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21-2930 / 3,9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미야자토 1위…최나연ㆍ김송희 추격

      ...는 1언더파 143타를 쳐 공동 24위에 올랐고 올해의 선수 부문 1위 청야니(대만)는 3오버파 147타, 공동 62위로 힘겹게 3라운드 진출에 성공했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허미정(21.코오롱)은 4오버파 148타로 통과에 실패했다. 2라운드까지 8언더파의 좋은 성적을 냈던 줄리 잉스터(미국)는 규정 위반으로 실격 처리됐다. 잉스터는 10번 홀에서 자신의 9번 아이언에 무게가 나가는 도구를 부착하고 스윙 연습을 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

      연합뉴스 | 2010.08.22 00:00

    • [PGA] 노승열ㆍ앤서니 김, 탈락

      ... 노승열(19.타이틀리스트)과 재미교포 앤서니 김(25.나이키골프)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윈덤챔피언십에서 탈락했다. 초청장을 받고 출전한 노승열은 21일(한국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그린즈버러 시지필드 골프장(... 그친 재미교포 나상욱(27.타이틀리스트)은 전날 공동 15위에서 공동 69위(3언더파 137타)로 떨어져 간신히 통과했다. 브랜트 스니데커(미국)는 5언더파 65타의 맹타를 휘둘러 아준 아트왈(인도)과 공동 선두(12언더파 ...

      연합뉴스 | 2010.08.21 00:00

    • [넵스여자골프] 서희경ㆍ유소연 "우승 해보자"

      ... 4위(5언더파 67타)에 올랐고 에쓰오일 챔피언스 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홍란(24.MU스포츠)도 공동 6위(4언더파 68타)에서 추격했다. 가장 먼저 시즌 2승을 수확하며 상금 랭킹 1위를 달리고 있는 안신애(20.비씨카드)는 이븐파 72타를 쳐 공동 48위로 첫날을 마쳤다. 한편 초청선수로 출전한 미녀골퍼 마리아 베르체노바(러시아)는 7오버파 79타로 하위권에 머물러 통과를 걱정하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10.08.19 00:00

    • -PGA챔피언십- 작년 우승자 양용은, 탈락

      ... 스트레이츠 코스(파72.7천507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4타를 잃고 중간합계 4오버파 148타를 적어내 탈락했다. 전날 안개로 인해 경기가 늦게 시작되면서 2라운드를 끝내지 못한 양용은은 속개된 경기에서 샷 감각을 ... 1개, 보기 3개를 쏟아냈다. 동반플레이를 펼친 타이거 우즈(미국)는 2라운드에서 중간합계 3언더파 141타로 통과했다. 대회 초반 부진했던 최경주(40)는 2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통과한 뒤 3라운드에서도 1타를 ...

      연합뉴스 | 2010.08.15 00:00

    • [PGA챔피언십] 최경주 "상위권 진출 노릴것"

      ... 유지되고 있는 만큼 마지막날도 5-6언더를 쳐서 상위권 진출을 적극 노리겠다"고 말했다.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PGA챔피언십에 출전한 최경주는 이날 대회 초반의 부진을 씻고, 2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통과하고, 3라운드에서도 1타를 줄여 중간합계 2언더파 214타를 친뒤 연합뉴스와 가진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최경주는 "오늘 3오버파 상태에서 언더파로 내려가는 등 나름대로 컨디션도 좋았고, 샷 감각도 괜찮은 상태"라면서 ...

      연합뉴스 | 2010.08.15 00:00

    • -PGA챔피언십- 노승열, 상위권 향해 순항

      와트니 3타차 선두 질주..양용은 탈락 한국의 영건 노승열(19.타이틀리스트)이 처음 출전한 시즌 마지막 메이저골프대회 PGA 챔피언십 셋째 날에도 상위권에 지키는 실력을 뽐냈다. 이번 대회 초청선수로 출전한 노승열은 15일(이하 ... 남은 3개홀에서 잇따라 보기를 적어내 아쉬웠다. 대회 초반 부진했던 최경주(40)는 2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통과한 뒤 3라운드에서도 1타를 줄여 중간합계 2언더파 214타를 쳤다. 하지만 타이틀 방어에 나섰던 양용은(38)은 ...

      연합뉴스 | 2010.08.15 00:00

    • [PGA챔피언십] 양용은ㆍ우즈, 용호상박

      ... 이븐파를 만들었다. 양용은은 "안개로 경기가 지연된데다 바람이 좀 불고, 러프도 길어 어려운 환경이었지만 컨디션이 좋아 나름대로 어려운 홀들을 잘 막은 것 같다"며 "이븐파로 잘 막은 만큼 내일 경기에서 최선을 다해 점수를 줄여 통과한 뒤 본격적인 PGA 챔피언십 타이틀 방어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우즈도 9번홀에서 두번째 샷을 1.5m에 떨어뜨린 뒤 버디를 잡아내 팬들의 박수를 받았다. 우즈는 "최근 해왔던 경기보다 훨씬 나아졌다. 좋은 출발이었다. ...

      연합뉴스 | 2010.08.13 00:00

    • [PGA챔피언십] 양용은 "이븐파로 잘 막았다"

      바람의 아들 양용은(38)은 13일(이하 한국시간) "오늘 이븐파로 잘 막은 만큼 내일 경기에서 최선을 다해 점수를 줄여 통과한 뒤 본격적인 PGA 챔피언십 타이틀 방어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양용은은 위스콘신주 위슬링 스트레이츠 골프장에서 열린 대회 첫날 경기를 마친 뒤 연합뉴스와 가진 인터뷰에서 "오늘 선두와의 격차가 그리 크지 않은 가운데 경기를 끝낸 만큼 나름대로 만족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양용은은 "안개로 경기가 지연된데다 바람이 ...

      연합뉴스 | 2010.08.13 00:00

    • JP모건 "스트레스테스트 합격자 너무 많아"

      JP모건이 유럽 은행권의 잠재 부실 규모를 확인할 스트레스테스트(재무건전성 평가)에서 테스트 통과 은행이 너무 많아 신뢰를 얻기 어려울 것이라고 평가했다고 뉴스 사이트인 '비즈니스 인사이더'가 26일 보도했다. 파반 워드와 애널리스트는 ... 실제로는 54개 은행이 불합격했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스트레스테스트에서 각국 국채에 대한 헤어(평가절하비율)이 수익과 비용의 발생 시점을 기준으로 인식하는 발생주의(accrual basis) 회계방식을 채택하지 ...

      연합뉴스 | 2010.07.26 00:00

    • 욕만 먹는 유럽은행 스트레스 테스트

      ... 것이다. 25일 월스트리트저널 등 외신에 따르면 유럽 91개 은행들에 대한 스트레스 테스트 결과 7개 은행이 통과하지 못했다. 이들 은행이 충당해야 할 자본금 규모도 35억유로에 그쳤다. 통과하지 못한 은행은 스페인의 디아다... 감안하면 낮은 탈락률이 결코 놀라운 것은 아니다"며 "국가 디폴트 상황을 가정하지 않았고 각국 국채에 대한 헤어(평가절하비율)과 은행의 티어1비율(기본 자본비율) 6% 기준도 너무 낮았다"고 지적했다. 은행들의 소극적인 태도도 ...

      한국경제 | 2010.07.25 00:00 | 김태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