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45081-45090 / 58,6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영인 탐구] 이상철 <한국통신 사장> .. 창사 20주년

      ... 먼저 결정해서 먼저 행동하는 것을 의미한다. 이 사장은 임직원들이 공기업 체질에서 벗어나 신속하게 움직일수 있도록 조직과 관행을 바꿔나갔다. 한솔엠닷컴 인수와 관련한 결정을 내릴 때는 오전회의에서 '주가가 더이상 떨어지면 매수청구권이 쇄도할 것'이라는 결론을 내리자마자 당일 오후 2시에 이사회를 소집해 결정을 내리기도 했다. 이 사장은 지난 5월 취임 후 처음으로 큰 성과를 올렸다. 해외에서 DR(주식예탁증서)를 할증발행하는데 성공한 것. 물론 DR를 ...

      한국경제 | 2001.11.05 17:29

    • [공시] 다산씨앤드아이,해외BW 36만여주 권한 행사

      다산씨앤드아이는 Villers Global Investment가 해외신주인수권부사채(BW) 18만124주의 권한행사를 청구했다고 5일 공시했다. 이에앞서 지난달 17일에는 현대증권(유럽)이 18만124주에 대한 권한행사를 청구했다. 이에따라 다산씨앤드아이의 총 발행주식은 1천968만5천230주로 늘어나게 됐다.행사된 주식은 지난달 30일에 이어 오는 13일 코스닥시장에 등록된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11.05 16:50

    • 씨엔씨엔터(38520), 소송 부담 덜고 급등

      ... 것이다. 그러나 이날 현대증권은 만약 이 회사가 특허료를 지불하데 되더라도 지하철에 장착한 멀티 샘보드의 규모가 1억원, 특허권 프리미엄을 고려해도 씨엔씨엔터 순이익의 2~5% 수준인 3~4억원으로 전망됨에 따라 이 회사의 펀더멘탈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다며 매수 투자의견을 유지했다. 이 회사는 관계자는 "지난 7월에 특허심판원에 스마트로의 특허 무효 심판을 청구해 놓은 상태"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05 15:21

    • "씨엔씨엔터프라이즈, 소송 타격 제한적" - 현대

      ... 특허 무효 가능성 및 특허권 취득 이전의 상용 기술에 대한 특허권 소급 적용 불가 등 스마트로의 특허권 요구에 대한 관련 업계의 반론이 팽팽한 상황"이라며 "씨엔씨엔터 또한 지난 7월에 특허심판원에 스마트로의 특허 무효 심판을 청구해 놓은 상태"라고 설명했다. 그는 소송에 대한 부담으로 주가 하락이 예상되나 특허료를 지불하게 되더라도 지하철에 장착한 멀티 샘보드의 규모가 1억원, 특허권 프리미엄을 고려해도 씨엔씨엔터 순이익의 2~5% 수준인 3~4억원으로 ...

      한국경제 | 2001.11.05 09:39

    • [기업공시] 프리챌홀딩스 인바이오넷

      프리챌홀딩스=신주인수권 행사청구 물량 30만4천여주가 오는 9일에 변경 상장됨. 인바이오넷=해외전환사채 전환청구 물량 6만5천여주와 5만2천여주가 각각 11월12일과 15일에 변경 상장됨.

      한국경제 | 2001.11.04 18:09

    • [기업공시] 서울신용평가정보 휴먼이노텍

      서울신용평가정보=외자유치를 위해 외국계 투자사와 협의중이나 투자조건이 일치하지 않아 아직 본계약은 체결하지 못함. 휴먼이노텍=신주인수권 행사청구 물량 65만3천여주가 오는 8일에 변경 상장됨.

      한국경제 | 2001.11.04 18:09

    • 전력산업기금 분담금 분리 告知 .. 산자부 내년부터

      ... 전력산업기반기금 소요액을 연간 단위로 산정, 매달 한국전력이 거둬들이는 전기요금에서 일정 비율의 부담금 형식으로 떼고 있다. 산자부 관계자는 "전기사업법 시행령이 통상 1년마다 개정되는 탓에 공익사업 소요자금이 10월까지 모두 걷히더라도 나머지 2개월간 부담금이 전기요금에 포함돼 계속 청구된다"면서 "이러한 초과 징수액이 고스란히 한전 수입으로 귀속돼 소비자에게 추가 부담이 전가될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정한영 기자 ch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04 17:21

    • 경매낙찰자(회사)에 전사용자 체납 전기료 물릴수 없다..서울지법 판결

      경매를 통해 건물을 낙찰받은 사람(회사)에게 전 사용자가 체납한 전기료를 일방적으로 물릴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지법 민사합의25부(재판장 안영률 부장판사)는 4일 롯데쇼핑이 한국전력공사를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반환청구 소송에서 "한전은 롯데쇼핑에 9천3백여만원을 반환하라"며 원고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경매를 통해 건물을 취득한 후 전력 사용자 명의변경을 한 경우는 일반 매매의 경우처럼 신.구고객이 각자 사용한 전기량만큼 ...

      한국경제 | 2001.11.04 15:14

    • [기업공시] 동양제철화학 세종증권 남성 대한펄프 BYC 광주은행

      ... 4개사를 계열사에 추가. △남성=최대주주(주요주주)가 윤남철외 15명에서 윤봉수외 15명(지분율 65.17%)으로 변경됐음. △대한펄프=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제56회 무보증사채 4백억원중 1백억원을 조기 상환했음. △BYC=유한회사인 대우상사가 6억9천7백만원의 수수료 등 청구의 반소를 서울지법 남부지원에 제기했음. △광주은행=수출입은행이 1천2백97억원의 보증채무존재 확인의 소를 서울지방법원에 제기했음.이를 받아들일 수 없어 응소할 예정임.

      한국경제 | 2001.11.02 20:29

    • 씨엔씨엔터(38420), 특허송사 휘말리며 급락

      ... 전날의 4배가 넘는 210만주 이상이 손을 옮겼다. 지난 4월 스마트로가 98년 8월에 특허출원을 하고 지난해 7월에 특허등록이 된 '멀티샘보드' 관련 씨엔씨엔터가 이를 도용해 제품을 만들었다고 가처분 소송과 형사고소사건을 청구했다. 이에 대해 이 회사 관계자는 "멀티샘보드는 지난 98년에 서울시, 서울대 아이씨카드 연구센터, 인테크산업 등과 공동으로 완성한 개발물로 스마트로가 특허출원을 하기 전인 98년 6월에 제품화까지 시킨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01.11.02 1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