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591-3600 / 3,9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나상욱 하위권 부진

      ... 처졌다. 나상욱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실비스의 디어런TPC(파71. 6천762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이븐파 71타를 쳐 중간 합계 2언더파 211타로 공동61위에 머물렀다. 전날 1타 차로 간신히 통과한 나상욱은 드라이버와 아이언 샷의 정확도가다소 무뎌지면서 어렵사리 파행진만 거듭, 10타 차인 공동 10위 그룹을 따라잡기도 힘들게 됐다. 지난 2001년 PGA 투어에 입문한 41세의 노장 호세 코세레스(아르헨티나)가 ...

      연합뉴스 | 2004.07.11 00:00

    • 나상욱, 가까스로 통과

      나상욱(20.코오롱엘로드)이 국프로골프(PGA) 투어존디어클래식(총상금 380만달러)에서 가까스로 통과했다. 나상욱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실비스의 디어런TPC(파71.6천762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 70타를 쳤다. 악천후로 경기가 지연되면서 절반 가량의 선수들이 2라운드를 모두 마치지 못한가운데 나상욱은 예상 오프 타수 1언더파 141타보다 1타 적은 2언더파 140타로 탈락을 면했다. 첫날 선두 호세 코세레스(아르헨티나)는 ...

      연합뉴스 | 2004.07.10 00:00

    • [US여자오픈골프] 말론, 13년만에 정상 복귀

      ... 121점으로 늘리며 1위 굳히기에 들어갔다. 6년만에 정상 복귀를 기대했던 박세리(27.CJ)는 합계 7오버파 291타로 공동37위라는 초라한 성적에 울었고 대회 전 강력한 우승 후보로 거론됐던 박지은(25.나이키 골프)은 컷통과자중 꼴찌에서 두번째인 공동64위(17오버파 301타)까지 밀려났다. 작년 이 대회에서 깜짝 우승, 스타덤에 올랐던 힐러리 런키(미국)도 17오버파 301타로 최하위권으로 처졌고 1라운드에서 선두에 나서 주목을 받았던 아마추어 브리타니 ...

      연합뉴스 | 2004.07.05 00:00

    • [US여자오픈] 위성미 공동 8위 도약

      ... 보기 1개, 보기4개로 5오버파를 쳐 합계 4오버파 146타, 공동 46위로 처졌다. 그러나 전날 5오버파로 오프 위기에 몰렸던 김미현(27.KTF)은 이날 버디 6개와 보기 3개를 묶어 3타를 줄이고 합계 2오버파 144타를 ... 간신히 턱걸이했다. 이밖에 한희원(26.휠라코리아)은 15번홀 현재 합계 5오버파를 기록하고 있는 등24명의 한국 선수 가운데 통과는 10명 정도로 예상된다. (서울=연합뉴스) 이동경기자 hopema@yna.co.kr

      연합뉴스 | 2004.07.03 00:00

    • [US여자오픈] 선두 파란 린시컴, 이글에 눈물

      세계여자골프 최고의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US여자오픈(총상금 310만달러) 첫날 무명의 아마추어 선수가 단독선두에 나서는 파란을일으켰다. 주인공은 미국 플로리다주 세미뇰에서 살고 있는 올해 18세의 브리타니 린시컴. 린시컴은 ... "두차례 연습 라운드 때 15번홀에서 티샷을 5번 우드로 했는데 오늘은드라이버를 잡고 싶었다"고 털어놓았다. "컷통과가 목표였는데 이젠 우승컵을 노리겠다"고 기염을 토한 린시컴은 "이런스코어는 상상도 못했다. 1언더파 정도 치면 ...

      연합뉴스 | 2004.07.02 00:00

    • [PGA] 나상욱, 공동 5위 도약

      ... 애브널TPC(파71. 6천987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를 7개나 쓸어 담는 `신들린 샷'을과시하며 합계 10언더파 203타로 전날 공동 35위에서 30계단이나 뛰어올랐다. 3라운드에서 나상욱이 기록한 7언더파는 통과한 선수 중 가장 좋은 성적. 나상욱은 2라운드에 이어 선두를 고수하고 있는 아담 스콧(호주)과는 8타 차이가 나지만 이날 보여준 완벽한 플레이가 마지막날까지 이어진다면 우승까지도 바라볼 수 있게 됐다. 나상욱의 이날 선전은 ...

      연합뉴스 | 2004.06.27 00:00

    • [US오픈골프] 최경주, 통과 가능성 살려내

      US오픈골프대회 첫날 오프 위기에 몰렸던 최경주(34.슈페리어.테일러메이드)가 이틀째 반전의 계기를 잡았다. 최경주는 1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사우샘프턴의 시네콕힐스골프장(파70.6천996야드)에서 계속된 대회 2라운드에서 ... 연속 버디를 잡아낸데 이어 1번홀(파4)에서도 버디를 만들어내 3타까지 줄였다. 2번홀(파3)에서 1타를 잃어 오프 예상 스코어에 턱걸이한 최경주는 남은 7개홀에서 1타만 줄이면 통과가 가능할 전망이다. 한편 전날 폭우로 ...

      연합뉴스 | 2004.06.19 00:00

    • [US오픈골프] 최경주, 통과..미켈슨 공동 선두

      US오픈골프대회 첫날 오프 위기에 몰렸던 최경주가 분전을 펼친 끝에 통과했다. 올해 마스터스 챔피언인 필 미켈슨(미국)은 마루야마 시게키(일본)와 함께 공동선두로 도약했다. 최경주(34.슈페리어.테일러메이드)는 19일(한국시간) ... 노렸다. 그러나 우승 후보로 손꼽혔던 데이비스 러브 3세(미국)와 프레드 커플스(미국)는 악명 높은 시네콕힐스에서 오프의 제물이 되고 말았다. 7개월만에 투어대회에 모습을 드러낸 데이비드 듀발(미국)은 이날도 11타를 잃어 합계 ...

      연합뉴스 | 2004.06.19 00:00

    • [한국여자오픈골프] 전미정, 2타차 단독 선두

      ... 추지영(제주 남녕고)은 이날 각각 이븐파와 1언더파를 치면서 합계 142타로 공동 5위 그룹을 형성했고 최나연(대원외고)은 2오버파로 부진했으나 합계 143타로 공동 10위에 오르는 등 총 4명의 아마추어가 10위권에포진하는 돌풍을 일으켰다. `한국판 위성미'로 관심을 모았던 장하나(반원초 6년)는 이날 4개의 보기를 범했으나 버디 1개를 잡아내 합계 151타로 간신히 통과했다. (서울=연합뉴스) 이동경기자 hopema@yna.co.kr

      연합뉴스 | 2004.06.19 00:00

    • [한국여자오픈골프] 김주미, 2타차 단독 선두

      ... 공은정(19.하이마트) 등과 함께 공동7위에 올랐다. 한편 '한국판 위성미'로 관심을 모은 장하나(반원초 6년)는 프로 선수 못지 않은 장타력과 정교한 아이언샷 실력을 뽐냈으나 경기 운영 미숙과 퍼트 불안으로 4오버파 76타에 그쳐 통과가 어려워졌다. 특히 장하나는 아버지가 '경기 중 조언을 해서는 안된다'는 규정을 어겨 9번홀에서 2벌타를 받아 트리플보기를 적어내는 실수를 저지르기도 했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이동경기자 khoon@yna.co...

      연합뉴스 | 2004.06.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