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081-3090 / 3,9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럽골프] 앤서니 강, 공동 선두

      ... 대회에 나온 김형성(29.삼화저축은행)은 5언더파 139타로 공동 38위를 달렸다. 배상문(22)은 4언더파 140타로 공동 49위에 올랐고 장타로 유명한 호주교포 이원준은 3언더파 141타, 공동 57위로 3라운드에 나가게 됐다. 그러나 노승열(18)은 2언더파 142타로 공동 72위에 그쳤고 '백상어' 그렉 노먼(호주)도 2오버파 146타로 공동 123위, 통과에 실패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emailid@yna.co.kr

      연합뉴스 | 2009.02.20 00:00

    • 탈락 신지애, 신인 교육받고 관광

      LPGA 투어 정식 멤버 데뷔전인 SBS오픈에서 탈락한 신지애(21.미래에셋)는 최종 라운드가 열린 15일(한국시간) LPGA 투어 신인 선수 교육에 참가했다. LPGA 투어는 '루키 아워'라는 이름으로 신인 선수들에게 연간 ... 매달릴 계획이다. 서울이나 광주 등 대도시는 번잡스러워 집중하기가 힘들다는 판단이다. 프로 선수가 된 이후 처음 통과하지 못한 아픔은 하루만에 다 잊어버렸다는 신지애는 새로운 출발을 준비하고 있다. (카후쿠<미국 ...

      연합뉴스 | 2009.02.15 00:00

    • [PGA] 코리안 브라더스, 멀어진 우승

      ... 중간합계 5언더파 211타, 공동 22위로 밀려 상위권에 포진했던 한국선수들이 비교적 쉬운 코스로 평가받는 포피힐스 코스를 제대로 공략하지 못했다. 하지만 재미교포 신인 오승준(27.미국 이름 제임스 오)은 올 시즌 처음으로 통과하는 기쁨을 누렸다. 3라운드까지 3언더파 213타로 공동 39위에 오른 오승준은 스파이글라스힐 코스(파72.6천858야드) 15번홀(파3)에서 홀인원을 기록하는 행운을 잡기도 했다. 최경주(39.나이키골프)는 2타를 ...

      연합뉴스 | 2009.02.15 00:00

    • 오프 첫 경험 신지애 "쓴 보약 삼겠다"

      ... 보약이라고 여기겠습니다" 신지애(21.미래에셋)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정식 멤버로서 치른 첫 경기에서 오프되는 수모를 당했다. 신지애는 14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카후쿠의 터틀베이리조트골프장 파머코스(파72... 9오버파 81타를 치는 최악의 샷을 보였다. 2라운드 합계 9오버파 153타라는 어이없는 스코어를 적어낸 신지애는 기준 타수 150타에 3타나 뒤져 3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신지애가 통과하지 못한 것은 프로 데뷔 이후 ...

      연합뉴스 | 2009.02.14 00:00

    • [유럽골프] 앤서니 김, 안도의 한숨

      ... 골프장(파72.6천992야드)에서 열린 메이뱅크 말레이시아오픈 2라운에서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골라내는 맹타를 휘두르며 탈락 위기에서 벗어났다. 1라운드에서 6타를 잃었던 앤서니 김은 중간합계 1언더파 143타로 김경태(23.신한은행)와 ... 2개를 포함해 7타를 줄인 대니 치아(말레이시아.13언더파 131타)가 꿰찼다. 한편 배상문(23)과 모중경(38.현대스위스저축은행)은 부진에 빠져 통과하지 못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9.02.13 00:00

    • [PGA] 위창수ㆍ최경주ㆍ양용은, 출발 좋다

      ... 올렸다. 위창수는 13일(한국시간)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인근 페블비치골프링크스(파72.6찬816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7개에 보기 3개를 곁들여 4언더파 68타를 쳤다. 지난 주 뷰익인비테이셔널에서 통과하지 못했던 위창수는 공동 13위에 오르며 7언더파 65타를 친 공동 선두 로버트 개리거스와 더스틴 존슨(이상 미국)에 3타차로 따라붙었다. 위창수는 페어웨이 안착률이 71%로 좋았지만 퍼트수를 24개로 줄인 것이 돋보였다. ...

      연합뉴스 | 2009.02.13 00:00

    • [유럽골프] 노승열, 첫날 단독 선두

      ... 2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로 공동 17위에 올라 그리 나쁘지 않은 출발을 했다. 하지만 이번 대회 흥행카드인 재미교포 앤서니 김(24.나이키골프)은 버디는 하나도 뽑지 못하고 보기 6개만을 기록하며 공동 146위로 떨어져 통과도 장담하지 못하게 됐다. 이밖에 모중경(38.현대스위스저축은행)이 1언더파 71타로 공동 49위, 김경태(23.신한은행)가 이븐파 72타로 공동 69위에 자리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

      연합뉴스 | 2009.02.12 00:00

    • PGA 양용은, 힘겹게 통과

      양용은(37.테일러메이드)이 올해 첫 출전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뷰익인비테이셔널에서 힘겹게 통과했다. 양용은 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토리파인스 골프장 북코스(파72.6천874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는 1개로 막고 버디 4개를 뽑아냈다. 이틀 동안 2오버파 146타를 친 양용은은 기준에 턱걸이하며 3라운드에서 순위를 끌어 올릴 기회를 잡았다. 전날 5타를 잃어 버렸던 양용은은 전반에도 1타를 잃어 ...

      연합뉴스 | 2009.02.07 00:00

    • [유럽여자골프] 신지애, 4타차 공동6위

      ... 톱10에는 신지애와 유소연 2명만이 진입한 가운데 조아람(24.ADT캡스)이 공동 12위(4언더파 140타)에 올랐고 전날 공동 1위였던 이일희(21.동아회원권)는 2타를 잃어 공동 20위(3언더파 141타)로 떨어졌다. 서희경(23.하이트)과 장지혜(23.하이마트) 등도 공동 20위에 자리하는 등 출전 한국 선수 15명 중 13명이 기준 2오버파 146타를 통과했다. (골드코스트<호주>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9.02.06 00:00

    • [PGA] 앤서니. 미켈슨, 동반 오프

      ... 마치지 못했지만 앤서니 김은 예상커트라인 이븐파 142타를 넘지 못했다. 세계랭킹 9위에 올라 있는 앤서니 김이 탈락한 것은 올 시즌 처음이자 작년 4월 쉘휴스턴오픈 이후 9개월만이다. 10번홀에서 출발한 앤서니 김은 8개 ... 133타)와 4타차에 불과해 역전 가능성을 남겨 놓았다. 1라운드 성적이 좋지 못했던 위창수(37.테일러메이드)는 3타를 줄여 공동 46위(1언더파 141타)로 통과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9.01.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