위.鄭대표측 절충

    민주당의 당 개혁안 처리가 진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새지도부 구성을 위한 6월 전당대회 개최론이 급부상하고 있다. 8월 중 대회를 열자는 개혁특위와 임시지도부 구성 없이 4월에 대회를 개최하자는 정대철 대표측의 입장을 절충한 것이다. 정대철 대표와 김원기 고문,이상수 총장 등 신주류측 의원 20여명은 14일 만나 빠른 시일안에 임시지도부를 구성한 뒤 6월께 전당대회를 치르기로 의견을 모았다. 논란을 벌여온 지구당위원장 폐지문제는 내년 4월 17대 ...

    한국경제 | 2003.03.14 00:00

  • [노대통령 특검회견 문답] "한계 잘 지켜줄 것으로 생각"

    ... 한나라당은 일단 수용, 공포하면 법개정을 통해 조사범위의 적절한 한계를 두겠다는 주장이었다. 하지만 두 이견이 합치되지 않아 최종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그러나 순서의 문제이지 결국 특검을 하되 제한적으로 하자는 데는 양당 지도부의 의견이 일치돼 일단 공포키로 했다. --특검이 시작되면 현대의 위장된 자금에 대한 수사가 불가피하다. 현재 SK수사로 인해 경제가 불안한데 이 부분에 대한 견해는. ▲깊이 생각했다. 특검법대로 하더라도 (대북) 송금을 위한 자금조성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與 6,7월 전당대회 모색

    민주당 신주류 의원들은 14일 당 지도체제 개편과관련, 임시지도부를 구성한 뒤 6월 또는 7월 전당대회를 실시하는 방안을 추진키로했다. 정대철(鄭大哲) 대표와 김원기(金元基) 고문, 이상수(李相洙) 사무총장 등 신주류측 의원 20여명은 이날 오전 여의도 모 호텔에서 모임을 갖고 임시지도부를 즉각구성하고 전당대회 시기는 최소한 기간당원 확보 기간을 감안해 임시지도부 구성시점으로부터 3,4개월후에 실시키로 합의했다고 이호웅(李浩雄) 의원이 밝혔다.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中, 政協주석 자칭린 선출

    ... 공산당이 지도하는 통일전선 조직이며,주석은 공산당 권력서열 4위다. 자칭린 신임 정협 주석은 장쩌민 국가주석의 측근으로 푸젠성 서기와 베이징 시장 및 서기를 역임한 뒤 지난해 11월 16차 공산당 대회에서 9인으로 구성된 당 최고지도부인 정치국 상무위원회에 진입했다. 정협은 또 무기명 투표로 진행된 이날 선거에서 왕중위 국무위원 겸 국무원 비서장(70)을 상임 부주석으로 선출하는 등 부주석 24명과 상무위원 2백99명도 함께 뽑았다. 왕 상임 부주석은 지린성 성장, ...

    한국경제 | 2003.03.13 00:00

  • 與 특검법 수정안 마련

    민주당 지도부는 13일 대북송금 특검법 처리 문제와 관련해 대북거래 부분은 수사범위에서 제외하고 수사기간도 단축하는 내용의 수정안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14일 오전 한나라당과의 총무회담에서 `대북송금 사건을 특검을 통해 처리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입장을 전달, 대야 설득에 나서되 한나라당이 끝내 특검을 고집할 경우 수정안을 제시, 절충점을 모색할 것으로 관측된다. 민주당 지도부의 수정안 마련은 `특검 반대' 입장을 전향적으로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유인태 "온건파 득세하길"

    ... `최악의 경우'에 대한 질문에 "그렇기야 하겠나. 민주당이 조금 더 나라 사랑하는 것 같다"고 민주당의 수정안 제출 가능성을 시사했다. 그는 그러나 "한나라당이 한글자도 못고친다고 할 때 민주당이 보완해 수정안을 내놓는다고 하면 (그것을 전제로) 특검법 거부권을 행사할 것인데, 민주당 지도부일부에 강경론이 있어 당론이 거기까지 갈 것인지 의문"이라고 민주당내 강경론에 대한 우려도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범현기자 kbeomh@yna.co.kr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자민련 `개헌회담' 제의

    ... 김학원(金學元) 총무는 13일 대통령제 폐해를 극복하기 위한 내각책임제 도입 등 통치구조 개선방안 논의를 위한 여야 3당 대표회담을 제의했다. 김 총무는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노무현(盧武鉉) 대통령도 지난 11일 자민련 지도부와 회동에서 중대선거구제 등 일정한 조건이 이뤄지면 2004년 분권형 통치구조를 시행할 용의가 있다고 했다"며 "우리당 김종필(金鍾泌) 총재와 한나라당 박희태(朴熺太) 대표 권한대행, 민주당 정대철(鄭大哲) 대표간 3자회의를 통해 통치구조 ...

    연합뉴스 | 2003.03.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