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221-12230 / 15,7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아! 최희섭'…KIA의 반복된 악순환

      ... 갑자기 내린 국지성 소나기로 취소됐다. 다만 최희섭이 정상 출전한 게 그나마 기대감을 줬다. 최희섭은 6월29일 SK와 경기에서 상대 1루수 이호준과 1루에서 충돌, 가슴을 다쳐 그동안 쉬었다. 최희섭은 KIA 타자 중에서 타율(0.304)과 득점권 타율(0.360)이 가장 높았지만 이날 자신에게 온 두 번의 결정적인 찬스를 놓치면서 고개를 떨어뜨렸다. 1회 1사 1,2루의 선취점 기회에서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고 0-3으로 뒤지다 1점을 만회한 5회 ...

      연합뉴스 | 2010.07.08 00:00

    • 김태균, 1안타 2삼진

      ... 재개했지만 연달아 공 3개 만에 삼진을 당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김태균은 7일 일본 미야기현 크리넥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라쿠텐 골든이글스와 경기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 5타수 1안타를 작성했다. 김태균의 타율은 0.293에서 0.291로 약간 떨어졌다. 1회초 2사 주자 1루에서 첫 타석에 선 김태균은 라쿠텐 선발 이사카 료헤이의 4구째 낮은 커터를 잡아당겨 좌전 안타를 만들어냈다. 그러나 1루 주자 오카다 요시후미가 무리하게 3루까지 ...

      연합뉴스 | 2010.07.07 00:00

    • 엄지 부상 추신수, 수술 피할 듯

      ... 대해서 솔로프 트레이너는 말을 아꼈다. 매니 악타 클리블랜드 감독은 "좋은 소식"이라면서 "열흘간 지켜봐야겠지만 추신수가 수술하지 않고 예상보다 일찍 돌아온다면 팀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기뻐했다. 추신수는 다치기 전까지 타율 0.286을 때리고 홈런 13개에 43타점을 올리며 인디언스 타선의 해결사로 활약해왔다. 치료 과정을 지켜봐야겠지만 수술은 피하게 돼 추신수가 11월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태극마크를 다는 데도 큰 어려움은 없을 것으로 관측된다. ...

      연합뉴스 | 2010.07.07 00:00

    • 김태균, 4타수 무안타 부진

      ... 못하고 침묵했다. 김태균은 6일 일본 미야기현 크리넥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라쿠텐 골든이글스와 경기에서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했으나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지난달 29일부터 이어가던 연속 안타 행진은 6경기에서 멈췄고 타율도 0.293으로 떨어졌다. 김태균은 1회초 2사 주자 2루 상황에서 라쿠텐 선발투수 대럴 래스너의 초구를 건드렸으나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이어 4회에는 팀의 선두타자로 나와 래스너의 5구째 시속 133㎞ 체인지업을 휘둘러 봤지만 ...

      연합뉴스 | 2010.07.06 00:00

    • 추신수, 손가락 부상으로 결장

      ... 않지만, 다행히 부상 상태는 그리 심각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매니 악타 클리블랜드 감독은 "정상이라는 것을 확실히 해 두려고 MRI를 찍는 것뿐이다. 추신수의 상태는 많이 나아졌으며, 의료 스태프들도 회복이 오래 걸리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추신수는 올해 78경기에 출장, 타율 0.286을 때리고 홈런 13개, 타점 43개를 기록하며 팀 타선을 이끌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sncwook@yna.co.kr

      연합뉴스 | 2010.07.04 00:00

    • 추신수 시즌 14호 2루타…3타수 1안타

      ...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타구를 날렸지만 1루에서 아웃됐다. 레드먼드는 발이 느린데다 오클랜드 외야수가 전진 수비를 한 탓에 안타성 타구를 치고도 1루를 밟지 못하는 불운을 겪었다. 결국 클리블랜드는 0-3으로 패했고, 추신수의 타율은 0.285에서 0.286으로 조금 올랐다. 박찬호(36.뉴욕양키스)는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토론토와 경기에서 연장 11회 1-2로 뒤진 1사 만루에 등판해 아웃카운드 2개를 잡는 동안 1실점하며 부진했다. 박찬호는 적시타를 ...

      연합뉴스 | 2010.07.03 00:00

    • 추신수 4타수 무안타…삼진 3개

      ... 4경기 만에 침묵했다. 추신수는 2일(한국시간) 미국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 프로야구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경기에서 볼넷 하나를 고르면서 3차례나 삼진을 당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안타를 치지 못하면서 타율이 0.289에서 0.285로 조금 떨어졌다. 추신수는 지난달 28일 신시내티와 경기에서 홈런 2방을 날리는 등 앞선 4경기에서느 꼬박꼬박 안타를 뽑아내며 홈런 3개에 6타점을 작성했다. 추신수는 이날 토론토 선발 숀 마컴 등 ...

      연합뉴스 | 2010.07.02 00:00

    • 김태균, 3안타 2타점 맹타

      ... 불러들이는 2타점 2루타를 치는 등 5타수 3안타를 작성했다. 최근 허벅지 통증에 시달린 김태균이 하루 두 개 이상 안타를 친 것은 지난달 19일 라쿠텐과 경기 이후 13일 만이다. 김태균은 또 네 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가며 타율도 0.291로 끌어올렸다. 김태균은 1회말 2사 2루에서는 중견수 플라이로 물러났고 3회말 2사 1,3루에서는 유격수 땅볼에 그치는 등 연달아 기회를 놓쳤다. 그러나 중반을 넘어가면서 힘을 냈다. 0-0의 팽팽한 균형이 이어지던 ...

      연합뉴스 | 2010.07.02 00:00

    • 추신수 시즌 13호 솔로 홈런

      ... 리치의 시속 146㎞짜리 직구를 퍼 올려 우측 펜스를 넘겼다. 시즌 43번째 타점. 지난달 28일 신시내티와 경기에서 홈런 2개를 몰아친 뒤 3경기 만에 터진 홈런이다. 홈런을 포함해 3타수 2안타를 치면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85에서 0.289로 끌어올렸다. 4경기 연속 안타 행진도 이어갔다. 3회 1루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1-0으로 앞선 6회 볼넷을 골라 추가 득점의 발판을 놓았다. 1사 1루에서 추신수가 볼넷을 얻어 나간 뒤 클리블랜드는 ...

      연합뉴스 | 2010.07.01 00:00

    • 추신수 '13호' 홈런포 …팀 4연승 이끌어

      ... 때렸다. 추신수는 지난 6월 28일 신시내티와의 경기에서 홈런 2개를 때린 뒤 2경기 연속 타점을 올리며 시즌 43타점째를 기록했고, 멀티 히트로 최근 4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나갔다. 이날 3타수 2안타를 기록한 추신수의 타율은 .285에서 .289가 됐다. 이로써 클리블랜드는 추신수의 홈런에 힘입어 3대1 승리를 거두며 4연승으로 시즌 30승 고지에 올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8등신' 김새롬, ...

      한국경제 | 2010.07.01 00:00 | sin