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7771-67780 / 70,5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혼자일 때의 쓸쓸하지 않은 행복

    ... 더욱 뛰어 나다"며 칭찬을 했더니, 머리를 감겨 준 다음에도 정성들여 마무리 손질을 해 주었습니다. 가끔 국악을 듣습니다. 기악의 형식이나 제목을 잘 알지 못하는 국민의 죄를 감추고 "느림의 철학이나 한(恨)풀이, 정겨운 농경생활의 추억"을 전해 주는 목소리와 고전 악기의 조화는 민족의 역사를 느끼게 해 주기에 충분합니다. 회심곡이나 농부가를 들으며 익숙하지 않은 어휘와 가사에 귀 기울이다 보면 답답한 만큼의 큰 의미가 심금을 울리기도 합니다. 혼자 있을 때, 아주 ...

    The pen | 2004.12.07 15:46

  • `희망.새출발' .. 동해안 해돋이 축제 다채

    ... 새해 첫날 오전 8시까지 망상과 추암해수욕장, 두타산 정상 등에서 열린다. 망상과 추암에서는 길놀이를 시작으로 새해맞이 카운트다운과 함께 송구영신을 기원하는 33발의 폭죽으로 새해를 맞는다. 해상 선박퍼레이드와 모닥불의 추억만들기, 촛불페스티벌, 새해 소망기원 불꽃놀이, 송망풍선 날리기, 연하장 쓰기, 무료 떡국나눠먹기 등 관광객이 함께 하는 푸짐한 행사가 펼쳐진다. 두타산 정상에서도 시산제와 함께 대화합 한마당 잔치가 열린다. ▲삼척 `새해 새희망! ...

    연합뉴스 | 2004.12.07 00:00

  • 송창식, 최백호 등 '5색5감' 콘서트

    1970-80년대를 풍미한 왕년의 인기 가수들이 모여 추억의 무대를 꾸민다. 송창식, 최백호, 윤시내, 정태춘ㆍ박은옥 부부, 한영애 등 5팀이 모여 `오색오감'(5色5感)이라는 타이틀로 오는 14-15일 오후 7시30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테마 공연을 갖는다. 이들은 장르별로 조금씩은 다른 음악세계와 독특한 색깔을 갖고 있지만 전성기이던 1970-80년대 이후 지금까지도 꾸준히 음악활동을 해 오고 있다는 공통점을 지니고 있다. 지난 ...

    연합뉴스 | 2004.12.06 00:00

  • CJ엔터 적정가 2만3000원으로 상향..현대

    현대증권이 CJ엔터테인먼트 적정가를 상향 조정했다. 6일 현대 한승호 연구원은 오는 15일 개봉하는 영화 '역도산'과 관련 이 작품의 관객수를 과거 '살인의 추억'이 달성했던 500만명 수준으로 예상했다. 이 경우 CJ엔터테인먼트의 매출액과 순이익은 수출을 제외할 경우 150억원과 20억원, 포함시 176억원과 29억원으로 추정했다. 매수 의견을 유지한 가운데 적정가를 2만1,000원에서 2만3,000원으로 올렸다. 한경닷컴 장원준 기자...

    한국경제 | 2004.12.06 00:00 | ch100sa

  • [천자칼럼] 바리캉

    ... 싹둑 잘라버리고,내 길을 방해하면 바리캉으로 밀어버려"라고 외치거니와 실제 바리캉만 몇 번 왔다갔다 하면 무성했던 머리카락은 간 데 없고 훤한 얼굴만 남는다. 그러다보니 지금은 거의 사라졌지만 나이든 사람들에겐 바리캉에 얽힌 추억이 많다. 이발비를 아끼기 위해 어머니가 집에서 보자기를 둘러주고 바리캉으로 깎다 머리가 온통 울퉁불퉁해져 결국 빡빡 밀어야 했던 일,날이 무뎌져 머리카락을 쥐어뜯는 통에 도망다닌 기억,졸업식 며칠 남기고 애써 기른 머리에 바리캉을 ...

    한국경제 | 2004.12.06 00:00

  • [퀘벡 '아이스 호텔'] 얼음집서 하룻밤 … 멋지고 푸근한 이색추억

    캐나다 동부 퀘벡에는 이상한 호텔이 있다. 이름하여 '아이스 호텔'이다. 올해로 다섯 돌을 맞는 이 호텔은 이름 그대로 얼음과 눈으로만 된 호텔이다. 꽁꽁 언 얼음을 반듯하게 잘라 만든 '얼음벽돌'로 골격을 세운 뒤 벽체를 쌓고,지붕을 얹어 만든 것. 여기에 눈이 쌓여 한층 푸근한 지붕곡선이 만들어진다. 지난 12년간 수많은 관광객을 불러모은 스웨덴의 아이스 호텔을 본떠 만들었다고 한다. 퀘벡의 아이스 호텔은 매년 겨울이 되면 새 눈...

    한국경제 | 2004.12.05 00:00

  • [다산칼럼] 'IT강국'과 디지털 디바이드

    ... 낙관론도 있다. 기술이 이용자 중심으로 단순화되고 발전할 것이므로 나이가 많거나 학력이 낮거나 소득이 적더라도 이용에 지장이 없게 되고 많은 사람들이 디지털 편익을 향유하게 되리란 전망도 없진 않다. 디지털 디바이드는 곧 과거의 추억으로 남으리라. 특히 '디지털 강국'인 우리나라는 인터넷 이용자가 3천만명을 넘고 전체가구의 4분의 3 이상이니 소수의 노령층에서 인터넷 이용률이 떨어지는 문제도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레 해결될 것이란 얘기도 나온다.그러나 과연 그럴까. ...

    한국경제 | 2004.12.05 00:00

  • 오아시스의 나무

    ... 사랑했다. 나무는 소년이 태어났을 때에도 그 자리에 있었고, 소년이 자라서 청년이 되었을 때도 나무는 그 자리에 있었다. 청년이 어른이 되어 가족을 거느릴 때에도 나무는 그 자리에 있었다. 나무는 소년과 삶을 함께한 유일한 친구이며 추억이었다. 어른으로 장성하여 자식을 거느리게 된 후에도 그는 나무를 사랑했다. 나무는 그의 유일한 친구였다. 청년이 되면서 그는 많은 공부를 했다. 그는 공부를 통해서 바다에는 해적이 있고, 산에는 산적이 있고, 자신이 살고 있는 ...

    The pen | 2004.12.03 15:12

  • "형식적 결혼식을 깨자" 이색 퍼포먼스

    ... 사진, 대기실에 얌전히 앉아 있는 신부를 소재로 한 `체험! 신부대기실', 순결을 의미하는 웨딩드레스가 아닌 흰색 생리대로 만든 드레스 등을 볼 수 있다. 주최 측은 기존의 틀을 깨기 위해 결혼식 장소로 형식적인 곳이 아닌 둘만의 추억이 있는 편안한 공간을, 결혼 음식으로 차(茶)나 케이크, 비스킷을, 혼수 예물로 진정한 마음을, 신혼 집으로 원룸 주택을 각각 대안으로 제시했다. 첫번째 행사로 지난 2일 센터 강당에서 열린 `논픽션 결혼식 퍼포먼스'에는 한쌍의 ...

    연합뉴스 | 2004.12.03 00:00

  • 신화, 1980-90년대 히트곡 리메이크 앨범 발매

    인기 그룹 신화가 오는 15일 발매되는 겨울 프로젝트 앨범 `Winter Story'에서 1980-90년대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추억의 노래를 리메이크한다. 모바일 컬러링과 벨소리로 먼저 공개될 이번 앨범의 수록곡들은 황성제, 류형섭,김도현, 브라이언 김, 윤지웅, 상원 등 작곡가들이 참여해 10여 년 전 감성과 멜로디는 살리면서 현대적인 감각으로 편곡했다. 멤버들이 좋아하는 곡을 직접 고른 이 앨범에는 솔리드의 `천생연분', 공일오비의 `세월의 ...

    연합뉴스 | 2004.12.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