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7991-288000 / 314,0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JP모건 vs 메릴린치.."랠리 막바지" vs "730지지 반등"

      ... 증시 자금유입이 힘들 것으로 전망.(상세기사 22일 오전 8시58분 참조) 한편 22일 메릴린치 전략가 이원기 전무는 최근 약세 원인을 원화강세,카드사 연체율 상승,태풍피해,정치적 상황(이라크 파병요구) 등이 작용한 것으로 진단하면서 730선을 지지로 반등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내수 회복에는 좀 더 시간이 필요해 보이는 한편 우량 수출주들에 대한 접근 유효(디스플레이,D-RAM관련주)하다고 밝혔다.(상세 기사 22일 오전 10시40분) 한경닷컴 장원준 ...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ch100sa

    • "조정폭 예상보다 깊어질수도" .. 금융시장 블랙먼데이

      ... '환율쇼크'까지 벌어지면서 시각이 다소 엇갈리기 시작하고 있다. 엎친데 덮친 격으로 시장을 바라보는 견해가 고개를 들고 있다. 박윤수 LG투자증권 상무는 "5월 이후 6개월 가까이 지속돼왔던 반등 국면이 마무리 단계에 왔다"고 진단했다. 박 상무는 "그동안 수출 확대 등에 따른 경기회복 기대심리로 주가가 상승했으나 환율급락으로 이같은 기대는 '버블'로 끝날 가능성이 짙어졌다"며 "경기회복 시점이 계속 지연되는 이상 지속적인 주가 상승은 기대하기 힘들어지고 ...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하나로,매수 유지..목표가 5천원..도이치

      도이치뱅크가 하나로통신에 대해 매수의견을 반복했다. 도이치는 19일자 자료에서 하나로 주가가 이달 9일 고점이후 자금조달 우려감 등으로 20% 가량 조정을 거치고 있으나 오는 11월말까지 관련 문제가 해결될 것으로 판단해 조정을 매수 기회로 활용하라고 조언했다.목표가 5천원. 도이치는 LG그룹 현금 확보 능력이 충분하다고 평가하고 하나로 구조조정을 가능케할 것으로 진단했다.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parkb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parkbw

    • [투자전략]사흘 낙폭 50P..반등 강도 주시

      ... 740까지 반등을 시도할 것으로 내다봤다.740선 돌파 여부가 하반기 증시 방향을 결정지을 가능성이 높다고 예상. 한화증권 조덕현 팀장은 "최근 경기회복 지연 우려감과 외국인 매수 약화에 따른 수급 공백에 환율 쇼크가 더해졌다"고 진단했다. 그러나 금일 하락은 미국 시장의 하락가능성 (나스닥 선물 장중 두자리수 하락)을 미리 반영했다고 보여지며 사흘간 큰 폭으로 주가가 하락한 것을 감안하면 매도에 나설 자리는 아닌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한경닷컴 장원준 ...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ch100sa

    • "인천오가며 교육받은 보람있어요"..백령도 유일의 보험설계사 박미순씨

      ... 이른다. 박 FP는 요즘 하루평균 50여곳의 가정을 방문,연금보험과 CI(치명적 질병)보험 등을 중심으로 재정설계를 해주고 있다. 상인과 자영업자 등의 그의 주요 고객이다. 회사측도 그를 위해 자택에 온라인망을 설치하고 건강진단에 필요한 촉탁의(醫)를 지정해 주는 등 배려를 아끼지 않고 있다. 그는 "더욱 열심히 노력해 내년에는 설계사 최고의 영예인 연도대상을 꼭 받고 싶다"며 의욕을 보였다. 이성태 기자 steel@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글로벌 철강생산량 제한..시장 상태 개선..UBS

      ... 11.8% 감소율을 기록한 가운데 보합세를 버티던 일본도 감소세로 돌아서고 4분기 공장 문제 등으로 하락세를 보일 것으로 추정. 쉴래커는 여기에 낮은 재고속 수요부문 기지개까지 더해지면서 전체적인 철강시장이 양호해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철강주들이 내년 추정수익기준 매력적 승수를 보유한 것으로 판단하고 선호군으로 POSCO,Arcelor,JFE,Gerdau,ThyssenKrupp 등을 꼽았다.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parkb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parkbw

    • 유통업,보수적 시각 바람직..LG상사 선호..대우證

      ... 강한 반등보다 조정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남 연구원은 유통업 주가가 지난 4월말~5월에 경기 바닥론 확산으로 무차별적인 1차 상승을 완료한 후 8월에 추석특수를 계기로 4분기후 경기 반등 기대감으로 2차 상승까지 마친 것으로 진단했다. 한편 운송업의 경우 8월중 가파른 주가 상승이 종합지수 조정과 맞물려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해운업은 단기 고점으로 판단한 반면 항공업은 9월을 기점으로 회복중에 있어 해운업보다 유망하다고 지적했다. 이번주 최선호종목으로 ...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parkbw

    • thumbnail
      [4분기 증시전망] "경기회복ㆍ실적개선…연말 주가 850 거뜬"

      ... 만에 최고치를 나타냈다. 국내외적으로 저금리 기조가 유지되고 있고 국제 유가도 하향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비해 삼성ㆍLGㆍ동원증권은 상대적으로 보수적인 전망을 내놨다. 삼성과 동원증권은 연말 최고주가를 800선으로 진단했다. 삼성증권은 외국인 매수세 둔화와 개인자금의 유입 부진 등을 지수 상승의 걸림돌로 꼽았다. 황창중 LG투자증권 투자전략팀장은 "국내 증시가 상승 트렌드를 유지하겠지만 5개월 연속 상승에 대한 부담으로 조정을 받을 가능성도 적지 ...

      한국경제 | 2003.09.22 00:00

    • 국립대병원 수수료 최고 16배 차이

      국립대병원이 각종 진단서와 증명서를 발급하면서 받는 수수료가 최고 16배나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위원회 한나라당 이규택 의원은 22일 교육인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전국 11개 국립대병원이 연간 31억원의 수수료 수입을 올리고 있으며 일부 증명서 수수료는 병원 간 차이가 16배에 이른다고 밝혔다. 11개 국립대병원의 수수료 수입은 2000년 21억1천만원, 2001년 26억2천만원, 2002년 31억4천만원으로 증가했으며 병원별로는 ...

      연합뉴스 | 2003.09.22 00:00

    • 박승 총재, 카드채 연체율 4.4분기부터 개선 전망

      ... 그는 “카드채는 카드사들의 무분별한 발급이 줄고 적자폭이 감소하면서 10-11월을 정점으로 개선될 것이라는 전망이 유력하다”고 말했다. 박 총재는 "우리나라의 경기 부진은 경기 순환적 요인과 구조적 요인이 혼재된 것"이라고 진단하고 "순환적 요인은 단기 대책으로 대응할 수 있지만 노사문제, 집단이기주의, 비개방성, 고임금 등 구조적 문제는 일시적 해결이 어렵다"고 분석했다. 그는 “개성공단의 성공의 우리경제의 구조적인 문제를 해결하는 돌파구가 될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3.09.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