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41-12150 / 15,0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승엽.병규, 일본 `가을야구' 출격준비 완료

    ... 일본시리즈 진출의 일등공신이 됐다. 이병규는 내친김에 일본시리즈에서도 팀 내 최다 5타점을 올리고 큰 경기에 강하다는 이미지를 심었다. 불펜이 강한 주니치와 한신 양팀이 누가 먼저 선취점을 뽑느냐에 신경을 곤두세우는 가운데 시즌 타율 0.254, 홈런 16개로 기대에 못 미친 이병규가 포스트시즌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가 관심을 끌고 있다. 22∼27일 도쿄돔에서 열리는 클라이맥스시리즈 스테이지2를 기다리는 이승엽에게도 올해 포스트시즌은 다른 어느 해보다 중요한 의미가 ...

    연합뉴스 | 2008.10.17 00:00

  • 이승엽 3번째 리그 우승…일본시리즈 정상 노크

    ... 22일부터 5전3선승제 2스테이지를 벌인다. 올해부터 센트럴리그는 리그 우승팀에 클라이맥스 시리즈에서 1승을 먼저 줘 요미우리는 2승만 거둬도 일본시리즈에 진출한다. 이승엽은 상대 전적 10승14패로 열세인 주니치보다 14승10패로 앞선 한신이 편하다. 그는 한신전에서 타율 0.350에 홈런 3방, 12타점을 올렸지만 주니치전에서는 홈런과 타점 없이 타율 0.211에 머물렀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8.10.10 00:00

  • thumbnail
    이승엽, 멀티히트로 요미우리 리그 우승견인

    ... 거머쥐었다. 이승엽은 10일 일본 메이지진구 구장에서 열린 야쿠르트 스왈로즈와의 원정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나와 4타수 2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지난 8일 한신전 이후 3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간 이승엽은 시즌 타율을 0.243에서 0.250으로 끌어올렸다. 안타는 38개째, 득점은 21점째가 됐다. 2회 중전 안타를 친 이승엽은 4회에는 2루 땅볼로 물러났다. 6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서 우전 안타로 출루하고서 아베 신노스케의 적시 2루타 때 홈을 ...

    한국경제 | 2008.10.10 00:00 | greg

  • 요미우리, 2년 연속 日 센트럴리그 우승

    ... 차로 뒤져 있던 요미우리는 막판 무서운 상승세로 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1996년 히로시마 도요카프와 11.5경기 차를 뒤집은 이후 최다 경기차 역전 우승을 일궈냈다. 올 시즌 초반 부진을 겪던 끝에 시즌 후반 팀에 합류해 타율 0.250과 홈런 8개를 기록한 이승엽은 순위 싸움이 치열하던 시즌 막판 한신전에서 유독 강한 모습을 보이면서 우승에 공헌했다. 이승엽이 일본프로야구 진출한 뒤 팀을 우승시킨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지바 롯데 마린스에서 뛰던 2005년에는 ...

    연합뉴스 | 2008.10.10 00:00

  • 이승엽 멀티히트…3경기 연속 안타

    ...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이승엽은 10일 메이지진구 구장에서 열린 야쿠르트 스왈로즈와 방문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나와 4타수 2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8일 한신전 이후 3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간 이승엽은 시즌 타율을 0.243에서 0.250으로 끌어올렸다. 안타는 38개째, 득점은 21점째가 됐다. 2회 중전 안타를 친 이승엽은 4회에는 2루 땅볼로 물러났다. 6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서 우전 안타로 출루하고서 아베 신노스케의 적시타 때 홈을 ...

    연합뉴스 | 2008.10.10 00:00

  • 日 신문 "이승엽, 한신 킬러 본색 발휘"

    ... 최소한 3루 주자라도 홈으로 불러 들여야 한다고 생각했다. 배트를 크게 휘두르지 않고 간결하게 치려고 했다"고 말했다. 일본 언론은 이승엽이 유독 한신전에 강한 면모를 보인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이승엽의 올해 한신전 타율은 0.342로 다른 팀을 상대할 때보다 훨씬 높다. 2005년 지바 롯데 마린스 시절에는 한신과 일본시리즈에서 4경기 3홈런을 치며 팀의 시리즈 우승을 이끈 적도 있다. 이승엽은 한신전에 유독 강한 이유를 묻는 스포츠호치의 ...

    연합뉴스 | 2008.10.09 00:00

  • 이승엽, 1안타 삼진 2개…요미우리는 패배

    ... 주자 1, 2루에서 맞은 세 번째 타석에서도 역시 방망이를 크게 헛치며 고개를 떨궜다. 네 번째 타석에서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한 이승엽은 이후 교체돼 더 이상 타석에 서지는 않았다. 3타수 1안타를 친 이승엽의 시즌 평균 타율은 0.243(종전 0.241)로 조금 높아졌다. 요미우리는 4-8로 졌다. 이로써 요미우리는 이날 경기가 없던 2위 한신 타이거스에 0.5경기 차로 앞서며 리그 선두는 그대로 유지했다. 요미우리는 2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

    연합뉴스 | 2008.10.09 00:00

  • 임창용 통산 200세이브…이승엽 결승 2루타

    ... 2루타를 때려 2타점을 올렸다. 이승엽은 첫 타석에서는 2사 1,2루에서 유격수 땅볼 아웃으로 물러났고 세번째 타석에서는 몸에 맞는 볼로 출루했고 네 번째 타석에서는 볼넷으로 걸어나갔다. 2타수 1안타 2타점으로 시즌 평균 타율은 0.241(종전 0.238)로 높아졌다. 요미우리는 7회말 라미레스의 솔로 홈런까지 더해 6회 초 1점을 만회하는 데 그친 한신을 3-1로 꺾고 센트럴리그 공동 1위에서 한 게임차 단독 1위로 뛰어올랐다. 이승엽의 2타점 2루타는 ...

    연합뉴스 | 2008.10.08 00:00

  • 이승엽, 3경기 만에 안타

    ... 안타를 쳐냈다. 이승엽은 4일 도쿄돔에서 열린 주니치 드래곤스와 홈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3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최근 2경기에서 각각 3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던 이승엽은 3경기 만에 안타를 추가하며 타율을 0.239에서 0.241로 끌어올렸다. 1회 첫 타석 2사 1,3루에서 삼진으로 돌아선 이승엽은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우전 안타를 때려냈다. 7회에는 선두 타자로 나와 포수 파울플라이로 물러났고 1-4로 뒤진 9회 마지막 ...

    연합뉴스 | 2008.10.04 00:00

  • 이병규, 2루타만 3방… 10경기 연속 안타

    ... 베이스타스와 방문 경기에 우익수 겸 톱타자로 선발 출장, 2루타만 3개를 터뜨리는 등 5타수3안타로 공격의 물꼬를 제대로 텄다. 9월20일 히로시마전부터 1번 타자로 기용된 이후 이날까지 10경기 연속 안타를 때렸다, 그 사이 타율 0.400(45타수18안타)을 때렸고 시즌 타율도 0.253(종전 0.249)까지 끌어올렸다. 1-2일 요코하마전에서 이틀 연속 결승 홈런을 때렸던 이병규는 이날은 안타로 제 몫을 100% 했다. 1회 좌익수 뜬공에 머문 이병규는 ...

    연합뉴스 | 2008.10.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