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01-2410 / 2,8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부, 방폐장 부지 경주 선정 공식 발표

      ... 방폐장 부지선정 투표 결과를 보고하고 향후 대책을 논의했다. 이희범 산자부 장관은 회의를 마친뒤 정부 과천청사에서 브리핑을 갖고 경주, 군산, 영덕, 포항 등 4곳에서 실시된 주민투표 결과 경주가 투표율 70.8%에 89.5%의 찬성률을 기록, 다른 곳을 제치고 방폐장 부지로 최종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이 장관은 방폐장 후보지 선정 발표문을 통해 지난 19년간 표류해온 국가적 난제인 방폐장 문제를 국민과 정부가 하나가 돼 매듭을 풀었다고 설명하고 "부지가 주민들의 ...

      연합뉴스 | 2005.11.03 00:00

    • 방폐장 부지 경주 선정 오전 11시 발표예정

      ... 회의를 열어 투표 결과를 보고하고 향후 계획 등을 논의했다. 정부는 방폐장 부지가 경주로 선정됨에 따라 유치지역에 대한 지원 계획, 투표 이후의 민심수습 방안 등을 내놓을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방폐장 부지선정을 위한 주민투표가 경북 경주, 영덕, 포항, 전북 군산 등 4개 유치신청 지역에서 2일 동시에 실시된 결과, 경주가 89.5%의 가장 높은 찬성률을 기록, 방폐장 부지로 확정됐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준 기자 june@yna.co.kr

      연합뉴스 | 2005.11.03 00:00

    • "방폐장 부지 경주"...정부, 공식 선정 발표

      ... 방폐장 부지선정 투표 결과를 보고하고 향후 대책을 논의했다. 이희범 산자부 장관은 회의를 마친뒤 정부 과천청사에서 브리핑을 갖고 경주, 군산, 영덕, 포항 등 4곳에서 실시된 주민투표 결과 경주가 투표율 70.8%에 89.5%의 찬성률을 기록, 다른 곳을 제치고 방폐장 부지로 최종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이 장관은 방폐장 후보지 선정 발표문을 통해 지난 19년간 표류해온 국가적 난제인 방폐장 문제를 국민과 정부가 하나가 돼 매듭을 풀었다고 설명하고 "부지가 주민들의 ...

      연합뉴스 | 2005.11.03 00:00

    • 군산시장 "시민의견 수렴 승복여부 결정"

      ... 치유해야 한다"며 투표결과에 대해 불만을 나타냈다. 지난 1일 주민투표 참여를 독려하던 중 과로로 쓰러져 군산의료원에 입원 치료를 받아오던 송 시장대행은 이날 오후 10시께 퇴원, 시청 상황실을 찾아 개표방송을 지켜봤다. 그는 찬성률에서 군산이 경주에 계속 뒤지는 것으로 나타난 데 대해 직원들로부터 개표 분석 내용을 보고 받으면서 시종일관 침통한 표정을 지었다. 송 시장대행은 그러나 군산시민에게는 "악조건 속에서도 결연한 의지로 주민투표에 참여해 줘 고맙다"며 ...

      연합뉴스 | 2005.11.03 00:00

    • 정부, 경주 방폐장 2008년까지 완공

      ... 방사성폐기물처분장 이른바 방폐장 부지로 경북 경주가 선정됐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희범 산자부 장관은 브리핑을 갖고 방폐장유치를 위해 경주, 군산, 영덕, 포항 등 4곳에서 실시된 주민투표 결과 경주가 투표율 70.8%에 89.5%의 찬성률을 기록, 다른 지역을 제치고 방폐장 부지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장관은 지난 19년간 표류해온 국가적 난제인 방폐장 문제를 국민과 정부가 하나가 돼 매듭을 풀었다는 점을 설명하고 "부지가 주민들의 손으로 최종 선택된 ...

      한국경제TV | 2005.11.03 00:00

    • 주민투표로 '19년 숙제' 풀었다 .. 경주 방폐장 유치 확정

      ... 확정됐다. 이로써 지난 1986년부터 시작된 방폐장 부지선정 작업이 19년 만에 일단락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경북 경주·영덕·포항,전북 군산 등 방폐장 유치희망지역 4곳에서 2일 치러진 주민투표 결과 경주의 방폐장 유치 찬성률이 89.5%로 가장 높았다고 3일 밝혔다. 나머지 지역의 찬성률은 군산 84.4%,영덕 79.3%,포항 67.5% 순이었다. 주무부처인 산업자원부는 3일 이 같은 투표결과를 토대로 경주시 양북면 봉길리를 방폐장 부지로 확정발표할 ...

      한국경제 | 2005.11.03 00:00 | 박준동

    • 영덕군 낮은 찬성률에 `낙담'

      2일 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처분장(방폐장) 부지 선정을 위한 주민 투표 결과가 가장 먼저 나온 경북 영덕군은 예상보다 찬성률이 낮게 나오자 아쉬움을 나타냈다. 유치를 위해 노력해 온 영덕군은 85% 가량의 찬성률이 나올 것으로 기대했으나 경주나 군산보다 낮은 79%대에 머물자 크게 낙담하는 분위기다. 영덕군의 한 주민은 "그래도 85% 정도는 나올 줄 알았는데 아쉬움이 크다"고 말했다. 그러나 80% 가까운 찬성률이 나온 것에 만족하는 분위기도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방폐장 찬성률 경주 90%로 수위 달려

      2일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처분장(방폐장) 부지선정을 위해 전북 군산 및 경북 포항, 경주, 영덕 4곳에서 실시된 주민투표가 개표 중인 가운데 경주가 90% 가량의 찬성률로 1위를 달리고 있다. ▶오후10시 현재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 현재 경주는 개표율 87.2%에 찬성률 89.9%로 4곳중 가장 높은 찬성률을 기록하고 있다. 군산은 39.5%의 개표율에 78.6%의 찬성률을, 포항은 75.5%의 개표율에 67.5%의 찬성률을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방폐장 주민투표 D데이 '명운이 갈린다'

      ... 시.군 240여 투표소에서 열려 아침부터 유권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으며 오후 6시까지 계속된다. 각 시.군은 주민투표를 통해 방폐장 유치 부지가 결정되므로 홍보활동이 허용된 1일 밤까지 주민들을 상대로 투표참여 독려 및 찬성률 높이기에 주력했다. 이에 앞서 3개 시.군은 지난달 4~8일 부재자 투표 신청을 접수해 같은달 24일부터 30일까지 거소투표 및 투표소 투표를 통해 부재자 투표를 실시했었다. 유치 부지에는 '방폐장 유치지역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포항 방폐장유치위측 '실망'

      중.저준위 방사성 폐기시설(방폐장) 부지선정을 위한 주민투표 결과 4개 지역 중 포항의 찬성률이 가장 저조하자 방폐장유치를 적극 추진했던 국책사업 포항유치위원회 회원들은 실망감과 함께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양용주 유치위원회장은 "유치에 실패한 원인으로 타 지역 보다 홍보활동이 늦은데다 홍보활동비 마저 부족했고 철강공단 근로자들을 설득하지 못한 것"으로 패인을 분석했다. 양 위원장은 "방폐장 시설은 경제적, 안전성이 모두 검증돼 제2의 영일만 ...

      연합뉴스 | 2005.11.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