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31-11240 / 15,7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 역전 결승타…시즌 28번째 멀티히트

      ... 인디언스로 옮길 때까지 뛰었던 팀이다. 추신수의 멀티히트는 연장 11회 끝내기 안타를 포함해 2안타를 친 4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홈경기 이후 2경기 만이자 올 시즌 28번째다. 최근 4경기 연속 안타를 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70에서 0.273으로 올랐다. 또 세 차례나 살아나가 시즌 출루율은도 0.417에서 0.419로 높아졌다. 타점은 올 시즌 29개, 개인 통산 402개로 늘었다. 멀티득점은 올 시즌 14번째다. 시애틀 선발투수 제러미 ...

      연합뉴스 | 2013.07.07 08:44

    • 추신수 끝내기 안타로 팀승리 견인차, 이번시즌 두 번째

      ... 들어섰다. 상대는 애틀란타의 `특급 에이스` 마무리 크레이그 킴브렐(25). 추신수는 킴브렐에게 좌중간을 훌쩍 넘어가는 끝내기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이번 시즌 첫 끝내기를 기록한 바 있다. 한편 두번째 끝내기를 기록한 추신수의 타율은 2할 7푼으로 전날보다 약간 올랐다. 박상률기자 srpark@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이효리 이상순 결혼, 3년 열애 끝 올 9월 웨딩마치 `화제` ㆍ기성용 `비밀 페이스북` 논란, 친한 동료들과 최 감독 ...

      한국경제TV | 2013.07.04 13:56

    • 추신수 연장 11회말 끝내기 안타 '쾅'

      ... 1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 연장 11회말 끝내기 안타를 포함해 6타수 2안타와 1타점, 도루 1개를 기록했다. 추신수는 전날 경기에 이어 이날 시즌 27번째 멀티 히트를 기록했다. 추신수는 2-2로 맞선 연장 11회말 2사 2루 기회에서 좌완 하비에르 로페스와 맞붙어 오른쪽 펜스까지 굴러가는 짜릿한 끝내기 안타를 만들어냈다. 추신수의 타율은 0.270으로 약간 올랐다. 한경닷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3.07.04 13:26 | 정현영

    • 美 메이저리그 추신수, 26번째 멀티히트…타율 0.269

      추신수(31·신시내티 레즈)가 100% 출루하며 타율을 2할6푼9리로 끌어올렸다. 추신수는 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홈경기에서 1번 타자 중견수로 출전해 2타수 2안타를 때리고 볼넷 2개를 골라 100% 출루했다. 세 경기 만에 안타를 보태고 시즌 26번째 멀티히트(한 경기 안타 2개 이상)를 작성한 추신수는 타율을 2할6푼4리에서 2할6푼9리로 끌어올렸다. ...

      한국경제 | 2013.07.03 11:28 | 노정동

    • 추신수 두 경기 연속 무안타…타율 0.264

      ...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홈 경기에서 2번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장해 4타수 무안타를 기록하고 경기를 마쳤다. 추신수는 지난달 30일 홈런 1개를 비롯해 3안타를 생산한 이후 2경기째 안타를 때리지 못했다. 시즌 타율은 0.268에서 0.264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상대 선발 왼손투수 마이크 킥햄을 맞아 2번 타자로 나섰다. 추신수가 신시내티의 2번 타자로 출장한 것은 이번이 7번째다. 추신수가 맡던 신시내티의 리드오프 자리는 좌익수 데릭 로빈슨이 ...

      한국경제 | 2013.07.02 13:32 | 김효진

    • thumbnail
      추신수 '12호 홈런포' 쐈다

      ... 홈런을 쏘아 올렸다. 추신수는 텍사스 우완 선발 투수 닉 테페시의 초구 시속 146㎞짜리 싱커를 때려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렸다. 이날 4타수 3안타에 볼넷 2개를 고르며 1타점 2득점을 기록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65에서 0.271로 끌어올렸다. 출루율도 0.414에서 0.421로 높아졌다. 신시내티는 텍사스와 10회까지 4-4의 팽팽한 균형을 유지하다가 11회초 무사 1루에서 터진 데빈 메소라코의 투런포에 힘입어 6-4로 승리했다. ...

      한국경제 | 2013.06.30 16:43 | 서기열

    • 추신수, 1회 초구 솔로 홈런…시즌 12호 폭발

      ... 100홈런까지 5개가 남았다. 시즌 타점은 26개(통산 399개)로 늘어났다. 통산 400 타점까지는 하나만 남겨뒀다. 추신수가 홈런을 때려낸 것은 지난 24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 이후 6일 만이다. 전날까지 3경기째 무안타에 그쳤다. 이날 4타수 3안타를 볼넷 2개로 1타점 2득점을 기록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65에서 0.271로 끌어올렸다. 출루율도 0.414에서 0.421로 올라갔다. 한경닷컴 뉴스팀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3.06.30 13:46 | 이민하

    • 추신수 3타수 무안타…타율 0.269로 떨어져

      ... 이틀째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추신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오클랜드의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경기에서 볼넷 1개를 얻었으나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틀 연속 안타를 생산하지 못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71에서 0.269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전날 경기에서 오클랜드의 좌완 토미 밀론을 상대로 2번 타자로 출전했으나 이날은 오른손 선발투수 A.J. 그리핀을 맞아 1번 타순으로 복귀했다. 신시내티의 타선은 그리핀의 호투에 ...

      한국경제 | 2013.06.27 07:48 | 변관열

    • 밥값 못하는 스포츠계 고액연봉자 1위는 MLB 어틀리

      ... 선수 중 활약에 비해 지나치게 많은 연봉을 받는 선수 10명을 선정해 25일 보도했다. 올해 1천500만달러(약 173억6천만원)를 받는 어틀리가 명단 가장 윗자리에 이름을 올렸다. 2006∼2009년 매 시즌 3할대 안팎의 타율을 기록하고 30개가 넘는 홈런(2007년 제외)을 날리며 전성기를 보낸 어틀리는 2010시즌 초부터 부상으로 주춤했다. 3년간 200경기 이상을 결장한 어틀리는 그사이 6천100만 달러(약 706억6천만원)를 챙겼다. 미국프로농구(NBA) ...

      연합뉴스 | 2013.06.25 13:34

    • 류현진 7승 달성을 위한 `체크포인트`..범가너 한판 붙자!

      ... 경기에서는 다저스 중심타선이 살아날 것으로 보인다. 부상에서 돌아온 핸리 라미레스는 최근 22타수에서 11안타 7타점으로 상승세를 타고 있고 아드리안 곤살레스도 2경기 연속 홈런을 터트리는 등 타격감이 좋다. 곤살레스는 팀 내 타율 1위(.301)에 10홈런 47타점을 올리며 팀 타선을 이끌고 있다. 안드레 이디어도 최근 5경기 타율 3할 7푼 5리(16타수 6안타)로 회복세다. 한때 시즌 타율이 2할 2푼대(.229)까지 떨어지기도 했지만 6월 타율 2할 ...

      한국경제TV | 2013.06.25 1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