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7201-7210 / 18,7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특징주]오리온, 2분기 실적 부진 여파에 '급락'

    ... 대비 1만1500원(9.75%) 내린 10만6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오리온은 2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을 각각 4282억원, 396억원 올렸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3.7%, 371.4% 늘어난 수준이다. 다만 영업이익은 시장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을 28% 가량 밑돌았다. 조상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부진한 실적의 원인으로 중국 신제품 (꼬북칩, 혼다칩) 매대 입점 관련 초기 비용(약 120억)과 기존 제품 매출 회복이 더뎠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조 연구원은 ...

    한국경제 | 2018.08.16 09:18 | 안혜원

  • "매일유업, 中수출 확대 가능성…주가는 저평가"-하이

    ... 유지했다. 매일유업은 지난 2분기 각종 비용이 증가한 상황에서도 시장 기대치에 근접한 실적을 냈다. 2분기 개별기준 매출은 319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 줄었지만, 영업이익은 189억원으로 2.2% 늘었다. 영업이익은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197억원)에 대체로 근접했다. 이경신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국내 신생아 수 감소, 국내외 업체별 경쟁강도 심화 등 시장의 대내외 환경이 악화된 점이 부담으로 작용하며 국내 조제분유의 역성장 ...

    한국경제 | 2018.08.16 08:36 | 안혜원

  • 후성, 내년 증설 효과…온실가스 배출권은 '+α'-NH

    NH투자증권은 16일 후성에 대해 내년 전방산업의 성장과 함께 증설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 증권사 손세훈 연구원은 "후성의 2분기 실적은 매출액 707억원, 영업이익 157억원, 영업이익률 22.2%로, 컨센서스를 상회했다"며 "영업이익률 개선 요인은 온실가스 배출권이 반영된 것"이라고 파악했다. 손 연구원은 "정부가 지정한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 1차 계획 기간(2015~2017)이 만료됨에 ...

    한국경제 | 2018.08.16 07:38 | 정형석

  • "연우, 하반기 수익성 개선 전망…매수"-유진

    ... 수주량이 증가하면서 외주가공비가 늘어 수익성이 악화됐다"고 설명했다. 회사의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702억원, 영업이익은 24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각각 27.1% 증가, 19.6% 감소한 수치다. 컨센서스(증권사 실적 전망치 평균) 영업이익 47억원을 밑돌았다. 이 연구원은 "지난해 2분기 기저효과를 바탕으로 내수와 수출이 각각 21.5%, 33.5% 늘어나면서 양호한 외형성장을 달성했고 올해 들어 2분기 연속 전분기 대비 ...

    한국경제 | 2018.08.16 07:32 | 김소현

  • "한글과컴퓨터, 2분기 어닝서프라이즈…하반기 성장 지속"-유진

    ... 시현했다고 평가했다. 목표주가 2만4000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이 증권사 박종선 연구원은 "한글과컴퓨터는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크게 증가하면서 큰 폭의 실적 성장을 달성했고 시장 컨센서스(증권사 실적 전망치 평균) 대비 어닝서프라이즈를 시현했다"고 설명했다. 유진투자증권은 회사의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596억원, 영업이익은 164억원에 달해 전년동기 대비 각각 107.3%, 63.5% 증가했을 것으로 추정했다. ...

    한국경제 | 2018.08.16 07:17 | 김소현

  • thumbnail
    SK하이닉스·선데이토즈… '3박자 종목' 뜬다

    ... 작년 3분기 실적이 부진해 올 3분기 기저 효과를 볼 종목들이다. 이 중에는 지난해 중국의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 여파로 타격을 받은 종목이 상당수 포함돼 있다. 엔터테인먼트 회사인 에스엠은 올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가 133억원으로 전년 동기(46억원)보다 2.89배 많다. 롯데쇼핑(영업이익 증가율 전망치 135.1%) 호텔신라(126.2%) 한국콜마(76.9%) 아모레퍼시픽(53.9%)도 실적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

    한국경제 | 2018.08.15 17:49 | 송종현

  • thumbnail
    찬바람 부는 방산株, 반등은 언제쯤…

    ... “하반기엔 실적 개선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 같은 평가에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2분기 실적을 발표한 지난 14일 주가가 5.15% 반등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이 회사의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는 전년 동기 대비 1105% 증가한 262억원이다. 한국항공우주는 세계 1위 방산업체 록히드마틴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한 미국 공군 차세대 고등훈련기 교체사업(APT) 대상자 선정을 앞두고 실적 개선 기대를 받고 ...

    한국경제 | 2018.08.15 17:44 | 노유정

  • thumbnail
    [종목+]한전, 전기요금 인하에 실적·주가 '흔들'…반등 시기는?

    ... 적자가 발생하면서 시장에서는 실적 부진이 장기화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왔다. 유재선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원화 약세와 원자재 가격 상승 그리고 기저발전 감소에 비용이 늘었다"며 "지난 2분기 영업적자는 컨센서스(시장 기대치)를 밑돌아 6871억원을 기록했는데 이는 노후 석탄발전소 가동정지와 원전 이용률 하락이 주된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앞으로의 실적에 대한 전망도 부정적이다.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한전의 3분기 이익은 지난해 3분기보다 ...

    한국경제 | 2018.08.14 14:53 | 안혜원

  • [특징주]한국전력, 2분기 부진한 실적 탓 '하락'

    ... 내리고 있다. 14일 오전 9시12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한국전력은 전거래일 대비 500원(1.61%) 내린 3만6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한국전력은 2분기 영업손실이 687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적자전환했다고 전날 공시했다. 다만 같은 기간 매출은 3.2% 증가한 13조3372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인 646억원을 크게 밑돈 수치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8.14 09:15 | 안혜원

  • "한국전력, 예상했던 부진과 예상되는 부진" - 하나금융

    ... 유지됐다. 이 증권사 유재선 연구원은 "유가와 석탄가격 상승에 따른 비용증가, 3분기 누진제 완화에 의한 매출감소, 월성 1호기 일회성 비용을 반영해 실적추정치를 조정했다"며 "지난 2분기 영업적자는 컨센서스(시장 기대치)를 밑돌아 6871억원을 기록했는데 이는 노후 석탄발전소 가동정지와 원전 이용률 하락이 주된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매출액의 경우 해외매출 감소에도 전력판매량 증가 덕분에 전년 대비 3.2% 증가한 13조4000억원을 ...

    한국경제 | 2018.08.14 07:20 | 정현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