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11-2420 / 2,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방폐장 어디로'…4곳서 주민투표, 자정께 윤곽

      ... 위해 주민투표가 실시되는 것은 지난해 새로운 주민투표법이 발효된 이후 처음으로 86년부터 추진해온 방폐장 부지선정이 이번에 성공적으로 이뤄질지 주목된다. 방폐장 부지는 투표권자 3분의1 이상이 투표해 과반수의 찬성을 얻은 지역 중 찬성률이 가장 높은 지역이 선정된다. 정부는 주민투표 결과가 나오면 3일 오전 국무총리와 산업자원부, 행정자치부, 과학기술부 장관 등이 참석하는 관계장관 회의를 열어 투표 결과를 보고하고 유치지역 지원계획, 투표 이후 민심 수습방안 등 정부의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방폐장 주민투표 D데이 '명운이 갈린다'

      ... 시.군 240여 투표소에서 열려 아침부터 유권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으며 오후 6시까지 계속된다. 각 시.군은 주민투표를 통해 방폐장 유치 부지가 결정되므로 홍보활동이 허용된 1일 밤까지 주민들을 상대로 투표참여 독려 및 찬성률 높이기에 주력했다. 이에 앞서 3개 시.군은 지난달 4~8일 부재자 투표 신청을 접수해 같은달 24일부터 30일까지 거소투표 및 투표소 투표를 통해 부재자 투표를 실시했었다. 유치 부지에는 '방폐장 유치지역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방폐장 주민투표, 풀뿌리 민주주의 시험대

      ... 방폐장 부지선정 투표는 다른 지역주민과 유치경쟁을 벌여야 한다는 점에서 큰 차이가 있다. 이번 방폐장 부지선정 주민투표의 가장 큰 특징은 정부가 인센티브 제공을 통한 지역 유치경쟁 방식을 도입, 지방의회의 동의를 거쳐 주민투표 찬성률이 높은 곳으로 정하기로 했다. 이 때문에 지역 내부적으로 찬성률이 높다고 해도 경쟁하는 지역보다 찬성률이 낮으면 방폐장을 유치할 수 없게 된다는 점에서 투표가 공정하게 치러 졌는가가 승복의 최대의 관건이 될 수 있다. 이에 따라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방폐장 투표율 60.3%..영덕 80.2% 최고

      ... 지역별 투표율은 영덕이 80.2%로 가장 높았으며 경주 70.8%, 군산 70.1%, 포항 47.2% 순으로 나타나 투표권자 3분의 1 이상이 투표해야 하는 기준을 4곳이 모두 넘어섰다. 4곳의 평균 투표율은 60.3%였다. 개표결과는 이날 자정께 윤곽이 드러날 전망이다. 방폐장 부지는 투표권자 3분의 1 이상이 투표해 과반수의 찬성을 얻은 지역 중 찬성률이 가장 높은 지역이 선정된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준 기자 june@yna.co.kr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방폐장 유치 찬반투표 영덕등 4곳서 실시

      ... 지역별로는 영덕 80.2%,경주 70.8%,군산 70.1%,포항 47.2% 등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10·26 재선거 당시 최종 투표율이 평균 39.7%에 불과했던 것과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높은 것이다. 산업자원부는 찬성률 기준으로 부지가 선정되고,방폐장을 유치하면 3000억원의 특별지원금 등 상당한 규모의 정부 지원이 이뤄지는 만큼 주민들의 관심이 높았다고 설명했다. 중앙선관위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개표에 들어갔다. ○…방폐장 주무부처인 산업자원부는 ...

      한국경제 | 2005.11.02 00:00 | 박준동

    • thumbnail
      '방폐장 어디로'..부지선정 주민투표 실시

      ... 위해 주민투표가 실시되는 것은 지난해 새로운 주민투표법이 발효된 이후 처음으로 86년부터 추진해온 방폐장 부지선정이 이번에 성공적으로 이뤄질지 주목된다. 방폐장 부지는 투표권자 3분의1 이상이 투표해 과반수의 찬성을 얻은 지역 중 찬성률이 가장 높은 지역이 선정된다. 정부는 투표 결과가 나오면 3일 오전 국무총리와 산업자원부, 행정자치부, 과학기술부 장관 등이 참석하는 관계장관 회의를 개최해 주민투표 결과를 보고하고 유치지역 지원계획, 주민투표 이후 민심 수습방안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포항 방폐장유치위측 '실망'

      중.저준위 방사성 폐기시설(방폐장) 부지선정을 위한 주민투표 결과 4개 지역 중 포항의 찬성률이 가장 저조하자 방폐장유치를 적극 추진했던 국책사업 포항유치위원회 회원들은 실망감과 함께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양용주 유치위원회장은 "유치에 실패한 원인으로 타 지역 보다 홍보활동이 늦은데다 홍보활동비 마저 부족했고 철강공단 근로자들을 설득하지 못한 것"으로 패인을 분석했다. 양 위원장은 "방폐장 시설은 경제적, 안전성이 모두 검증돼 제2의 영일만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취재여록] 방폐장이 남긴 고민거리

      ... 사건 등으로 부지 선정 작업은 번번이 미수에 그쳐야 했다. 정부는 이번엔 자신있다는 표정이다. 그도 그럴 것이 방폐장을 유치하겠다고 나선 곳부터가 군산 경주 영덕 포항 등 4곳에 이른다. 비공식 설문조사 결과이긴 하지만 찬성률도 지역별로 55∼68%나 된다. 투표율이 3분의 1을 넘고 찬성률이 50%를 웃도는 곳 가운데 찬성률이 가장 높은 한 곳을 선정키로 한 만큼 불발로 끝날 가능성이 오히려 낮은 상황이다. 때문에 주무부처인 산업자원부는 벌써부터 자축 ...

      한국경제 | 2005.11.01 00:00 | 박준동

    • 경주 등 4곳, 2일 방폐장 부지선정 주민투표 실시

      ... 접수, 24일부터 거소투표 및 투표소 투표를 통해 부재자 투표를 실시했다. 부재자투표는 2일 오후 6시까지 4개 지역 선거관리위원회 도착분까지 유효하다. 부지는 투표권자 3분의1 이상이 투표해 과반수의 찬성을 얻은 지역 중 찬성률이 가장 높은 지역이 선정된다. 4개 지자체는 정부가 지난 6월 방폐장 부지선정 공고를 한 뒤 8월 말 방폐장 유치신청을 했으며 주무부인 산업자원부의 주민투표 실시요구에 따라 10월 4일 주민투표를 동시에 발의했다. 복수의 지역이 방폐장 ...

      연합뉴스 | 2005.11.01 00:00

    • 방폐장 유치지역, 투기지역 지정 검토

      ... 처분장(방폐장) 후보지역이 결정되고 난 뒤 해당 지역의 땅값이 급등하면 즉각 토지거래허가구역이나 토지투기지역 등으로 지정할 방침이다. 중저준위 방폐장 선정 주민투표는 2일 군산 경주 영덕 포항 등 전국 4개 지역에서 동시에 치러지며 이 중 찬성률이 가장 높은 한 곳에 방폐장이 들어서게 된다. 산업자원부 관계자는 "방폐장 부지가 선정되면 해당 지역의 지가(地價)가 이상 급등할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있다"며 "특히 외지의 투기세력이 차익을 노리고 들어올 수도 있어 투기 차단책을 ...

      한국경제 | 2005.11.01 00:00 | 박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