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161-57170 / 63,6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야영수 내일 한나라 당사 회담

    ... "내일 노 대통령이 한나라당사로 오기로 했다"면서 "대통령과 아직 협의된 것은 아니지만 대통령의 평소 스타일로 봐서 이쪽(한나라당)에서 오시라고 하면 오시기 때문에 제가 오시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한나라당 지도부를 청와대로 초청하려고 했으나 부담스러워 하는 것같아서 야당 당사를 방문하기로 했다"면서 "구체적인 (방문)시간은 대통령의 일정을봐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영수회담 의제와 관련, "의제는 정해진 것이 없으나 만나면 ...

    연합뉴스 | 2003.03.10 00:00

  • [盧 대통령, 검사들과의 대화] "사람부터 바꾼후 제도개혁할것"

    ... 부탁했다. 제 경험으론 우리 검사들이 그 정도로 흔들리지 않는다. 장관은 정무직이지 정치인이 아니다. 당장 검찰 인사를 하지 말라는 것은 용납하지 못한다. 제도는 앞으로 바꾸겠다. 왜 오늘 당장 바꾸라고 하나. 지금 지도부가 이대로 몇 달 더가면 검찰이 좋아지는가. 다른 대통령이 행사해 오던 법적인 권한을 왜 나에겐 하지 말라고 하느냐. 검사(성명 미확인)=지금까지 역대 대통령중 검찰의 정치적 중립을 주장하면서도 검찰에 정치적 영향력을 행사하지 않은 ...

    한국경제 | 2003.03.10 00:00

  • 야 영수회담 '오락가락'

    ... 알려왔다고 관계자들이 전했다. 또 이날 오후 열린 국회의원.지구당위원장 연석회의에서도 노 대통령의 당사방문 수용에 대해 비판적 견해가 제기되고 참석자들의 호응이 잇따른데다 `특검제 협상 불가'라는 내용의 결의문까지 채택하면서 당 지도부를 더욱 곤혹스럽게 했다. 이에 따라 한나라당은 이날 저녁 박희태 대행 및 김영일(金榮馹) 사무총장 주재로 잇따라 긴급 대책회의를 소집, 노 대통령과의 회동에 대한 당내의 비판적 분위기에 대한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회의에서는 "이번 ...

    연합뉴스 | 2003.03.10 00:00

  • [대통령-검사 토론문답]

    ... 정치인으로부터 임명받은 신분이 보장되지 않는 별정직 공무원으로 정치인과는 다르다. 인사위원회를 만들려면 오늘 저녁이라도 만들 수 있다. 그러나 좀더 연구하고토론해야 하기 때문에 시간이 걸린다. 지금 인사를 하지 말라는 것은 현재의 검찰지도부로 몇달 가자는 것인데 용납하지 못하겠다. 이 시기까지는 노무현이 인사권자다.새롭게 하고 싶다. 용납해달라. 대통령의 권한이다. 여러분이 요구하는 제도를 만들어 드리겠다. 정치인이 정치적 중립을 보장해주는 것 아니다. 여러분 스스로 ...

    연합뉴스 | 2003.03.09 00:00

  • 야 인터넷 방송국 추진

    한나라당 당.정치개혁특위는 9일 당의 디지털정당화를 위해 인터넷으로 당무를 관리하고, 당내에 인터넷 방송국을 설립해 운영할것을 지도부에 건의했다. 당.정치개혁특위 제2분과(위원장 김형오 의원)는 이날 "당 인터넷 사이트를 대폭 업그레이드 시켜 포털사이트화하며, 인터넷으로 당무를 관리하고 국민여론을 수렴하는 e-한나라 구축방안과 함께 다양한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인터넷 TV로 방영할수 있도록 인터넷 방송국을 설립하는 방안 등 디지털 정당화 보고서를 ...

    연합뉴스 | 2003.03.09 00:00

  • 여 신주류 정치력 시험

    ... 대한 견해차로 입장이 잘 조율되지 않는 경우가 많아 구주류까지 설득해야 하는 당론 결정은 그만큼 더뎌지고 있다. 신주류가 주도하고 있는 당개혁안의 경우 내부의 이해관계가 얽히면서 지구당위원장제 존폐, 원내대표의 위상, 임시지도부 구성 및 전당대회 시기 등을 놓고 백가쟁명식의 논의만 계속되고 있다. 지난 7일 모임에선 고성이 오가기도 해 신주류 균열론이 제기되기도 했으며 이에따라 일부에선 아예 '개혁신당'을 창당해 딴 살림을 차리자는 강경론도 흘러나오고 있다. ...

    연합뉴스 | 2003.03.09 00:00

  • 김각영 검찰총장 사의 표명

    ... 검찰 총수로서 책임을 느낀데 따른 것으로 보이며, 이로써 최근의 인사 파문은 검찰 지휘부 전면 개편이 불가피해진 가운데 새로운 국면을 맞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관련, 노 대통령이 이날 평검사들과의 대화에서도 현재의 검찰 지도부에대해 강한 불신을 표출한 점에 비추어 김 총장의 사표를 수리, 곧 후임 총장을 임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후임 검찰총장으로는 사시 13회의 송광수(宋光洙) 대구고검장이 유력하게 거명되고 있는 가운데 같은 13회인 명로승(明魯昇) 법무차관 등도 ...

    연합뉴스 | 2003.03.09 00:00

  • 한나라 정강정책 매년 수정

    ... 현재는 당헌상 강령과 정강정책을 전당대회 의결을 통해서만 개정할 수 있도록돼 있어 정책대응의 탄력성이 떨어지고 시대변화를 정책에 제대로 반영할 수 없다는지적을 받아왔다. 특위 관계자는 "내달 초 전당대회에서 탄생하는 새 지도부부터 당의 기본정책을논의, 확정해 발표할 계획"이라며 "이는 시대변화에 능동적으로 적극 대응하기 위한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특위가 최근 당의 이념정향을 `중도보수'로 재설정하도록 제안한 것과도관계있는 것으로 보인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3.09 00:00

  • [盧 대통령, 검사들과의 대화] "평검사 인사위 구성등 제도개혁할것"

    ... 논의하는 곳이다. 앞으로는 다칠 수 있다고 말하는 사람을 나에게 고발해 달라. 인터넷도 있고 하니까 대통령과 장관에게 말해달라. 검찰 내부에 어려움이 있는 것을 안다. 그러나 인정에 이끌리지 말고 소신껏 하라. 지금 지도부 이대로 몇달 더가면 검찰이 좋아지는가. 다른 대통령이 행사해오던 법적인 권한을 왜 나에겐 하지 말라고 하느냐. 왜 신문에 내가 잘못한 것 처럼 성명을 내나. 대통령의 약점과 신문에 난 것을 이 자리에서 말하는게 아니다. ...

    한국경제 | 2003.03.09 00:00

  • 민주 '도청 자작극' 공세

    ... 직제까지 거론하면서 거짓폭로극에 앞장섰고 한나라당 출신박관용 국회의장도 동조했고 이회창 후보는 한술 더 떠 `도청이 무서워 휴대폰을 대여섯개 가지고 다닌다'며 국민불안을 부추긴적이 있다"고 비난했다. 그는 "`아니면 말고'식의 무차별적인 폭로로 도청공포층을 일으키고 국민불안을조장한 데 대해 한나라당은 대국민 사과와 재발방지약속을 해야 할 것"이라며 한나라당 지도부의 대국민 사과를 요구했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재기자 kn0209@yna.co.kr

    연합뉴스 | 2003.03.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