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9911-289920 / 315,1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차,목표가 4만5000원으로 상향..UBS증권

      UBS증권이 현대차에 대한 목표가를 상향 조정했다. UBS는 1일 자료에서 현대차에 대해 국내 수요가 여전히 부진하나 특소세 인하 효과 등으로 하반기 국내 수요가 회복세를 보이기 시작할 것으로 예상했다. 또한 강력한 해외 수출도 긍정적이나 노조및 현대카드 문제는 부정적 요소라고 진단했다. 투자의견을 매수로 제시한 가운데 목표가를 4만원에서 4만5,000원으로 올려 잡았다. 한경닷컴 장원준 기자 ch100s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8.04 00:00 | ch100sa

    • 증시,플라시보이상 효과위한 신약 투입에 시간 걸릴듯..한화證

      ... 그러나 하반기에 본격 진입하면서 더 이상 플라시보 효과에 의존한 주가 상승을 기대하기는 어려워지고 있다고 지적하고 이는 일부 경기회복 조짐과 낙관적인 전망에도 불구하고 미 증시가 최근 별다른 움직임을 보이지 못하고 있는 이유로도 진단했다. 특히 외국인의 한국 증시 순매수 규모가 최근 2주간 빠르게 줄어들며 대만대비 다시 역전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는 것도 부담이라고 평가했다. 민 전략가는 증시에서 플라시보이상의 개선 효과를 기대하기 위해서는 진짜 신약의 투입이 ...

      한국경제 | 2003.08.04 00:00 | parkbw

    • CLSA,"美 국채 매수 시작할 때..4.5%이상 증시부담"

      ... 조언했다. CLSA 전략가 크리스토퍼 우드는 전주말 자료에서 미국 국채 수익률 하락규모가 Fed가 싫어하는 수준까지 도달했다고 평가하며 이같이 밝혔다. 우드는 채권가격 하락(=수익률상승)이 깊어질 수록 증시에 걸림돌이 될 것으로 진단하고 10년물 국채 수익률 4.5%이상은 증시에 부담을 주는 선이라고 분석했다.이미 모기지 섹터 둔화를 초래. 그는 "지금 채권을 사는 행위가 떨어지는 칼날을 잡는 것일 수 있으나 투자자들앞에 거대한 매수 기회가 놓여 있는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3.08.04 00:00 | parkbw

    • [출구 없는 삶 ... 자살 급증]

      ... "정 회장처럼 공적인 위치에 있는 사람의 자살은 일반인의 그것과는 조금 다르다"며 "자기 내부의 믿음이 깨졌다던지 자신이 받아들일 수 없는 심한 자존심의 손상, 자기 뜻대로 안된다는 좌절에 바탕을 두 있는 듯 하다"고 조심스럽게 진단했다. 김 전문의는 또 "고통이 있을 때 사회에서 대화를 나누며 풀 사람이 없다는 것도 자살이 증가하고 있는 한 원인"이라며 "미국에서는 경제공황이 왔을 때 책임을지고 있는 은행 지점장들이 가장 많이 죽었다. 정회장의 죽음도 ...

      연합뉴스 | 2003.08.04 00:00

    • [정몽헌 회장 투신자살 '충격'] (외신 반응) "남북 교류사업 큰영향"

      AP통신 BBC 월스트리트저널 니혼게이자이신문 등 세계 주요 언론들은 4일 정몽헌 회장의 투신자살 소식을 긴급 뉴스로 전하면서 이번 사건이 회복 기미를 보인 남북 교류협력 사업에 커다란 영향을 줄 것이라고 진단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정 회장은 현대그룹 창업자인 고 정주영씨의 유지를 받들어 금강산 관광과 경제특구, 개성공단 건설을 추진해온 남북 교류의 중심 인물이기 때문에 향후 남북교류 사업에 커다란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보도했다. 또 "정 ...

      한국경제 | 2003.08.04 00:00

    • [정몽헌 회장 충격] 남북경협株 종목별 희비

      ... 한국전력은 0.77% 올랐다. 호남석유화학 LG상사 신원 등은 2%대의 하락률을 기록,다른 종목보다 하락폭이 컸다. 남북경협주에 대한 시장반응은 정몽헌 회장 사망 이후 남북경협에 대한 전망이 불투명해진 점도 관련이 깊다는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정부는 이날 남북경협사업의 지속적인 추진방침을 밝혔다. 그러나 실제 사업주체인 현대아산의 리더십에 공백이 생겼다는 점은 부담요인으로 작용할 수밖에 없다는 것. 그러나 현대상선 현대건설 등 현대그룹과 직·간접적으로 관련있는 ...

      한국경제 | 2003.08.04 00:00

    • 은행주,긍정적 견해 전환 조짐..CLSA

      ... 은행업종내 선호군으로 추천했다.반면 조흥과 하나은행에 대해서는 시장하회를 제시했다. 4일 CLSA는 내년 경제성장률이 4.7%로 호전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은행주에 대한 견해를 긍정적으로 바꿀 몇 가지 점들이 현실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CL은 중소기업 여신 연체율이 내년 중반께 최고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속에서 금융업종이 내년 성장 전망치를 이제 반영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한 SK글로벌과 같은 문제들이 재발할 것인지는 예측하기 어렵다며 이는 ...

      한국경제 | 2003.08.04 00:00 | parkbw

    • 대한생명 '대한사랑모아CI보험

      대한생명은 중대한 암이나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등으로 진단받거나 관상동맥우회술, 대동맥류 인조혈관치환술, 심장판막수술, 5대장기이식수술 등 8가지 중대수술을 받을 경우 보험금의 최고 80%를 미리 받을 수 있는 `대한사랑모아CI보험'을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이 상품은 특약을 통해 배우자도 뇌혈관질환이나 심장질환 등 17대 성인특정질환을 보장받을 수 있고 자녀보장특약 가입시에는 자녀가 고액의 치료비가 필요하거나 치명적 질병에 걸릴 ...

      연합뉴스 | 2003.08.04 00:00

    • [긴급 경기진단] (1) '高手'들의 경기진단

      ... 반면 오후 2∼5시께 패밀리 레스토랑에 주부들이 북적이거나 명절 때 기업들이 주문하는 단체 선물의 단가가 높아지고 주문량이 늘어나면 경기가 좋아질 가능성이 높다. 외국에서도 경제정책 결정자나 대기업 CEO들은 자신만의 독특한 경기진단법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경제 대통령'으로 불리는 앨런 그린스펀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은 경기점검이 필요한 시점이 되면 뉴욕시의 쓰레기 물동량을 파악한다고 한다. 쓰레기 물동량이 늘어나면 소비성향이 그만큼 ...

      한국경제 | 2003.08.03 00:00

    • [긴급 경기진단] (1) '지표에 나타난 景氣는'

      "외환위기 직후보다 살기가 더 어렵다"는 하소연이 많지만 지표상으론 위기가 한창 진행중이던 지난 98년에 비해 요즘 상황이 훨씬 낫다. 뒷걸음질쳤던 경제성장률(98년 마이너스 6.7%)은 플러스로 돌아섰고 99년 2월 8.8%까지 치솟았던 실업률은 3%대로 뚝 떨어졌다. 지난 98년 기업과 가계를 목졸랐던 고금리도 연 3∼4%대로 사상 최저 수준까지 내려갔고 300선을 배회했던 종합주가지수는 700선을 오르내리고 있다. 당시 '돈맥 경화'...

      한국경제 | 2003.08.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