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171-57180 / 64,8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노당 권대표 창원서 총선 시동

      ... 거울삼아 반드시 지역에서 당선해 창원을 한국정치개혁의 1번지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권대표는 또 "울산.서울.인천.충청에서 1명 이상씩 당선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이번 선거에서 처음으로 실시되는 1인 2표 정당명부식 비례대표제를 통해 최소 5명이상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대회에는 천영세 부대표 등 전국 지도부와 지역 노동.사회단체 대표,당원 등 600여명이 참가했다. (창원=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choi21@yonhapnews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수지 여사, 4∼5개월내 풀려나 군정 참여".. 泰부총리

      ... 보도했다. 차왈릿 부총리는 향후 4∼5개월 안에 미얀마에 중대한 정치적 변화가 잇따를 것이며 수지 여사의 군정 참여가 그중 하나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미얀마의 정치가 계속 정적인 상태에 머물러 있을 수는 없으며 지도부의변화에 맞춰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4∼5개월 안에 미얀마의 상황이 나아질 것"이라며 "나는 수지 여사가 미얀마 정부에 반드시 참여, 나라를 위해 일하게 될 것으로 믿는다"고 덧붙였다. 차왈릿 부총리는 자신이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홍준표 '5자회담 수용' 성토

      한나라당 현 지도부의 당운영과 대여관계 설정에 노골적 불만을 표시하며 `비주류' 행보를 취해온 홍준표(洪準杓) 의원이 28일 최 대표의 5자회동 수용을 강력 비판하며 최 대표와 홍사덕(洪思德) 총무에 대한 대립각을 더욱 첨예하게 갈았다. 특히 홍 의원이 속한 재선의원 중심 모임인 `국익우선연대'는 28일 저녁 모임을 갖고 이 문제에 대한 의견을 수렴, 29일 의원총회에서 공식적으로 이의를 제기할 방침이어서 5자회동 문제를 계기로 현 지도부의 리더십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한나라 `용퇴론' 갈등 확산

      ... 확산되고 있다. 특히 재선의원들의 모임인 `국민우선연대'는 일부 소장파 당직자들의 교체를 주장하고 내달 3일까지 김두관(金斗官) 행자장관 해임건의안 처리가 관철되지 않을 경우 홍사덕(洪思德) 총무 사퇴운동에 나서겠다고 밝히는 등 현 지도부에 대한 불신을노골적으로 드러냈다. 이에 따라 한나라당도 총선을 앞두고 용퇴론 파문에 따른 세대갈등과, 재선그룹을 중심으로 한 비주류측의 현 지도부에 대한 불신이 겹치는 가운데 소장파, 재선그룹, 중진그룹 3축간 복잡한 갈등구도가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민노총, 대통령 원색 비난

      ... 사람을 잡는 격'"이라고 주장했다. 민주노총은 노 대통령이 지난 25일 대화를 거부하는 노동단체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대처하겠다고 한데 이어 26일에는 민주노총의 활동은 정당성이 없다고 독설을퍼부었다고 지적했다. 이에따라 경찰은 화물연대 지도부 16명에 대해 검거에 나서고 민주노총 사무실에 대해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는 등 노동계를 강력히 탄압하고 있다고 민주노총은풀이했다. 민주노총은 나아가 "노동문제에 직접 관여한 노 대통령의 경력은 지난 87년 6월민주화항쟁직후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홍콩 각계 각층에 공산당 비밀당원들 암약"

      ... 거론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들은 공산당 지하 활동의 이유와 관련, "중국은 홍콩에 일국양제(一國兩制)를약속했다"면서 "만약 공산당이 공개화되면 국제적 약속 위반은 물론 대만 통일전략에도 차질이 생긴다"고 말했다. 이들은 또 "중국 지도부는 홍콩의 다당제 정치제도가 역수입돼 중국에서 공산당일당 통치제도 반대운동이 일어나는 것을 원하지 않는 것도 공산당 지하활동의 이유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중국 신화통신 홍콩분사 사장으로 재직하다 지난 1990년 미국으로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6자회담] 獨언론, 중국의 `새 외교노선' 부각

      ... 차지하는 비중이 커진 데 따른 것이라고분석했다. 진보적 일간지 타게스 차이퉁(TAZ)은 "중국은 한국전쟁에서 북한의 생존을 위해100만을 희생시킨 나라임에도 지금은 다른 입장을 보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TAZ는이어 중국 공산당 지도부의 한 인사가 자사 기자에게 "만약 중국이 국제사회와 전통적 형제국가인 북한 사이에서 선택해야 하는 결정을 내려야 한다면 지금은 국제사회를 선택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우파지인 디 벨트는, 6자회담의 최종목표는 "북한의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민주노총 압수수색영장은 '엄포용'

      ... 화물연대의 1차 운송거부 때와 달리 이번 사태에서는 지난 26일 '서울과 부산의 민주노총 사무실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을 예정'이라는 내용의보도자료를 내는 등 초기부터 강경 대응 방침을 못박고 나왔다. 막상 검찰은 화물연대 지도부 체포영장과 부산 사무실 압수수색에는 동의하고서도 서울 본부 사무실에 대해서만큼은 영장 보완을 지시하는 등 신중한 태도를 보였지만 경찰은 바로 영장을 보완해 신청하는 등 파업 참가자들에 대한 압박의 끈을 늦추지 않았다. 하지만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한나라 ' 60세 용퇴론' 대립 본격화

      내년 총선 `공천 물갈이'를 둘러싼 한나라당내 논란이 점차 본격적인 세대결로 번질 조짐을 보이고 있다. 최병렬(崔秉烈)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는 28일 내년 총선 공천을 둘러싼 당내 논의가 세대갈등으로 악화되는 양상을 보이자 조기진화에 나섰지만 각 그룹은 별도 모임을 갖고 대책을 논의하는 등 바쁘게 움직였다. ◇중진 = 장경우(張慶宇) 위원장은 운영위원회의에서 "어린 애, 아니 젊은 의원들이 얘기한 '60대 용퇴론'이 객관적인 잣대와 국민지지를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민노총 수색영장 집행시 勞政충돌 불가피

      ... 400여명이 대기중이며, 민주노총과 화물연대도 입구에 사수대 40여명을 배치해 경찰과 대치했다. 화물연대는 브리핑을 통해 "26일 밤 늦게까지 집행위원회를 열어 향후 대응방침을 논의했다"며 "공식적인 방침은 재택-산개 투쟁이지만 지도부 침탈, 조합원 처벌이 계속되면 차량을 동원한 강경 투쟁으로 방침 변경을 고려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찰 관계자는 민주노총 압수수색 및 화물연대 지도부 체포에 대해 "영장이 발부되면 법 집행 절차에 따를 수밖에 없다"고 말해 노동계와 ...

      연합뉴스 | 2003.08.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