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6171-296180 / 314,6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개별주식옵션 개설이후 최대거래량..3627계약

      ... 삼성전자 풋옵션을 1천계약을 사들였다. 또 SK텔레콤은 15계약, 국민은행.한국통신공사 4계약, 한국전력 3계약, 포항제철 1계약이 이뤄졌다. 전균 동양종금증권 과장은 "현물주식을 팔면서 콜옵션으로 헤지하기보단 풋옵션을 매수하는 건 삼성전자에 대한 영향력이 절대적이라고 판단한 매매패턴"이라며 "현재 주가보다 훨씬 낮은 행사가격의 풋옵션을 대규모 매수하는 건 시장으론 부담일 수밖에 없다"고 진단했다. 김동민 기자 gmkd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2.22 16:33

    • [증시산책] 제자리걸음

      ... 실적개선이 확실시되는 삼성전자에 대해 외국인은 왜 '팔자'행진을 벌이고 있는 걸까. 증권업계의 한 관계자는 "외국인 투자자들이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으로 종종걸음을 해왔던 주가를 검증하고 있다"며 "검증이 끝나야 방향을 잡을 것"이라고 진단한다. 그는 "'대장주'에 믿음이 흔들리면서 주변부를 맴돌고 있는 양상"이라고 덧붙인다. 진득한 검증작업이 나쁠 리는 없다. 정작 나쁜 것은 무작정 다른 사람을 쫓아가는 투자행태다. 남궁 덕 기자 nkduk@hankyun...

      한국경제 | 2002.02.22 16:24

    • 외국인 6일째 '셀 코리아'..연간 기준 매도우위

      ... 2천2백여계약이나 쌓아놓고 있다. 전균 동양종금증권 과장은 "현물주식을 팔면서 콜옵션으로 헤지하기보다는 풋옵션을 매수하는 건 삼성전자에 대한 영향력이 절대적이라고 판단한 매매패턴"이라며 "현재 주가보다 훨씬 낮은 행사가격의 풋옵션을 대규모 매수하는 건 시장으론 부담일 수밖에 없다"고 진단했다. 한편 개별주식 옵션시장은 삼성전자의 거래가 폭발한 덕분에 시장 개설 이후 최대인 3천6백27계약이 거래됐다. 김동민·박민하 기자 gmkd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2.22 16:23

    • "구조조정 중단시 증시 박스권탈피 어려워"..미래에셋 박현주회장

      미래에셋증권 박현주 회장은 한국경제의 구조조정이 앞으로도 지속되지 않으면 증시가 과거의 박스권을 벗어나기는 어렵다고 진단했다. 박 회장은 22일 오전 고려대 교우회에서 `한국 증권시장의 현황과 과제'라는 주제로 강연회를 갖고 이렇게 말했다. 그는 과거 한국증시는 고위험.저수익성 구조로 인해 이머징마켓의 다른 증시와비교해도 저평가돼 있었다면서 향후 한단계 높은 수준으로 올라서기 위해서는 구조조정이 계속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과거 한국증시는 기업수익률 ...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고교 재배정 구제 합의안 시정 요구 반발

      ... A고교, B고교 학부모들과 이들 3개교 중 1개교를 제외한 나머지 9개교를 대상으로 재배정하기로 또 다시 합의, 원거리 통학 불편의 선별 구제라는 원칙을 스스로 깨뜨렸다"고 주장했다. 세원고 관계자는 "지난해 세부 분야별 실태 진단을 통해 세원고를 평준화 고교로 편성한 뒤 이제와서 도교육청이 사실상 기피학교로 인정한 꼴이 됐다"며 "13년 전통의 세원고가 존폐 위기에 처한 만큼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 학교 재학생 학부모와 1차 배정 신입생 학부모 ...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기피 학교 전학대상서 제외 합의 '파문'

      ... 강조한 바 있다. 한편 일산지역 학부모들과의 이면합의 사실이 알려지자 기피 학교로 알려진 일산 A고 동문.학부모.재학생들은 성명을 내 "평준화 기본취지에 어긋날 뿐 아니라 특정 학교를 죽이는 비교육적인 합의"라고 비난했다. 이 학교 관계자는 "도교육청이 지난해 분야별 실태진단을 거쳐 우리 학교를 평준화 적용대상에 포함시킨 뒤 '기피 학교'로 낙인찍어 존폐위기에 몰아넣었다"고 주장했다. (수원=연합뉴스) 박기성기자 jeansap@yna.co.kr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폐암 말기 할머니가 경로당에 난방기 기증

      ... 내 경로당 13곳과 완도군 내 나머지 11개 읍.면 경로당 2-3곳씩을 선정해 나눠 줬다. 이들 난방기 구입비 800만원은 김씨가 평생 농사를 짓거나 바다에서 채취한 미역.톳 등을 팔고 품팔이한 삯 가운데 생활비로 쓰고 모은 돈이다. 지난해 6월 폐암 말기 진단을 받은 김씨는 "힘들게 모은 돈이지만 출가한 여섯 남매들에게 물려주기 보다는 어려운 노인들을 위해 쓰고 싶었다"고 말했다. (완도=연합뉴스) 김재선기자 kjsun@yna.co.kr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북한의 대화거부 전문가 반응

      ... "북한 체제 속성상 당연한 반응"이라는견해를 나타냈다. 전문가들은 또 "당분간 북미 냉각국면이 계속되겠지만 북한이 미국과의 대화를 하지 않겠다는 뜻은 아니다"며 한편으로는 북한이 남북대화 재개쪽으로 가닥을 잡을 가능성이 높다고 진단했다. ▲고유환(高有煥) 동국대 교수 = 북한측의 반발은 예상된 것이었다. 부시 대통령이 북한의 최고 지도자와 주민을 분리, 대응키로 한 것은 `수령중심주의'에 기초한 북한체제의 특성상 맞지 않는 것이었다. 지도자의 권위 훼손이나 북한식 ...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재미 女유학생, 획기적 DNA 검사법 개발

      나노기술을 이용해 극소량의 탄저균이나 병원균을 검출하는 것은 물론 암과 퇴행성 질환, 에이즈 등 질병진단에까지 활용할 수 있는획기적인 DNA 검출기술이 재미 한국 여자 유학생에 의해 개발됐다. 세계적 권위의 미국 과학전문지 '사이언스'는 최신호(22일자)에서 노스웨스턴대연구팀이 마이크로전극과 금(Au) 나노입자(1㎚는 10억분의1m)를 이용한 새로운 방식의 DNA 검사법을 개발했다고 소개했다. 이 연구에는 이화여대에서 학.석사를 마친 뒤 1998년부터 ...

      연합뉴스 | 2002.02.22 00:00

    • [의학] 유방 X선 촬영 40대부터 받아야

      ... 젊은 여성들도 효과를 볼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PSTF는 유방 X선 촬영을 시작하는 연령은 여성들이 의사들과 상의해 개인적으로 결정해야 한다고 밝혔다. PSTF는 또 매년 유방 X선 촬영을 실시하는 것이 2년 마다 하는 것보다 효과적이다는 증거는 없다고 덧붙였다. 미국의 경우 매년 19만명이 유방암 진단을 받고 있으며 이 가운데 4만여명이 사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워싱턴 AP=연합뉴스) youngbok@yna.co.kr

      연합뉴스 | 2002.02.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