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741-29750 / 30,8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5대그룹 '빅딜'] 특혜시비 우려 구체안 안밝혀..정부방침은

      ... 채무면제 등이 권장 되고 있으나 자발적구조조정을 하는 5대 재벌에 대해서 이를 적용하는데는 적잖은 부담이 따르기 때문이다. 다만 현대정유가 한화에너지를 인수할 경우 올초 대우자동차가 쌍용자동차 를 인수했을 때와 마찬가지로 채권단과 합의해 부채유예 등을 인정받을수 있을 것이라고 재경부는 밝혔다. 또 항공기 3사가 공동회사를 설립할때도 공동 부채를 출자전환시킬지 여부는 채권금융기관과의 협상에 달려 있다고 설명했다. 대기업 사업교환 등으로 인해 은행의 ...

      한국경제 | 1998.09.03 00:00

    • [동아, 김포매립지 매입요청] 정부에 1조2천억원에

      ... 밝히고 "정부가 빠른 시일내에 매립지를 매입해줄 것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고 회장은 "매각대금 1조2천94억원은 98년도 공시지가인 9천5백94억원에 그동안 납부한 세금 2천5백억원을 더한 것"이라고 설명하고 "매각자금은 채권단에 대한 부채 상환에 쓸 것"이라고 말했다. 고 회장은 "회사를 살리기 위해서는 김포매립지 매각을 통한 채무상환이 급선무"라며 "이를 위해 정부가 적극 나서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장관은 이에대해 "김포매립지를 농지로 개발해야 ...

      한국경제 | 1998.09.03 00:00

    • 기아 곧 '2차 입찰' 이달내에 마무리 .. 6개사 자격 줄듯

      ... 선정을 끝내겠다"고 말했다. 입찰공고후 낙찰자 선정까지 20~25일 걸리는 점을 감안할 때 내주초에는 재입찰공고가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 사장은 또 기아와 아시아자동차가 총 12조8천원억원의 막대한 부채를 떠안고 있음을 감안할 때 채권단의 추가 부채 조정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기아와 아시아자동차는 함께 묶어 매각할 필요가 있다"며 이 두회사의 분리매각설을 부인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9월 2일자 ).

      한국경제 | 1998.09.01 00:00

    • 여신 75% 찬성시 5대그룹 계열사 퇴출 가능

      5대그룹 계열사의 퇴출여부는 금융권 총여신의 75% 이상 찬성으로 결정 할 수 있게 됐다. 또 5대그룹 계열 총여신의 1% 이상 채권을 가지고 있는 금융기관 가운데 상위 20위내 금융기관은 이 계열사의 생사를 결정할 주요 채권단협의회 구 성원이 될 수 있다. 1일 금융계에 따르면 5대그룹 주채권은행인 상업 제일 한일 외환은행은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5대계열 주요채권단협의회 운영협약안"을 만들 어 금융감독위원회에 제출했다. 이 협약안은 주요채권단협의회에 ...

      한국경제 | 1998.09.01 00:00

    • [기아자동차 유찰] 류종열 관리인-이근영 총재 "마찰"

      류종열 기아자동차 관리인과 채권단 대표인 이근영 산업은행 총재는 기아자동차 입찰 전과정에서 심각한 의견 차이를 드러내며 격론을 거듭한 것으로 알려졌다. 입찰 초기 부채 탕감을 놓고 벌어졌던 두 사람의 견해 차이는 입찰 막바지 에 유찰 여부를 놓고 극에 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류 관리인은 지난 28일 응찰업체들이 모두 부채탕감을 제시해 실격함으로써 이번 입찰은 유찰됐다는 의견을 이 총재에게 전달했다. 그러나 유찰을 어떻게든 피해보고 싶었던 ...

      한국경제 | 1998.09.01 00:00

    • [기아자동차 유찰] 국제망신 당한 국제입찰 .. 원인/문제점

      ... 주겠다고 했지 실격시킨다곤 하진 않았다"고 이야기해 왔다. 그러나 입찰사무국은 "조건을 달면 반드시 탈락한다는 점을 개별업체 입찰 설명회에서 확실히 설명했다"고 밝히고 있다. 사무국은 이런 이유에서 유찰을 결정하려 했으나 채권단은 "중대한 불이익" 이란 조항만으로 유찰시켜서는 안된다고 반대했다. 또 하나의 혼선은 삼성이 응찰서류에 달아놓은 부대조건에 대한 해석이 엇갈렸다는 점이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31일 "시간이 걸린 것은 삼성이 입찰서류에 부대조건 ...

      한국경제 | 1998.09.01 00:00

    • [기아자동차 유찰] 원금 탕감 불가피 .. 코너 몰린 채권단

      이근영 산업은행 총재는 지난 7월 15일 입찰 요강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결코 유찰은 생각해 보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나 결과는 유찰로 나왔고 채권단이 코너에 몰리게 됐다. 유찰이 기아와 아시아의 부채가 과다하다는데서 비롯된 만큼 부채원금 탕감이 불가피해졌기 때문이다. 산은 한 관계자는 "재입찰에 들어가려면 과연 얼마나 부채를 탕감해 줘야 할지 벌써부터 고민"이라며 한숨을 쉬었다. 채권단은 입찰설명회에서 원금은 탕감해 주지 않은채 ...

      한국경제 | 1998.08.31 00:00

    • [기아자동차 유찰] "반드시 연내 처리" .. 향후일정 어떻게

      기아및 아시아자동차 국제입찰이 유찰되자 정부및 채권단은 늦어도 연내 로는 기아처리를 마무리 하겠다는 계획아래 향후 일정을 신속히 진행할 방침이다. 우선 유찰에 따른 처리 방식으로는 재입찰에 부치는 것과 수의계약을 통해 인수자를 결정하는 방식을 들 수 있다. 기아자동차 고위관계자는 "기아는 공기업이 아니기 때문에 반드시 입찰을 통해 처리해야 한다는 법은 없다"며 "다만 국민적 관심사가 높은 만큼 공개적인 절차를 밟기 위해 입찰을 채택한 ...

      한국경제 | 1998.08.31 00:00

    • [산업면톱] 기아자동차 처리 유찰로 기울어

      기아 및 아시아자동차의 입찰이 유찰로 기울고 있다. 현대 포드등 일부 응찰업체가 입찰의 공정성에 문제가 있다며 강력반발하고 있는데다 류종열 기아관리인도 채권단에 재입찰을 요구하고 있다. 삼성이 31일 부대조건 철회의사를 밝힐 예정이어서 삼성으로 낙찰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다. 류 관리인은 "입찰결과는 31일 발표될 것"이라고 밝혔다. 기아관리인과 채권단의 입장 =류종열 기아관리인은 이미 이번 입찰이 공정성을 상실했다고 보고 2차 입찰 ...

      한국경제 | 1998.08.31 00:00

    • [금주의 한경 비즈니스 캘린더] '기아입찰 결과 주목'

      ... 사업교환)이나 외자유치 등에 큰 변화가 예상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기아처리문제가 순탄하게 풀리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도 있다. 부채탕감을 인수조건으로 요구한 삼성 현대 대우 포드 등 4개 입찰참가 업체와 이를 받아들일 수 없다는 채권단간 팽팽한 줄다리기 때문이다. 현재 삼성만이 조건철회의 가능성을 내비친 상태다. 만약 삼성이 조건을 철회하면 기아인수자로 선정될 수 있지만 공정성 시비가 일어날수도 있다. 또 기아처리가 연기된다면 전반적인 구조조정에도 차질이 예상된다. ...

      한국경제 | 1998.08.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