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7261-7270 / 18,8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슈+] 현대차 3인방 분기 영업익 1조 밑돌아

      ... 영업이익은 8684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4% 감소한 수치다. 특히 현대·기아차의 3분기 영업이익은 각각 2889억원, 1173억원에 그쳐 시장 기대치를 크게 하회했다. 증권사 추정치 평균(컨센서스)은 각각 9600억원, 3500억원 선이었다. 영업이익률의 경우 현대차는 1.2%, 기아차는 0.8%로 부진했다. 현대모비스도 3분기 영업이익이 작년 동기보다 15% 감소한 4622억원을 거뒀다. 영업이익률은 5.5%로 작년...

      한국경제 | 2018.10.26 16:43 | 김정훈

    • thumbnail
      기아차, 3분기 일회성 품질비용 2800억 반영…"4분기 실적 회복 가시화"

      ... 영업이익이 시장의 기대치에 못 미친 배경과 관련해 일회성 품질 비용이 2800억원가량 들어갔다고 밝혔다. 한천수 기아차 재경본부장(부사장)은 26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4분기 경영실적 발표 컨퍼런스콜을 갖고 "예상치 못한 비용 발생으로 컨센서스(시장 추정치)를 하회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기아차의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0.2% 감소한 14조743억원, 영업이익은 1173억원으로 흑자 전환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의 경우 적자를 냈던 작년 3분기(영업손실 ...

      한국경제 | 2018.10.26 11:23 | 김정훈

    • "LG전자, 모멘텀 부재…우려 대부분 주가에 반영"-신한

      ... 일부 전방 고객사의 부진과 ZKW 영업권 상각 때문으로 판단했다. 다만, 전장 사업은 3분기 손익을 저점(영업손실 -429억원)으로 4분기부터는 반등이 기대된다고 했다. 이 증권사는 LG전자의 4분기 영업이익을 4727억원으로 전망했다. 컨센서스(5675억원)대비 부진한 이유는 연말 IT 세트 시장 내 예상보다 치열한 경쟁으로 마케팅 등 비용 집행이 확대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내년 1분기 영업이익은 계절성으로 큰 폭의 점프가 예상되지만 TV의 ...

      한국경제 | 2018.10.26 07:32 | 정형석

    • "SK하이닉스, 주가 하락 과도…매수 기회"-NH

      ... 내년 실적 추정치 하락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기존 12만원에서 10만원으로 내려잡았다. 이 증권사 도현우 연구원은 "SK하이닉스의 3분기 매출액은 11.4조원, 영업이익 6.5조원, 순이익 4.7조원으로, 발표 영업이익은 컨센서스 및 당사 추정치를 상회했다"고 전했다. 캐파 투자 및 1xnm 공정 전환으로 D램 출하량이 5% 증가했고 서버 D램 수요 증가세가 이어져 평균판매단가(ASP)가 1% 상승했다. 재고 출하 및 72단 3D 낸드 비중 증가로 ...

      한국경제 | 2018.10.26 07:19 | 정형석

    • thumbnail
      급락장서 가속페달 밟은 전기차 배터리株

      ... 테슬라의 3분기 호실적 발표가 꼽힌다. 테슬라는 간판 모델인 모델3의 판매 호조로 3분기에 3억1151만달러(약 3542억원)의 순이익을 내 흑자 전환했다고 발표했다. 주당순이익(EPS:순이익/주식 수)은 2.90달러로 실적 발표 전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인 0.19달러 순손실을 크게 웃돌았다. 테슬라 주가는 장 마감 후 시간외 거래에서 12% 급등했다. 김지산 키움증권 연구원은 “전방기업인 테슬라의 3분기 호실적을 확인한 투자자들이 밸류 체인(가치사슬) 하단에 ...

      한국경제 | 2018.10.25 18:17 | 노유정

    • thumbnail
      '트리플 악재' 직격탄 맞은 현대차…1兆 벌던 車부문 겨우 적자 면했다

      ... 영업이익은 지난해 4분기부터 네 분기 연속 1조원을 밑돌고 있다. 지난해 3분기까지 꾸준히 5% 수준을 기록했던 영업이익률은 1.2%로 떨어졌다. 올 하반기부터 실적이 개선될 것이라는 당초 기대도 꺾였다. 시장의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9496억원)와 비교하면 ‘참사’ 수준이라는 말까지 나온다. 현대차의 3분기 실적을 부문별로 들여다보면 더욱 심각하다. 자동차부문은 40억원 규모의 영업이익을 내는 데 그쳤다. ...

      한국경제 | 2018.10.25 17:37 | 도병욱

    • thumbnail
      현대차그룹 시총 하루 새 3.6兆 증발

      ... 현대모비스(-4.45%) 현대글로비스(-3.21%) 현대위아(-7.22%) 등이 현대차 실적 발표 후 동반 급락했다. 예상치 못한 실적 충격에 증권사 애널리스트들도 당황한 기색이 역력했다. 실적 발표 전 현대차 3분기 영업이익에 대한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9200억원 수준으로 실제 발표치와 괴리가 컸다. 고태봉 하이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3분기에 비용을 대거 반영했지만 4분기 리콜비용이 추가로 발생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며 “주가가 ...

      한국경제 | 2018.10.25 17:36 | 나수지

    • 원익머트리얼즈, 기대치 상회…꿋꿋한 실적-하나

      ... 실적이 기대치를 크게 상회할 것이라며 매수 투자의견과 목표주가 3만6000원을 유지했다. 이 증권사 김경민 연구원은 "원익머트리얼즈의 3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622억원. 141억원으로 전망된다"며 "영업이익은 컨센서스(137억원)를 상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계절적 성수기 효과가 기대되는 가운데 3D-NAND 공정에서 식각용과 세정용으로 쓰이는 특수가스의 매출이 전분기 대비 15% 이상 증가하기 때문이다. 제품매출비중도 상반기에 이어 ...

      한국경제 | 2018.10.25 07:58 | 정형석

    • LG상사, 3분기 부진…저평가 메리트 여전-NH

      ... 3만4000원에서 2만5000원으로 하향조정했다. 그러나 저평가 메리트는 여전하다며 매수 투자의견을 유지했다. 이 증권사 김동양 연구원은 "LG상사의 3분기 실적은 매출액 2조5720억원, 영업이익 470억원으로 시장 컨센서스를 하회했다"고 평가했다. 김 연구원은 "인프라사업은 에탄크래커 오거나이징 수익 일부 인식과 트레이딩 물량 증가로 전분기 수준 영업이익을 시현했다"며 "물류사업은 외형성장 유지했으나, 대외 신규물량 ...

      한국경제 | 2018.10.25 07:46 | 정형석

    • thumbnail
      [편집국에서] 공포가 시장을 지배하더라도…

      ... 내부에서도 이해하기 쉽지 않은 일들이 벌어지고 있다. 시가총액 1, 2위 종목인 삼성전자 SK하이닉스의 부진도 그중 하나다. 반도체업황 둔화 우려가 부진 요인으로 첫손에 꼽힌다. 하지만 이들의 3분기 잠정 영업이익률(삼성전자)과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SK하이닉스)는 각각 30.2%, 53.5%에 달한다. 세계적으로 수익성이 이렇게 좋은 제조기업은 많지 않다. 대외 변수를 고려하더라도 조정폭이 과하다는 분석이 많다. 본질적 가치와 상관없이 자산가격이 ...

      한국경제 | 2018.10.24 18:31 | 송종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