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235,8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미 지갑 닫았다" vs "일자리는 널렸다"…두얼굴의 美경제 [정인설의 워싱턴나우]

      ... 유럽의 극명한 대비처럼 미국 내에서 소비와 고용도 온도 차이가 나고 있습니다. 그래도 미국 역시 인플레이션 완화와 경기 둔화란 방향은 정해졌다는 관측이 우세합니다. 문제는 속도와 정도입니다. 미국을 비롯한 주요국들의 인플레이션 지표 발표가 몰려 있는 이번 주엔 라스트 마일의 속도를 중심으로 주요 이슈와 일정을 살펴보겠습니다. "미국도 이미 지갑 닫았다" 강한 미국 경제를 받쳐온 두 축은 소비와 고용입니다. 그 중 소비가 먼저 주춤하고 있습니다. ...

      한국경제 | 2024.06.24 00:33 | 정인설

    • thumbnail
      PF잔액 25兆 '책임준공 신탁'…건설 불황에 '약한고리'로 전락

      ... 제때 완공되지 못할수록 사업장의 리스크가 커진다는 점을 반영해 신탁사가 적절하게 우발 채무 위험을 관리해야 한다는 취지다. “공사 늦을수록 위험성 높게 반영” 23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정부는 신탁사의 건전성 지표인 영업용순자본비율(NCR)에 대해 책준형 신탁의 반영 기준을 세분화할 계획이다. 신탁사의 NCR은 영업용순자본을 총위험액으로 나눠 산출한다. 책준형 신탁 리스크는 분모인 총위험액의 구성 항목인 신용위험액에 반영된다. 책준형 신탁 ...

      한국경제 | 2024.06.23 18:14 | 선한결/이유정/심은지

    • thumbnail
      [단독] PF 연쇄부실 뇌관 될라…'부동산 신탁' 대수술

      ... 제때 완공되지 못할수록 사업장의 리스크가 커진다는 점을 반영해 신탁사가 적절하게 우발 채무 위험을 관리해야 한다는 취지다. “공사 늦을수록 위험성 높게 반영” 23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정부는 신탁사의 건전성 지표인 영업용순자본비율(NCR)에 대해 책준형 신탁의 반영 기준을 세분화할 계획이다. 신탁사의 NCR은 영업용순자본을 총위험액으로 나눠 산출한다. 책준형 신탁 리스크는 분모인 총위험액의 구성 항목인 신용위험액에 반영된다. 책준형 신탁 ...

      한국경제 | 2024.06.23 18:13 | 선한결/이유정/심은지

    • thumbnail
      제2 대발산 우려와 강달러 재현…신흥국 위기, 어디서 터질까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 역할을 톡톡히 하면서 대부분 극복됐다. 하지만 최근에는 미국의 주도력 약화와 회원국의 이기주의로 쿼터 조정이 안 되면서 IMF가 자체 채권 발행을 검토할 정도로 재원 사정이 여의치 못하다. 현시점에서 IMF의 모리스골드스타인지표와 글로벌 투자은행(IB)이 활용하는 외환상환계수로 신흥국 금융위기 가능성을 점검해 보면 아르헨티나, 베네수엘라, 터키, 파키스탄, 이란, 남아프리카공화국 등이 높게 나온다. 브라질, 인도네시아, 멕시코, 필리핀, 스리랑카, 방글라데시 ...

      한국경제 | 2024.06.23 17:51 | 한상춘

    • thumbnail
      디스코·베시·한미반도체…AI반도체 '슈퍼 을'로 부상

      ... 같은 AI 가속기도 패키징을 거쳐 성능이 극대화된 반도체다. 패키징 장비 업체 관계자는 “선금을 줄 테니 생산 라인을 깔고 장비를 충분히 만들어달라는 고객사도 있다”고 말했다. 시장의 관심은 주가 상승률 등 지표에서 확인된다. 연초 이후 지난 21일까지 디스코 주가 상승률은 89%로 같은 기간 일본 간판 장비 업체 TEL(45.5%)을 압도한다. 한미반도체는 시가총액이 17조4880억원에 달하며 연초 이후 주가 상승률은 196.6%다. 디스코, 베시, ...

      한국경제 | 2024.06.23 17:50 | 황정수

    • 뉴욕 증시, 5월 PCE 둔화 전망…금리인하 기대 커질 듯

      이번주(24~28일) 뉴욕증시는 미국의 주요 물가지표 발표를 앞두고 있다. 인플레이션 향방에 따라 엔비디아를 중심으로 한 기술주의 주가 흐름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오는 28일엔 5월 개인소비지출(PCE) 가격지수가 발표된다. PCE 가격지수는 미국 중앙은행(Fed)이 통화정책 결정에서 우선시하는 물가지표다. 5월 PCE 상승률은 이전보다 둔화했을 가능성이 높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5월 PCE 가격지수가 전월 대비 보합 수준에 그치고, ...

      한국경제 | 2024.06.23 17:49 | 박신영

    • 상하이 증시, 상승세 꺾인 제조업 수익성, 반등 여부 촉각

      ... 유럽연합(EU)에 이어 캐나다도 중국산 전기차에 관세를 부과하는 방안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중국과 서방 국가의 갈등에 대한 우려가 커진 것도 상하이지수를 끌어내렸다. 오는 27일 중국 국가통계국은 중국 제조기업의 수익성 지표인 5월 공업이익을 발표한다. 중국 공업이익은 올 1~2월 기준 전년 동기 대비 10.2% 증가해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를 키웠다. 하지만 이후 상승세가 둔화하면서 지난 1~4월 누적 공업이익은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4.3% 늘어나는 ...

      한국경제 | 2024.06.23 17:48 | 이지훈

    • thumbnail
      强달러에 방산 수주 기대…"조선株 슈퍼사이클 온다"

      ... 외국인은 올 들어 HD한국조선해양과 삼성중공업을 각각 2989억원, 3557억원어치 사들였다. 조선주에 매수세가 몰린 것은 조선업이 본격적인 호황기에 접어들었기 때문이다. 시장조사업체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조선업황을 보여주는 대표 지표인 신조선가지수는 지난 14일 기준 187.02를 기록했다. 조선업황이 가장 좋았던 2008년 9월의 역사적 최고점 191.58에 다가서고 있다. 국내 조선사들은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암모니아 선박 등 부가가치가 높은 선박을 ...

      한국경제 | 2024.06.23 17:47 | 맹진규

    • thumbnail
      [고희채의 워싱턴 브리핑] 배보다 배꼽이 더 큰 미국의 팁 문화

      ... 공언했다. 바이든 정부 시절에 팬데믹 대응을 위한 대규모 경기부양책, 글로벌 공급망 문제 등으로 물가 상승이 불가피한 측면도 있었다. 하지만 유권자들이 경제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체감물가다. 고용, 국내총생산(GDP) 등 다른 경제지표가 좋아도 식료품, 주유비, 주거비 등 체감물가가 높으면 문제다. 여기에 팁플레이션까지 가세하면서 실질 물가 수준은 더 높을 수밖에 없다. 오는 11월 미국 대선에서 인플레이션의 영향력이 주목되는 이유다.

      한국경제 | 2024.06.23 17:34

    • thumbnail
      [다산칼럼] 최저임금제의 괴로운 역설

      ... 일자리는 줄어든다’는 경제학의 정설이 자의적으로 정해진 최저임금 근처에선 갑자기 작동하지 않는다는 얘기다. 최저임금이 오르면 한계적 일자리들이 사라지고, 그런 일자리를 가졌던 경제적 약자들이 어려움을 겪는다. 최저임금은 지표 노릇을 하므로, 소득에서 그들보다 상위 계층에 속하는 사람들은 임금이 오른다. 특히 강력한 노동조합에 소속된 고임금 노동자들이 큰 이익을 본다. 이것이 문제의 핵심이다. 최저임금제의 문제점을 파악하는 데는 취업자의 입장에서 바라보는 ...

      한국경제 | 2024.06.23 1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